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김해수
작성일 2008-06-07 (토) 12:08
ㆍ조회: 235  
IP: 61.xxx.77
행복지수 4750원

오래전에 김동건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11시에 만납시다." 라는
프로에 방송된 한 소녀의 사연입니다.

그 소녀는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그런 생김새의 소녀였습니다.
아마도 성실하게 사는 소녀 가장이라
토크쇼에 초대되어진 모양입니다.

소녀는 병든 할머니와 어린 남동생과 함께
산동네에 산다고 했습니다.
소녀의 아버지는 소녀가 어렸을 때 돌아가셨고
얼마 후 어머니까지 집을 나가셨다고 합니다.

그 소녀의 이름은 잘 기억이 안 나지만
소녀는 자신도 남들처럼 행복했으면 좋겠다는
말을 조심스럽게 했습니다.

김동건씨가 어떻게 하면
행복할 수 있을까라고
그 소녀에게 물었습니다.

소녀는 동생과 함께 어린이 대공원에 가서
아이스크림도 먹고 평소에 타보고 싶은
바이킹이란 놀이기구도 타고 싶다고
얼굴을 붉히며 말했습니다.

김동건씨는 눈이 붉어지며
그 비용을 자신이 낼 테니
얼마면 되겠냐고 소녀에게 물었습니다.

소녀는 의외의 제안에
조금 생각에 잠기는 듯 했습니다.
소녀는 조심스럽게 4750원 이라고
상세한 사용처를 밝혔습니다.

입장료, 아이스크림, 바이킹 요금,
대공원까지의 버스 요금.

텔레비전을 보며 속으로
십만 원쯤 생각했던 나는
혼잣말로 '바보', '바보' , '바보' 라고
읊조렸습니다.


- 김동건의 '11시에 만납시다' 중에서 -


------------------------------------------


행복에는 정확한 가격이 정해져 있지 않습니다.
사랑하는 사람과 오백 원짜리 과자를
먹는 그 시간도 행복입니다.

행복은 항상 가족님들 곁에 있다는 거
잊지 말아주세요.






- 사람은 행복하기로 마음먹은 만큼만 행복하다. -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5 더 이상의 관용은 망국을 초래할수도 있다. 초심 2008-07-02 222
174 부모님에 대한 오해 우주권자 2008-07-01 231
173 기자인 친구에게 받아본 멜의내용?전라도판 박충열 2008-06-29 619
172 회칙보완과 임원개선의 안에대한 찬반투표에 참가합시다. 손오공 2008-06-28 331
171 부모 유산을 바라보는 자식들....????? 참전자 2008-06-24 311
170 옮겼습니다 김해수 2008-06-20 336
169 6월의 사건들을 기억하면서 팔공산 2008-06-20 390
168 촛불이 한국호를 불질러서야 달동네 2008-06-11 299
167 유엔공원묘지 오동희 2008-06-09 297
166 아! 조국이여!!! 백마 2008-06-08 303
165 물 물 물.... 백마 2008-06-07 246
164 Re..혼바산 의 청룡 바위 이기원 2008-06-07 273
163 행복지수 4750원 김해수 2008-06-07 235
162 호국영령들이시여 ! 카타필러 2008-06-03 329
161 Re..세상 꺼꾸로 들여다보기 구둘목.. 2008-06-03 250
160 꼭 새겨 보아야할 얘기 백마 2008-06-02 324
1,,,1211221231241251261271281291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