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좋은생각
작성일 2010-12-13 (월) 21:01
ㆍ조회: 648  
폴모리아 악단 모음집
 
<script type=text/javascript>//</script>
//









 

01, 나타샤의 왈츠
02, 머리쉐리
03, Love Is Blue
04, 진주조개 잡이
05, Butterfly

06, 천일의 앤
07, 위대한 사랑
08, 돌아와요 부산항에
09, 샌프란시스코에서는 머리에 꽃을 꽃으세요
10, 홍하의 골짜기

11, 언덕위에 포장마차
12, 눈 싸움(러브스토리)
13, 석양의 무법자
14, 밤하늘의 트럼펫
15, Lanovia

16, 에게해의 진주
17, El Bimbo
18, 이사도라
19, 시인과 나
20, 피서지에서 생긴일

21, 나자리노
22, 가방을 든 여인
23, Sympathy
24, I Will Follow Him



    폴 모리아(Paul Mauriat)악단

    폴 모리아는 1925년 3월 4일 프랑스 남부의 항구도시인 마르세이유에서 4남매의 막내로 태어났다.
     
    음악적 기질을 타고난 그의 부친은 전보배달부였지만,  
    어려서부터 폴 모리아에게 피아노를 가르치며,  
    그의 음악적 소질을 키우기위해 음악공부를 가르킨다.
    1935년 가족들이 파리로 이주하게 되면서 파리음악원에서 음악 수업을 받았다.
     
    졸업후 처음에는 우체국일을 보면서 친구들과 조직한 밴드에서  
    음악을 연주하게 되고 재즈를 주로 들려주는 클럽과 계약을 맺어,  
    이때부터 인정을 받으며 유럽의 여러 도시를 공연하며 다니게 된다.

    영화음악을 하면서부터 인기를 얻기 시작하는데,
     
    샤를르 아즈나브르(Charles Aznavour)를 비롯한 유명한 샹송 가수들이 폴 모리아가 편곡한 곡을 부르게 되며,  
    1968년 Love is Blue가 대힛트를하게 되면서 그의 악단이 세계적인 악단의 위치에 까지 이르게 된다.

    폴 모리아 자신만의 음악세계를 살려 대규모의 현을 사용하는 한편,
     
    효과적으로 쳄발로를 사용하여 완전히 이색적인 사운드를 창조하여,  
    새 시대의 무드음악이라는 Easy Listening의 개척자라고도 불리어졌다.  
    그의 음악세계의 또 하나의 특징은 여러 나라를 돌아다니며  
    그 나라의 음악을 자신만의 작곡과 편곡으로 오케스트라와 더불어 수많은 레퍼토리를 소화해내며 사랑을 받아왔다.  
    그 중 브라질의 음악으로부터 큰 영향을 받아 수차례나 브라질을 방문하였고, 남미 음악을 유럽에 전파하였다.  
    이러한 결과로 발표된 곡이 유명한  
    "Penelope(에게해의 진주)", "El Bimbo(올리브의 목걸이)", "La Reine De Saba(시바의 여왕)"으로 세계적인 성공을 거두었다.

    1975년 12월 23일 처음으로 우리나라를 방문한 후 그 동안 4번이나 내한공연을 가졌고,
     
    우리의음악도 여러곡 편곡하여 발표한 바가 있다.  
    1997년 프랑스 문화부로부터 `예술문화 훈장'을 받았으며,  
    1998년 일본공연을 끝으로 무대에서 물러나 은퇴를 선언하게 된다.

    수많은 악단이 있지만 폴 모리아처럼 많은 레파토리와 연주활동은 가진 악단은 거의 없으며,
     
    그의 음악이 있는 한 Easy Listening이라는 무드음악은 항상 우리 기억속에 자리잡고 있을 것이다.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0-12-16 01:04
홍하사가 가장 좋아하는 악단이 바로 "폴 모리아"  악단입니다.
두번째의 곡인 "멀쉬 쉐리" 는 그옛날 월남생활때 나온 한밤의
음악편지에도 나온바 있지요. 암튼 감사합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조회
200 성탄절 팝 캐롤송 모음 25곡 [1] 오동희 457
199 베네사의 째즈연주 좋은생각 418
198 폴모리아 악단 모음집 [1] 좋은생각 648
197 미인들의 춤과 (공) [1]+1 안케 880
196 (동영상) 카바레 막춤 안케 804
195 이가을에 어울리는 째즈6곡 좋은생각 563
194 이계절에 듣고싶은 팝 20곡 [4] 좋은생각 1224
193 The House of The Rising Sun/벤쳐스 [1] 오동희 727
192 Wipe Out - 벤쳐스 [1]+1 오동희 773
191 THE VENTURES(벤쳐스악단)*Pipe line(파이프라인) [1]+1 오동희 801
190 Puppy Love/도니 오스몬드/Donny Osmond [2] 오동희 562
189 "I'm still loving you/첨밀밀/등려군 [2] 오동희 591
188 Quelques Larmes De Pluie(빗물과 눈물) / Dalid [1] 오동희 427
187 블루라이트 요코하마/이시다 아유미 오동희 637
186 ♬돌아와요 부산항에♬등려군 (鄧麗君)(동영상) [1] 오동희 745
185 그 겨울의 찻집/조용필(동영상) 오동희 585
12345678910,,,15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