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팔공산
작성일 2011-05-20 (금) 13:01
ㆍ조회: 268  
IP: 61.xxx.78
10년 전쯤 "우리 현역 장교 4명 북에 납치·체포"
 

10년 전 쯤 우리 군의 현역 장교 네 명이 북한에 체포되거나 납치돼 군사 기밀을 유출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대북 공작원 출신으로 군사기밀을 유출한 혐의를 받고 있는 '흑금성', 박채서 씨가 법정에서 이런 사실을 밝혀 파장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대북 공작원으로 활동하다 이후 군사기밀을 북한에 넘긴 혐의로 1심에서 징역 7년을 선고 받은 '흑금성' 박채서 씨의 3번째 공판.



박 씨 측 변호인은 전직 북한 전문기자 출신 정 모 씨를 증인으로 내세워 우리 군의 현역 장교가 북한에 납치된 사실을 아느냐고 질문했습니다.



그러자 정 씨는 곧 해당 사실을 알고 있다고 답했습니다.



또 지난 1999년 합동참모본부 중령이 중국 국경에서 북한에 납치됐고, 이어 이 모 대령이 체포됐으며, 이후에 대령 2명이 다시 북한에 납치되거나 체포된 사실을 모두 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자 박 씨 측은 납치된 군인들을 통해 북한이 지난 2000년대 초, 이미 '작전계획5027'의 내용을 입수했고, 2004년에는 북한 안에서 해당 사실이 공개되기도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때문에 지난 2005년 북한 측 고위 인사의 요구로 자신이 '작전계획5027'을 북에 넘겼다는 검찰 주장에는 근거가 없다는 것입니다.



증인 정 씨도 신문사 기자였던 당시 해당 내용을 알게 됐지만, 회사 차원에서 보도할 사안이 아니라고 판단해 취재가 중단됐다고 덧붙였습니다.



박채서 씨는 일명 '흑금성'이란 암호명으로 대북 공작원 활동을 하다 지난 1998년 안기부에서 해고됐습니다.



이후 주로 중국에서 사업을 벌여 왔고, 지난 해 북한 고위 인사에 군사 기밀을 넘긴 혐의가 적발돼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1심에서는 신문내용이 기밀이라는 이유로 재판 상당수가 비공개로 진행됐고, 이번에도 박 씨 측이 먼저 재판부에 비공개를 요청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습니다.



박 씨는 "당시 우리 군 현역 장교 납치 사안이 굉장히 크게 퍼질 수 있어 취재가 중단됐다며, 공개 법정을 통해 사실이 언론에 알려지면 문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 씨의 주장대로라면 지난 1999년 북방 한계선을 두고 벌어진 '연평해전'으로 남북 관계가 최악으로 치닫던 당시에, 우리 군 장교들의 잇단 납북 사건이 벌어졌다는 이야기입니다.



이런 가운데 정부와 군 당국도 이런 사실을 알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지면서, 왜 10년이 넘도록 비밀에 붙여져 왔는지 의혹이 증폭되고 있습니다.



 (YTN 박조은 기자 5.20 보도) 

이름아이콘 팔공산
2011-05-20 14:57
지난 1999년은 서해 북방한계선(NLL)을 놓고 벌어진 '연평해전'으로 남북관계가 악화일로를 걸을 시기였다"면서 "당시 우리 군 장교들의 잇단 납치사건이 벌어졌다는 사실이 일반에 공개될 경우 DJ정권에 상당히 부담이 됐을 수 있었기 때문이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7 인생 19훈 우주권 2008-01-22 269
206 아름다운 사람 2 변철규 2007-12-27 269
205 바보들아. 교육이 나라의 運命이다 김해수 2007-10-12 269
204 10년 전쯤 "우리 현역 장교 4명 북에 납치·체포" 1 팔공산 2011-05-20 268
203 초심님!의 '"맬" 을 읽고... 박충열 2007-11-05 268
202 조봉암 무죄? 노무현추종 과거사위 정치판결 해암 2011-06-08 267
201 산다는 것은 길을 가는 것 4 강용천 2011-06-01 267
200 Re..조승익 부회장 고희연을 다녀와서.... 초심2 2010-10-01 267
199 Re...어머님 은혜/노래 1 소양강 2008-02-22 267
198 얼굴 함봅시다 6 김해수 2011-01-17 266
197 [해설]독도의 진실-02 김해수 2008-07-17 266
196 안성서 소 브루셀라 발병, 88마리 살처분 김일근 2008-05-17 266
195 [판례]국가보안법위반(찬양.고무등) 팔공산 2011-01-20 265
194 한 과거사 위원회 위원의 고뇌(苦惱)를 벗으며 인강 2007-12-26 265
193 가슴에 적고 싶은 전화번호 1 강용천 2011-05-20 264
192 국가유공자도 소득공제를 받을수 있다 안케 2011-04-29 264
1,,,1211221231241251261271281291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