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공유 게시판  
작성자 팔공산
작성일 2007-11-06 (화) 12:40
홈페이지 http://blog.daum.net/vietvetpusan
글등록 구분 공유
ㆍ조회: 387  
IP: 211.xxx.49
알듯 말듯한 보험용어 8가지
 
 

보험(새마을금고에서는 공제라고 한다)에 관한 몇가지 용어를 살펴보도록 하자.



1. 무배당 보험상품



원칙적으로 보험사는 고객의 납입보험료로 회사를 운영하기 때문에 결산 시 이익이 발생하면 일정부분을 고객에게 돌려줘야한다.

이를 위해서는 고객이 부담해야 할 보험료가 높아지기 때문에 최근 대부분 보험사들이 고객에게 보험료 부담을 줄이는 데 초점을 맞춰 무배당 위주로 상품을 만들고 있다.

보험료가 저렴한 것이 특징이다.



2. 주피보험자와 종피보험자



보험 가입 시 보험사고의 대상이 되는 자를 피보험자라고 하는데 피보험자가 여러 명이고 보험상품이 2인 이상 보험대상 보험(부부보험, 가족보험 등)이 아닌 경우 주피보험자 1인과 그 외 종피보험자로 피보험자를 나눈다.여기서 주피보험자는 말 그대로 보험의 주된 대상이 되는 사람이며 종피보험자는 주피보험자에 종속돼 아무래도 보장 면에서 주피보험자에 비해 특약이나 가입금액이 제한적이다.

또한 주피보험자의 계약 효력 상실 시 종피보험자의 보장도 함께 상실되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주의를 요한다.

참고로 종피보험자라는 단어가 어렵게 느껴진다면 '추가보험대상자' 정도로 해석하면 이해가 빠르다.



3. 책임개시일



책임개시일은 보험회사가 보험사고에 따른 보험금 지급 책임을 부담하는 시점을 말한다. 기압자가 초회 보험료를 납입해야 개시가 되는 것이 일반적이나, 보험사가 고액을 지급해야 하는 암이나 뇌/심장 관련 질환의 경우 역선택 방지를 위해 계약일로부터 90일 이후부터 개시하는 경우가 많다.

치매 진단금 보장의 경우는 책임개시일을 무려 계약 후 2년으로 적용하는 경우도 있으므로 가급적 빨리 적용받을 수 있는 것이 유리하다.



4. 실손보상



보험자가 보험금액을 한도로 해, 실제의 손해액을 보상하는 것을 말한다.

화재보험 등 손해보험의 경우 무조건 계약금액 전액을 지급하는 것이 아니고 손해를 본 부분만 보상하는 것임을 유의하여야 하며, 아파트 등 건물을 담보한 화재보험의 경우 동산은 별도로 가입하지 않으면 보상받을 수 없다.



5. 예정위험률



보험에서 과거 일정 기간 동안 일어난 발생통계를 기초로 해서 앞으로 일어날 사고율을 예측한 것을 말한다.

예를 들어, 한 개인이 특정 시점에 사망할 확률을 미리 예측해 보험료 계산에 적용하는 위험률이다.

일반적으로 예정위험률이 높으면 보험료가 올라가고, 낮으면 보험료는 내려간다.

하지만 지금까지 대부분 통계청에서 발표한 경험률을 사용했으나 지난달 1일부터 '위험률 산출 및 적용에 관한 모범규준' 을 시행, 특정상품의 보험료를 책정할 때 자사의 과거 보험금 지급 실적 등을 토대로 산출한 경험위험률(보험 사고율)을 반영하게 됐다.

다시 말해 각 보험회사별로 보험료가 다양해진다는 뜻이다.



6. 예정사업비율



보험회사도 기업이기 때문에 보험계약을 유지하고 관리하는데 여러 가지 비용이 소모된다.

예정사업비율은 이러한 운영경비를 미리 예상하고 보험료에 포함시키는데 이러한 경비의 구성비율을 말한다.

참고로 생명보험회사에서는 예정사업비율을 신계약비, 유지비 그리고 수금비의 3가지로 세분하고 그 각각에 대해서 일정률을 설정하고 있다.

이 역시 보험회사마다 차이가 있다. 예정사업비율이 낮으면 보험료가 싸고 반대로 예정사업비율이 높으면 보험료 역시 비싸다.

새마을금고, 농협 등의 보험료가 저렴한 이유가 이 때문이다.



7. 예정이율



확정이율로서 고객이 납입하는 보험료를 통해 회사가 이 이율만큼의 수익률을 예상하고 미리 고객의 보험료를 할인해주는 것을 말한다.

따라서 보험회사가 예정비율을 내리면 보험료는 올라가는데 이는 보험사의 부실을 예방해 보험계약자가 향후 보험금 지급을 받지 못하게 되는 상황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함이라고 볼 수 있다.



8. 공시이율



변동이율로서 회사의 자산운용수익률, 시중 대표 은행 간의 콜금리 등 회사의 운용실적과 실질금리를 보험상품에 바로 반영하기 위해 정한 이율을 말한다.



예정위험률, 예정사업비율, 예정이율이 보험료를 결정하는 직접적인 요소라고 할 수 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8 부동산에 대한 노하우 정무희 04-03 12:21 401
47 군생활에 적응못하여 자살한 경우 손해배상 김일근 09-20 23:30 398
46 5.16구데타 50년 [1] 김종남 05-16 13:07 392
45 고속철도 도룡뇽소송 항소심 판결 김일근 08-03 10:16 392
44 알듯 말듯한 보험용어 8가지 김일근 11-06 12:40 387
43 "하루 와인 한두잔은 기억력 향상에 도움" 김일근 10-03 10:07 385
42 구비서류 첩부물이없서요 [1] 임성순 10-04 10:34 385
41 故事成語 [1] 김해수 05-10 07:03 384
40 법제처, 이용자 중심으로「행정심판법」개정 김일근 11-19 17:11 381
39 <주민번호 단순도용 첫 사법처리> 김일근 10-24 12:24 380
38 서해 기름유출 복구 및 기부활동도 소득공제 OK! 김일근 12-17 20:20 372
37 한국 CEO 100인의 좌우명 김일근 11-19 09:20 370
36 오랜만에 뵙습니다~ [4]+2 김선주 05-15 02:09 366
35 범죄피해자가 요구하면 모든 사건의 형사절차정보 제공키로 김일근 08-30 18:20 359
34 고전/교학상장 (敎學相長) 김일근 08-04 13:47 357
33 긴급정보 상록수 05-24 19:03 356
32 선시[禪詩]100편 중에서(펌) 김일근 08-21 13:24 355
31 [소개 글] 한민족사의 정신문화 김일근 08-07 00:10 349
30 [판례]대법 "문 잠금 확인만 해도 절도미수" 김일근 10-22 10:31 348
29 Re..수고하셨습니다 [1] 김선주 04-05 19:14 348
12345678910,,,11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