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소양강        
작성일 2007-11-17 (토) 16:28
ㆍ조회: 894  
숨어우는 바람소리/ 노래
연숙/숨어우는 바람소리 갈대밭이 보이는 언덕 통나무집 창가에 길 떠난 소녀같이 하얗게 밤을 새우네 김이나는 차 한잔을 마주하고 앉으면 그 사람 목소린가 숨어우는 바람소리 둘이서 걷던 갈대밭 길에 달은 지고 있는데 잊는다 하고 무슨 이유로 눈물이 날까요 아아아 길잃은 사슴처럼 그리움이 돌아오면 쓸쓸한 갈대숲에 숨어우는 바람소리
 
~ 간 주 ~
 
둘이서 걷던 갈대밭 길에 달은 지고 있는데 잊는다 하고 무슨 이유로 눈물이 날까요 아아아 길잃은 사슴처럼 그리움이 돌아오면 쓸쓸한 갈대숲에 숨어우는 바람소리
연숙-숨어우는바람소리
이름아이콘 홍진흠
2007-11-17 18:24
소양강님! 적절한 시기에 적절한 노랠 올려주시는군요. 이정옥이 부른 이 노랜 원래 MBC가요제에서 '93년에 이 노래가 힛틀했는데 나중에 가수 김 연숙(저희집사람 친구임) 이가 불러 더더욱 힛틀했지요. 제게 배운 W. 가 요즘엔 저보다 더욱 잘불러(?) 산악회서 인기를 독차지 한답니다. 어제 열린 회의에서 연말파티에서 부부함께 참석해야된다니 장기자랑 대회에서 이노래나 부를까 합니다. 산악회 홈 페이지엔 벌써 나와있답니다. 멋진 그림을 보니 몇년전 함께가본 "명성산억새풀축제" 생각이 나는군요.("명성산"-호주의 이 윤화 회장님 생각이 납니다.) 암튼 감사합니다.
   
이름아이콘 손오공
2007-12-05 20:45
좋아요,소양강님.언제나 들어도 좋은 음악 올려주심에 감사드리고요 에-구소량강님  보고싶은 이유는 무얼까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조회
24 Love You Every Second / Charlie Landsbor 좋은생각 519
23 Unchain My Heart / Joe Cocker 좋은생각 542
22 동녁에서 부는 바람 [2] 하루방 582
21 가는세월/ 노래 [2] 소양강 770
20 숨어우는 바람소리/ 노래 [2] 소양강 894
19 십오야/ 노래 [1] 소양강 983
18 지금/ 노래 [1] 소양강 684
17 친구야 친구/ 노래 소양강 609
16 해피데이/ 노래 [1] 소양강 666
15 인생/ 노래 [1] 소양강 1306
14 노래 하나~ 하루방 627
13 가을사랑/ 노래 [3] 소양강 817
12 옛날에 금잔디/노래 [2] 소양강 1296
11 소양강처녀/노래 [3] 소양강 991
10 그대 그리고 나/노래 [5] 소양강 876
9 사랑/노래 [2] 소양강 704
1,,,1112131415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