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4-12-07 (화) 21:25
ㆍ조회: 78  
이렇게 그리운 날에


    이렇게 그리운날에 늘 가슴속에 담고 있는 전우인데 그리움으로 저려오는 이 가슴을 어이합니까? 쉬어와도 될것을 끊임없이 밀려드는 파도 같은 보고픔을 어이할까요? 조금은 잊어도 변함없는 마음인데 참지 못한 그리움을 어이해야 합니까? 그리운날 보고픈 날이 따로이 없이 하루가 멀다 않고 떠오르는 전우입니다 그래도 당신이 지독히도 그리우면 내 가슴엔 서러운 비가 내립니다 당신있는 곳에 이 그리움 내려놓고 싶은데 이 시간에 전우을 만날수가 없습니다 전우들이 무었을 내가슴에 자리해 잠시라도 잊혀지지 않는 그리움입니까? 만져지지 않는 마음속에는 뜨거운 가슴으로 전우을 부르고 있지만 이렇게 그리운날 어이해야 하나요? 당신을 만날수 없음에 져려오는 이마음을 어이해야 하나요 당신의 전우애에 빠져 버린 내가 그리움에 목 메인 또 하루를 열어갑니다.
    慈源/이현태


221.145.195.221 정무희: 애절한 전우 사랑 글에 감명을 받습니다.이현태부회장님 좋은글 감사합니다. -[12/08-09:40]-
211.247.168.136 김하웅: 이현태 부회장님에 쉬임없는 홈페이지 사랑에 감격합니다 -[12/08-13:41]-
220.70.213.201 鄭定久: 너무 고맙고 감사합니다. 이현태 부회장님 힘내십시오.뜻이 있으면 길이 있다고 했습니다. -[12/08-16:57]-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71 진맥 5 이강산 2004-12-28 78
470 같이 있을때 잘해!~~~ 2 鄭定久 2004-12-22 78
469 Re..집무실에 정회장님 3 김하웅 2004-12-17 78
468 으뜸 홈피 지킴이 4 김하웅 2004-12-17 78
467 포토 뉴스 1 이현태 2004-12-10 78
466 이렇게 그리운 날에 3 이현태 2004-12-07 78
465 오늘 일요일 아침에.... 1 이현태 2004-11-28 78
464 오음리가기전보았던 뮤비 주준안 2004-11-22 78
463 지가~~뭐 아남 유~~~(펌) 정무희 2004-11-21 78
462 Re..답사 마지막 날 3 김하웅 2004-11-16 78
461 전우의 사막 이현태 2004-10-01 78
460 백두산 천지(중국쪽에서) 3 김의영 2004-09-22 78
459 북한은 아직도 제자리 3 이현태 2004-09-16 78
458 아름다운 부부 허원조 2004-09-12 78
457 전투기에도 백밀러외 와이퍼가 있다 1 이현태 2004-09-11 78
456 네명의 아내를둔 남자 이야기(펌) 2 정무희 2004-09-11 78
455 추수 3 이현태 2004-08-30 78
454 웰빙(well-bing) 족의 허구 이현태 2004-08-14 78
453 문경새재 참전비(1) 서현식 2004-07-11 78
452 동두천 파월 전우님하고 박동빈 2004-06-02 78
451 단양팔경 이현태 2004-05-31 78
450 어깨에 힘을주어도 좋슴니다 2 이호성 2004-05-28 78
449 새로 나온 책 김하웅 2004-04-23 78
448 Re..석가모니 이현태 2004-04-11 78
447 부라운 각서란 ? 김주황 2004-02-05 78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