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kor7500
작성일 2008-09-24 (수) 17:08
ㆍ조회: 780  
IP: 220.xxx.175
옮긴글

하늘을 보고 산다면
 

우리네 사는 모습 속에
아껴주는 마음들이 많았으면 좋겠습니다
시기하기보다 인정하고 배우려는 마음과
더불어 삶을 이루려는 마음들이
많았으면 좋겠습니다.

 

미운 마음 때문에 거북한 모습보다는
이해와 사랑이 가득한 마음들로 살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우리네 있는 모습 속에
다독이는 가슴들이 많았으면 좋겠습니다

차가운 똑똑함보다는 눈물을 아는
따뜻함과 정겹게 손잡을 수 있는
고마움들이 많았으면 좋겠습니다

시샘과 욕심으로 서로 흠을 찾기보다는
보듬고 위하며 베풀고 나누면서 살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우리네 사는 모습에서
다른 사람의 것을 탐할 때는
내 손을 펴야하고 남의 마음을
아프게 하면 내 마음도 아픈 게 이치인데

좋은 것은 내가 하고
험한 것은 남의 몫이길 원하면서
행복하게 살기를 바란다면
어찌 하늘을 보고 산다고 할 수 있겠습니까?


-오광수"하늘을 보고 산다면" 중에서-

이름아이콘 푸른하늘
2008-09-25 08:48
하늘은 성이 난듯 잔뜩 찌프려 마음이 밝지 못했는데 올려주신 글의 내용에서 자신을 생각하며 살아야 한다는 생각을 합니다. 모두 좋은 글귀에 감사드리며 특히 "시샘과 욕심으로 서로 흠을 찾기보다는 보듬고 위하며 베풀고 나누면서 살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의 글에 마음에 갑니다.좋은 시간 되시길 바라면서...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983 이젠....그냥.....친하게 지냅시더. 정기효 2007-07-20 793
1982 빨치산에 승리 안겨준 '박희태' 용서못해..(펌) 1 서덕원 2008-12-06 791
1981 안 상영 부산시장의 유서 6 김해수 2009-05-31 789
1980 번개팅에 초대 합니다 19 김해수 2007-12-24 787
1979 자유북한군인연합 대표 임천용씨 공개증언 1 손오공 2008-08-28 786
1978 특별 다 함께 동참을... 7 초심2 2009-11-12 781
1977 옮긴글 1 kor7500 2008-09-24 780
1976 노병의 절규! 2 푸른하늘 2009-01-29 779
1975 고엽제전우회 사무실 수십명 난입, 폭행 1 달동네 2008-11-27 779
1974 긴급 뉴스(영도뉴스) 5 이수(怡樹) 2007-07-31 778
1973 보훈처로부터 받은 답변 1 달동네 2010-08-25 776
1972 ★ 정말 억장이 무너집니다! 2 푸른하늘 2009-02-19 775
1971 요즘 최고인기 동영상 ㅎㅎ 4 강용천 2009-04-22 771
1970 긴급 2009년 송년회의 일정이 변경되었습니다. 8 최종상 2009-11-26 768
1969 서울 번개 오래 기다렸습니다 21 달동네 2011-04-04 767
1968 발진하는 베트남참전유공전우회 당나귀 2009-03-07 764
1,,,1112131415161718192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