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오동희
작성일 2010-12-31 (금) 21:23
ㆍ조회: 271  
IP: 210.xxx.243
가는해 오는해 오늘 하루가 얼마나 중요한가?

 

 

 

 

오늘 하루가 얼마나 중요한가?


 

어제는 이미 과거 속에 사라지고

미래는 아직 오지 않은 날이라네

우리가 살고 있는 날은 바로 오늘
우리가 사용할 수 있는 날도 오늘


 

우리가 소유할 수 있는 날은 오늘뿐
오늘을 사랑하라  오늘에 정성을 쏟아라
오늘 만나는 사람을 후회없이 대하라
오늘은 영원히 다시 오지않을 오늘
 
오늘이 얼마나 소중한가?
이시간이 얼마나 소중한가?
오늘을 아끼고 사랑하라


 

어제의 미련에 집착하지 말라
오지도 않은 내일을 걱정하지 말라

우리의 삶은 오늘이 중요하다
작은 물방울이 모여서

 큰 항아리에 물을 채우듯이


오늘이 모여 한달이 되고
오늘이 모여 일년이 되고
오늘이 모여 일생이 된다


오늘 하루가 얼마나 중요한가?


- 토머스 칼라일

 

 

  

 

 

당신의 한해는

 

 

 

한 해가 꿈꾸듯 또 가고 있습니다.
당신의 한 해는 어떠하였습니까...



황무지에서도 꽃을 피우기 위하여
먼 길 걸어온 당신,



추운 누군가에게 따뜻한 아랫목을
선뜻 내어주며,



사막에서 길어올린 한 잔의 물로
새싹을 키워낸 당신,



진정 나의 당신을 위하여
아늑하고 포근한 평온의 기도를 바칩니다.


'당신의 한해는 참으로 훌륭했노라'고...


오늘도 당신은 허리를 휘감는 바람 속에서


인고의 꽃을 피워내는 훌륭한 삶을
영위하셨습니다...  

 

수고하셨습니다 ^^

 

 

 

 

가는 해 오는 해

 

어려운 여건과 환경속에 多事多難 했던

2010년 한해가 저물어 가고 있습니다.

 

 

 

2010년도 12량의 寅年호
특급열차는 365개 역 중 364개의 역을 모두 지나
 마지막 종착역인 12.31역에 도착하여,
마지막 역도 서서히 떠나려고 합니다.

 

사랑과 고통, 미움과 용서, 슬픔과 즐거움,
괴로움과 행복 등 소 울음소리와 함께

  

 

 

 

 

  

숱한 사연을 남기고,

 寅年은 우리의 추억과 역사 속으로

서서히 떠나 보내고...

 

 

 



그 동안 고생 참 많으셨습니다.

 

 

 

 

 

 

 

 

 

 

 

 

 

 

2011년도 새로운 辛卯年 새해가
 서서히 밝아 오고 있습니다.

 

새로운 辛卯年호 특급열차로 갈아타고
 젊고 건강한 인생을 위하여.
즐겁고 행복한 인생을 위하여,
 멋있고 값진 삶을 위한 인생을 즐기면서.

함께 精進해 봄이 어떨까요?

 

 

 

 

 

辛卯年 새해에는 항상 健康과 幸運이 함께 하시고

萬事亨通 하셔서 뜻하신 모든 소망

 

소원성취 하시기를 바랍니다. 

 

  

 

새해 많이 받으시고 
늘 健康하시고 幸福 하세요~!!!

감사합니다.

 

 

 

 

 

새해를 맞으며

  

 

푸른 잎새 꽃향기 일렁이는 대자연 품안에서
꽃나비처럼 춤추며 그림같이 살고 싶고
순한 양과 사슴처럼 살고 싶어도

그러하지 못함은

인간이기에 그러하나 봅니다.

 

애시당초 불완전한 인간이기에
조물주는 서로 의지하며 살라고 짝을 지어 주었죠.
새어드는 비, 몰아치는 찬바람, 옆에서 순식간에
치드는 뭇사고 가림도 되라며...

 

우리 인간은 늘상으로
파란 하늘과 푸른 숲이 훤히 보이는

마음의 창문을 화알짝 열어 햇살 그득 담아두며
언제나처럼 아침이 오는 길목에서
주렁주렁 행복이 열리게 하여야겠습니다.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이름아이콘 우당(宇塘)
2010-12-31 22:16
오전우님도 새해에는 소원성취하시기바라며 복많이받으시기바랍니다.
내년에도 베인전에좋은글과글과 사진 기대합니다.
오동희 신묘년 새해 모든소망 이루어지는 한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1 00:04
   
이름아이콘 푸른하늘
2010-12-31 22:47
구구절절 마음에 남는글 감사합니다,
신묘년엔 건강과 행복이 같이하시길 바랍니다, 충성
오동희 신묘년 새해 모든소망 이루어지는 한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1 00:04
   
이름아이콘 박동빈
2011-01-01 18:27
가내에 충만하시고 하시는 사업위에도 하나님이 늘 항상 함께하시길 바랍니다
오동희 새해 주님의 사랑속에서 행복하시기를 기원합니다. 1/1 20:42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1-01-05 00:46
오전우님! 새해인사가 늦었지만 신묘년엔 더욱 알차고 건강하시고 화목한 가정이
되시길 빌며 문안드립니다. 사모님께도 안부 전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오동희 신묘년 새해 모든소망 이루어지는 한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6 21:33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7 인생 19훈 우주권 2008-01-22 270
206 아름다운 사람 2 변철규 2007-12-27 270
205 초심님!의 '"맬" 을 읽고... 박충열 2007-11-05 270
204 조봉암 무죄? 노무현추종 과거사위 정치판결 해암 2011-06-08 269
203 잊혀져가는 전쟁 6/25 한국전쟁 2 오동희 2008-06-24 269
202 10년 전쯤 "우리 현역 장교 4명 북에 납치·체포" 1 팔공산 2011-05-20 268
201 Re..조승익 부회장 고희연을 다녀와서.... 초심2 2010-10-01 268
200 산다는 것은 길을 가는 것 4 강용천 2011-06-01 267
199 [판례]국가보안법위반(찬양.고무등) 팔공산 2011-01-20 267
198 얼굴 함봅시다 6 김해수 2011-01-17 267
197 [해설]독도의 진실-02 김해수 2008-07-17 267
196 안성서 소 브루셀라 발병, 88마리 살처분 김일근 2008-05-17 267
195 Re...어머님 은혜/노래 1 소양강 2008-02-22 267
194 가슴에 적고 싶은 전화번호 1 강용천 2011-05-20 266
193 한 과거사 위원회 위원의 고뇌(苦惱)를 벗으며 인강 2007-12-26 266
192 국가유공자도 소득공제를 받을수 있다 안케 2011-04-29 265
1,,,1211221231241251261271281291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