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김해수
작성일 2008-01-22 (화) 08:59
ㆍ조회: 407  
IP: 203.xxx.189
놀라운 이야기
긴급뉴스 속보입니다.
꼭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놀라운 이야기니까요. 

아침 11시부터 세실레스토랑에서 
'자유북한군인연합' 대표 임천용씨가 내용이 충실한 
기자회견을 열었다. 충격적인 내용만 요약하면 이렇다. 

1. 남한의 모든 크고 작은 소요에는 빠짐 없이 
북한의 공작이 개입돼 있다. 

2. 5.18 때, 광주에 600명 정도의 특수군이 투입됐다. 
제1진에는 300명, 제2진에는 300명, 모두 서해로 투입됐다. 
서해안에 이르자 남조선 배가 마중 나와 길을 안내했다. 

3. 남한에 있는 탈북자 중에는 5.18때 광주에 왔다가 
돌아갔다가 탈북해온 사람이 현재 있다. 그가 오늘 
기자회견장에 나오기로 돼 있었는데 무슨 일인지 안 나왔다. 

4. 광주 사태에 투입됐던 특수부대원 중 상당 부분이 
지금도 남한에 남아 있다. 

5. 광주 사태에 참여한 사람들 중 62명이 영웅으로 
추대됐다. 

6. 죽은 사람 사진들(현장전시) 중에는 전기톱에 의해 
얼굴이 가로로 잘려진 사진도 있고, 나체 여인이 둔부를 
드러낸 채 목이 잘린 사진도 있고, 나체 여인의 등에다 
뒤로부터 총을 쏜 흔적이 있는 사진들이 있다. 

한국의 공수부대 요원들은 이런 식으로 사람을 죽이지 않는다. 
제주 4.3 사태 등에서 보듯이 공산당들은 공포감을 
주기 위해 사람들을 가장 잔인하게 죽인다. 이 세개의 
사진을 보더라도 광주 학살이 북한 특수군에 의해 
이뤄졌다는 것을 능히 짐작할 수 있다. 

7. 남파된 북 특수부대 요원들은 각 군단 소속 
특수부대들에서 차출됐고, 반은 국방군 복장이었고, 
반은 민간인 복장으로 내려갔다, 국방군 복장을 입은 
특수부대 요원들은 진압군 행세를 했다. 

8. 남한의 HID 등 특수부대 요원들도 장갑차를 
몰지 못한다. 한국군 부대에서 군대생활을 한 사람들도 
장갑차를 운전할 수 있는 사람이 드물다. 한국 시민들만을 
가지고는 장갑차를 몰거나, 무기고를 탈취하거나, 주요 
시설에 대한 방화를 동시 다발적으로 지휘할 수 없다. 

타 지역에서 발생한 시민 봉기에는 북한군이 개입되지 
못했기 때문에 장갑차를 빼앗거나, 무기고를 털거나 
정부군을 상대로 일사분란하게 싸우지 못했다. 광주에서만 
이런 것이 가능했다. 바로 북한 특수군이 개입됐다는 증거다. 

9. 광주에 북한특수부대가 갔다 온 사실들은 북한에서 
모르는 사람이 없다. 그런데 어째서 남한 사람들만 
이를 부정하는가? 어째서?? 

10. 김일성은 "광주에서 우리 사람들이 많이 죽어 손해를 
봤지만 얻은 것도 많다. 앞으로 김대중이 잘 될거다"라고 
말했고, 김정일은 
"아버지 수령에게 드리는 가장 큰 선물"이었다고 말햇다. 

11. 80년 한 해에 광주 사태 공로자로 영웅으로 승격된 
사람이 62명이었다. 

12. 김일성의 지시: 사북사태를 전 노동자, 학생으로 
확대시켜 전기를 끊고 방송국을 장악하여 극도의 사회적 
혼란으로 진전시켜 북한에 지원을 요청하는 방송을 
해야 한다. 그래야 인민군이 내려갈 수 있다. 

13. 광주에 분명히 북한군이 개입됐다. 최정예 
특수부대가 광주에 간 것은 북한군에서는 모두가 
다 아는 공공연한 비밀이다. 

이하 데일리안 뉴스를 전재한다. 기자회견 자료는 
방대한데다 오늘은 자료를 얻을 수가 없어서 후에 
입수되는 대로 올릴 것이며, 동영상은 아날로그로 
찍었기 때문에 며칠 걸릴 것입니다. 

