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전 우
작성일 2008-01-27 (일) 16:11
ㆍ조회: 248  
IP: 121.xxx.188
신춘섭동지의 만학을 축복격려하면서
♣ 어느 95세 어르신의 수기 ♣
 
나는 젊었을 때
정말 열심히 일했습니다.

그 결과 나는 실력을 인정받았고 
존경을 받았습니다.

그 덕에 65세때 당당한 은퇴를 할 수 있었죠.
그런 내가 30년 후인 95살 생일 때

얼마나 후회의 눈물을 흘렸는지 모릅니다.
내 65년의 생애는 자랑스럽고 떳떳했지만,

이후 30년의 삶은 부끄럽고 후회되고 
비통한 삶이었습니다.

나는 퇴직 후 "이제 다 살았다, 
남은 인생은 그냥 덤이다."라는 

생각으로 그저 고통없이 죽기만을 기다렸습니다.
덧없고 희망이 없는 삶...
그런 삶을 무려 30년이나 살았습니다.

30년의 시간은 지금 내 나이 95세로 보면...
3분의1에 해당하는 기나 긴 시간입니다.

만일 내가 퇴직할 때
앞으로 30년을 더 살수 있다고 생각했다면
난 정말 그렇게 살지는 않았을 것입니다.

그때 나 스스로가 늙었다고, 
뭔가를 시작하기엔 늦었다고
생각했던 것이 큰 잘못이었습니다.

나는 지금 95살이지만 정신이 또렷합니다.
앞으로 10년, 20년을 더 살지 모릅니다.

이제 나는 하고 싶었던 어학공부를 시작하려 합니다.
그 이유는 단 한가지 ...
10년후 맞이하게 될 105번째 생일 날!

95살때 왜 아무 것도 시작하지 않았는지
후회하지 않기 위해서 입니다.

             ~ 옮겨온 글 ~


이름아이콘 신춘섭
2008-01-29 08:35
뉘신지 모르지만? 저에게 이렇듯 좋은 내용의 글로서 축복과 격려주심에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항상 위의 글같이 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전우님께도 항상건강과 행운이 함께 하시길 기원 합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43 봄마중 2 달동네 2011-04-30 248
142 참사람이란... kor7500 2008-02-11 248
141 맥아더와 한국군 이등병 2 김해수 2008-02-11 248
140 신춘섭동지의 만학을 축복격려하면서 1 전 우 2008-01-27 248
139 나는 옳고 다른 이는 그르다(我是他比) 1 김해수 2011-02-14 247
138 신조 때문에 그 노래가 생각난다. 안케 2011-01-21 247
137 전면전은 우발적으로 일어나지 않는다(펌글) 2 안케 2010-12-02 247
136 우리는 이틀 후 투표소로 갑니다! 3 인강 2007-12-16 247
135 세상을 즐겁게 사는법 7가지 1 송주완 2007-08-11 247
134 긴급 대전, 정병무회원의 모친상을 알립니다. 16 최종상 2011-05-25 246
133 Re.. 즐거웠습니다. 3 우허당 2011-04-16 246
132 Re..전기통신기본법 제47조제1항 위헌소원 팔공산 2011-01-07 246
131 특별 참전용사의 국토 대장정(21일째편) 초심2 2010-10-22 246
130 Re..내 인생에 가을이 오면 1 팔공산 2010-07-12 246
129 물 물 물.... 백마 2008-06-07 246
128 “인민 공화국 영웅 1호”의 대남공작 인강 2007-11-17 246
1,,,1211221231241251261271281291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