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김해수
작성일 2007-11-08 (목) 22:26
ㆍ조회: 298  
IP: 59.xxx.29
박 정희 대통령의 명언

박정희 대통령의 명언




* * 박정희 대통령의 명언 * *

역사는 언제나 난관을 극복하려는
의지와 용기가 있는 국민에게
발전과 영광을 안겨다 주었다.

바르게 알도록 하고
바르게 판단 하도록 하고
바르게 행동 하도록 하는 무거운 
책임이 바로 우리 언론에 있다.

전쟁을 좋아하는 국민은 망하게 마련이지만,
전쟁을 잊어버리는 국민도 위험하다.

100가지 중에서 하나라도 가능성이 있다면
거기에 대해서 그야말로 만전을 기하는 것,
이것이 국방이다.

시대와 환경의 변천에 관계없이
노동은 인간이 가진 가장 근원적인
생활 무기이다.

우리 나라는 다른 나라에 비하여
적어도 일세기라는 시간을 잃었다.
이제 더 잃을 시간의 여유가 없다.
남이 한 가지 일을 할 때
우리는 열 가지 일을 해야 하겠고
남이 쉴 때 우리는
행동하고 실천해야 하겠다.

농사는 하늘이 지어 주는 것이 아니라
인간의 지혜와 노력으로서 짓는 것이다.

우리는 자유 민주 체제보다
더 훌륭한 제도를 아직 갖지 못했다.
그러나 아무리 훌륭한 제도라 하더라도
이를 지킬 수 있는 능력이 없을 때에는
이 민주 제도처럼 취약한 제도도
또한 없는 것이다.

우리의 후손들이 오늘에 사는 우리 세대가
그들을 위해 무엇을 했고
조국을 위해 어떠한 일을 했느냐고 물을 때
우리는 서슴치 않고
조국 근대화의 신앙을 가지고
일하고 또 일했다고
떳떳하게 대답할 수 있게 합시다.

우리의 전진을 가로막는 장해가 있다면
그것은 아직도 우리 주위에 잔재하는
수구(守舊)와 파쟁(派爭)이며,
시기와 모함이며,
독선과 아집이며,
단견(短見)과 무정견(無定見) 등
전 근대적이며 비 생산적인 요소이다.

제자가 스승을 우습게 여기는
교권(敎權)없는 학원에서
진정한 교육은 이루어 질 수 없다.

체육은 인간을 강건하게 만들고
규율과 질서와 협동을 존중하는
슬기롭고 애국적인 시민을 만들어 준다.
실로 체육은 심신을 연마하고
조화시키는 사회 교육이라 하겠다.

한 세대의 생존은 유한하나
조국과 민족의 생명은 영원한 것.
오늘 우리 세대가 땀흘려 이룩하는 모든 것이
결코 오늘을 잘 살고자 함이 아니요.
이를 내일의 세대 앞에 물려주어
길이 겨레의 영원한 생명을
생동케 하고자 함이다
이름아이콘 초심
2007-11-08 23:54
누가 나를위해 무슨일을 대신해줄것을 기대하지 말라. 우리를위해 열심히 뛰는것이 곧 나를 위한길이다.
정부를 탓하기 전에 우리들 스스로 울부짖었는가를 생각해보라.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9 20년전 기억이 되살아 나는 이유 김해수 2007-11-13 425
238 감사원, '보훈처 가짜유공자 87명' 전원 조사키로 3 구둘목.. 2007-11-12 435
237 헌법을 이렇게! 3 백마 2007-11-12 320
236 세상을 원망하랴,?권력자를원망하랴.? 박충열 2007-11-12 296
235 국가보훈처 2인자의鐵面皮한 사기행각 2 김해수 2007-11-12 323
234 여성이 제일 싫어하는것 2 초심 2007-11-12 337
233 단절된 의식 8 이판서 2007-11-10 343
232 무엇을 가르치고, 무엇을 배우랴!! 3 초심 2007-11-10 313
231 보훈처 차장이 유공자 허위 취득 9 구둘목.. 2007-11-10 508
230 서해 북방한계선 초심 2007-11-09 303
229 지워 주십시오. 1 고담 2007-11-09 308
228 김동길 교수의 직설 2 고담 2007-11-08 325
227 박 정희 대통령의 명언 1 김해수 2007-11-08 298
226 그저...무식하게 삽니다. 짚신 2007-11-08 260
225 재미 없어진 자유게시판 전우 2007-11-08 329
224 어느 여인의 기억 1 김해수 2007-11-08 308
1,,,11111211311411511611711811912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