이하 데일리안 기사 


"광주에 북한군 특수부대 투입됐다" 

북한군 특수부대 출신 탈북자 ´자유북한군인연합´ 
기자회견 "5.18 광주사태는 김정일 정권의 대남전략 
증명시키주는 현장" 

2006-12-20 15:15:13 

◇ 북한군 특수부대 출신 탈북자들이 20일 
광주민주화?! 戮占? 북한군이 개입했다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윤경원 기자 

광주5.18민주화항쟁에 북한군 특수부대 1개 대대가 
투입됐다는 주장이 북한군 출신 탈북자들에 의해 
제기돼 충격이 예상된다. 

북한군 특수부대 출신자들로 구성된 
자유북한군인연합은 20일 오전 서울 정동 
세실세스토랑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5.18광주사태는 
(북한의)자유민주주의체제에 대한 백색테러이자 
김정일 정권의 대남전략을 증명시켜 주는 
현장”이라고 말했다. 

자유북한군인연합 임천용 대표는“광주사태의 발단과 
시발점은 민주화봉기였다고 인정하지만 수많은 인명이 
무참히 살상되고 끔찍하게 도륙당한 유혈적인 사건은 
김정일 정권에 의해 계획적으로 만들어진 테러행위” 
라고 밝혔다. 

그는 그 증거로 
▲당시 봉기상황이 북한으로 실시간 생중계된 것 
▲봉기자들이 뒤에서 총에 맞아 죽은 것 
▲현재까지 미해명으로 남아있는 신원 미상자 
▲전기톱에 의해 두개골이 파괴된 시체 
▲봉기군이 봉기군을 사살한 것 
▲봉기군의 아지트와 봉기군이 탈취한 탱크·장갑차· 
윤전기재 안에서 대량 발견된 술병의 진의 
▲방위산업체·감옥·방송국 등 국가기관 점거와 군 
능력을 초월해 전면전을 불사한 것 등을 ? 薺僿杉?. 

이하...........................생약
이름아이콘 소양강
2008-01-22 12:32
이 사건은 김일성과 김대중의 합작으로써...
김대중은 대한민국 국민의 이름으로 처단하여야 합니다.
   
이름아이콘 박동빈
2008-01-23 17:05
그ㅡ렇습니다 오랜 세월속에 묻혀있던 글들이 이제 다시 고개를 들고 있는것 정말 고무적이라고 할수 있습니다 김해수 지부장님 잘 올리셨습니다 저역시 그때 현역 장교로서 OAC(고등군사반 교육 시절있습니다 이미 알고 있었습니다 헌데 광주 시민의 안위와 위태로움이 있었기에 또한 빨강색을 좋아하는 인간들 때문에 지금껏 묻혀 진것으로 볼수 밖에 없습니다 이제 다시 밝혀져 그 못된놈 특히 열우당 있던 이해찬 그 인간이 청문회때  어떻게 했습니까. 다대포 앞바다로 침투한 무장공비 사살 장면이 실린 내용을 싫어 놓고 이것 이 광주 사태때 처참이 죽인 증거라고 우겼지요? 그러나 거짓으로 들어 났지요/ 그래도 아직도 본인스스로 국민에게 사과 한번 않했습니다 이것 이 현실입니다. 이제는 그 못된 직껄이 한 인간들 처단해야 합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67 미소는 최고의 힘이다. 우주권 2008-01-26 240
366 (알림)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2 서현식 2008-01-25 564
365 品품위 있는 노인의 12도道 1 김해수 2008-01-24 297
364 참전전우님들 꼭 읽어 보세요. 2 최승일 2008-01-24 550
363 더 이상의 국가유공자는 없다. 2 초심 2008-01-22 512
362 제주도를 찾아서 4 박동빈 2008-01-22 401
361 인생 19훈 우주권 2008-01-22 272
360 놀라운 이야기 2 김해수 2008-01-22 407
359 사막의 횃불=긍정의 횃불 (펌) 1 초심 2008-01-21 257
358 손자병법의 13계 우주권 2008-01-21 284
357 세계로,우주시대로,영생의 길로,,, 우주권 2008-01-20 265
356 벌써 7년이란세월이... 1 좋은생각 2008-01-20 320
355 토요일 아침 "좋은생각"은 노병을 울렸소 ! 이상범 2008-01-19 359
354 이명박 정권에게 바란다. 좋은생각 2008-01-18 343
353 老年에 있어야 할 벗 3 김해수 2008-01-18 316
352 가정을 살리는 4가지 생명의 씨 우주권 2008-01-18 252
1,,,11111211311411511611711811912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