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강산
작성일 2004-12-28 (화) 19:12
ㆍ조회: 81  
진맥

상파울러 강 오빠가 정성긑 준비하신 환약 복용에 즈음해서 몇분의 전우님에게 오용을 방지 하려고 합니다. 상파강님의 처방대로하루 20알씩 아침저녁으로 복용해도 되시는 전우님은 양의 체질 이십니다 (정상)

정상)  : 종씨님. 분대장님 청학님 전재경님 1회복용에 20알씩

음체질): 쩡구오빠 김선주오라버니 오공님 공복에 (1알씩 아침, 저녁.) 위의 세분은 보양약은 자제하셔요.

양체질: 이덕성님  엄기동님 김국관님 식후하루1알씩

상파강님 새해ㅇ에도 더욱건강하세요 감사합니다.

국립병원에서 낙화유수 드림


221.138.72.163 질문 : 그럼 전주어르신 유하덕 오빠는요
아이ㅡ 그분들은 해당무요 육군 야전숫갈로 한숫갈씩 퍼먹든지 커피자판기 종이컵으로 한컵씩 강냉이 먹듯이 얼런 퍼먹으라고 해요 무슨 의미가 있다고 외 나한테 신경..
.... 맨날 조치원이나 찿고 말이야!응 허허허허.... -[12/28-19:18]-
220.88.131.226 이현태: 보면 볼수록 귀엽네 이강산 낙하유수 야전삽으로 드실분은 누구실까? 청학님이 먹으면 좋겠는데 안그렇습니까 이강산님? 재미있는 글 보고 갑니다 건필하십시요 -[12/28-19:25]-
221.138.72.163 이강산: 의정부 신도 신사 현태님 1965년도 에는 어디서 무엇을 하시다가 이여인을 못만나셨어요. 지는 요즈음 한강수 타령을 보면서 펑펑 운다요. 이놈의 미모 때문에 요정에서......
아아 세월아! 현태 오라버니 소주 한잔 할라요. 이럴때 쩡구오빠가 더욱생각나네요.
대신 상계동에 ? 그분이야 부인이 있겠지요.아아아 이러지마세요. -[12/28-20:07]-
210.207.19.194 상파울러 강: 낙하유수님께서 머담시 지을 보자고 하는감...누구는 야전삽으로 먹으면 모자는것 낙하유수께서 책임진당가..~오~메~환~장~하~네~~또 가만히 있는 쩡구는 왜 불려드린당가 지금 쩡구는 딴동네에서 놀구있는디~ㅎ~ㅎ~ㅎ~ㅎ~이강산님한데까지 신경이 갈라하는지 몰르겠당게 ~ㅋ~ㅋ~ㅋ~ 상계동 영계는 또 와 불러드린당감.그집 마누울님 엄청나게 무서운지 몰른감..지는 그저 모른척 하고 갈라요>>>누구는 오늘 죽어났다~ㅎ~ㅎ~ㅋ~ㅋ~ㅋ~ -[12/28-22:40]-
220.91.129.49 전주양반: 이강산이란 이름은 누군고하니 영등포역앞에 영등포문고가 있는디 그곳 사장 이름이 이강산인디 고사람은 아닌것 같고 오옴니 모포부대출신인가 .그나저나 연말 잘들 보내시고 새해에는 들 복 많이 바드라고 ~잉 ~~~~~~~어~흠 -[12/28-22:58]-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71 한 남자의 일생 허원조 2004-10-10 81
470 전우의 사막 이현태 2004-10-01 81
469 추수 3 이현태 2004-08-30 81
468 미국속의 대자연 2 이현태 2004-08-27 81
467 문경새재 참전비(1) 서현식 2004-07-11 81
466 Re..석가모니 이현태 2004-04-11 81
465 오늘의 보충컬럼 이현태 2004-03-13 81
464 Re..황혼의.... 신 유 균 2006-06-02 80
463 Re..삶에 즐거움을 주는 좋은글 이수 2006-04-05 80
462 時 間 이..... 정수기 2005-11-18 80
461 경부고속도로 노포IC 개통 1 김일근 2005-11-14 80
460 안병직 “현 정권은 아무 일도 안하는 건달정부” 김일근 2005-11-05 80
459 衣食住에 대한 智慧 野松 2005-05-30 80
458 陶山月夜詠梅(도산월야영매) 野松 2005-04-18 80
457 蘭皐(金炳淵)平生詩 野松 2005-04-16 80
456 무엇이 된다는 것 이현태 2005-04-02 80
455 기분좋은 선물.... 2 정무희 2005-02-06 80
454 음악이 있는 카페 2 이현태 2005-02-02 80
453 무시해 버릴줄 알아야 한다 2 정무희 2005-01-30 80
452 소중한 오늘을 위하여.... 2 정무희 2005-01-20 80
451 지금 부터 입니다. 6 鄭定久 2005-01-15 80
450 쐬주 나라(國) 이야그!... 2 鄭定久 2005-01-08 80
449 구두쇠 아버지.... 2 정무희 2005-01-08 80
448 60년대말 70년초 포토스페셜 4 이현태 2004-12-29 80
447 Re..집무실에 정회장님 3 김하웅 2004-12-17 80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