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4-11-28 (일) 11:05
ㆍ조회: 81  
오늘 일요일 아침에....


얼굴을 가로로 나누어 1/2 아래 부분이 간지럽고, 심지어는 얼얼한 미열까지

1년 365일 매일 턱수염을 깎는 다는 것은 상당한 고역중의 하나

턱 수염을 깎지 않은 주말은 주위 감각세포들이 심한 반응을 하는

다소 엉뚱한 [주말 증후군]을 앓고 있습니다.

 

아파트 정원을 거닐며 아침을 맞아 보았습니다

하늘을 보니 잔뜩 흐린 하늘에 찬 바람만 부는 눈이라도 곧 올 듯한 분위기

그러나 오늘도 분위기만 몽땅 잡고 그냥 또 그렇게 하루가 넘어가는 날일 것입니다

 

마치 철지난 옷을 입은 사람처럼

처량하고 쓸쓸한 아파트 공원의 잎이 많이 달린 단풍나무

무슨 미련이 아직도 남아 있는지...

 

의젖하게 서 있는 겨울 나무들이 보기 애초로워 보입니다.

첫눈 내리는 날은 많은 사람들이 기다리는 날이지만

이 단풍나무는 준비없이 손님을 맞이한 날인가 봅니다.

 

아직 나무에 붙어 있어야 할 잎들로 보이지만 모두 찬 바람에 떨어저 뿌리를 덮습니다

가까이 다가서면 더욱 아름다운 모습이지만

 

한편으론 이제 막 영양제 주사를 떼어낸 환자의 마지막 모습같기도 하여 쓸쓸함이 배어 있습니다.

올 해 볼 수 있는 마지막 광경 같아 보입니다

아직도 살아 있는 것 처럼 느껴져 차마 밟으면 아파할것 같습니다

 

빨간 단풍이 많은 곳 밟기가 아까워 자신을 보호하려 덮어둔 잎........

노란 단풍과 빨간 단풍이 노출된 뿌리를 덮어 보호하는 나무들의 지혜

사람들은 외면하고 치우려 합니다

 


 












November Rain / Guns N` Roses






[Live Era `87-`93]


대표적인 Hard Rock Ballad 중의 한 곡인 Guns & Roses의 november rain입니다.해마다 11월만 되면은..너무나 유명한 곡이지요~
비틀즈처럼 미소년의 목소리와는 아주 대조적인 하드락커의 대표적인 목소리이죠.

미국서만 3500만장 이상의 앨범판매고를 기록하며 80년대 후반부터 90년대 초까지 최고의 인기 밴드로 군림했던 건즈 앤 로지스는 더프 맥케이건Duff `Rose` McKagan), 액슬로즈(W.Axl Rose)와 이지 스트래들린(Izzy Stadlin)이 드러머 롭 가드너(Rob Gadner),기타리스트 트레이시 건즈(Tracii Guns)와 의기투합해 1985년에 LA에서 결성한 밴드라고 합니다. `









      비 내린 후
      땅 위에 작은 웅덩이
      빗물 고여
      파란 하늘 담고
      햇빛 반짝이는
      거울이 되네

      거울 속
      보랏빛 작은 꽃들
      옹기종기 모여 앉아
      까르르, 까르르
      맑은 웃음소리
      흑백 사진 찍느라
      분주한 하루

      마음 한 자락
      빗물 고인
      눈동자 속에
      흑백 사진 한 장
      일렁이는 잎새
      참았던 그리움 후두 둑
      회오리바람
      거울 속으로 뛰어든다











      * November Rain *

      When I look into your eyes
      당신의 눈을 바라볼 때면
      I can see a love restrained
      억눌린 사랑을 발견합니다

      But darling when I hold you
      그러나 그대여 내가 당신을 안을 때면
      Don`t you know I feel the same
      나도 똑같이 느낀다는 것을 모르나요

      `Cause nothing lasts forever
      영원히 지속되는 것은 없기에
      And we both know hearts can change
      마음이란 변할 수도 있다는 걸 우리 둘다 알고 있어요
      And it`s hard to hold a candle In the cold November rain
      차가운 11월의 빗줄기 속에서 촛불을 지키는 것은 어려운 일입니다

      We`ve been through this such a long long time
      우리는 그렇게 긴긴 시간을 지켜왔어요
      Just trying to kill the pain
      오직 고통을 없애기 위해 애쓰면서
      But lovers always come and lovers always go
      그러나 연인들은 언제나 만나고 헤어지지요

      An no one`s really sure who`s letting go today Walking away
      오늘 누가 떠나가 버릴지는 아무도 알 수 없어요
      If we could take the time to lay it on the line
      우리가 마음을 털어놓을 시간을 가질 수 있다면

      I could rest my head Just knowing that you were mine all mine
      당신을 내 사랑이라 확신하며 머리를 식힐 수 있을 거예요
      So if you want to love me
      만약 당신이 나를 사랑하고 싶다면
      then darling don`t refrain
      그대여 감정을 억누르지 말아요

      Or I`ll just end up walking in the cold November rain
      그렇지 않으면 나는 사랑을 끝내고 차가운 11월의 빗속으로 떠나겠어요
      Do you need some time...on your own
      당신에게 시간이 필요한가요
      Do you need some time...all alone
      자신만의 시간이 필요한가요

      Everybody needs some time...on their own
      누구나 자신만의 시간을 필요로 하죠
      Don`t you know you need some time...all alone
      자신만의 시간이 필요하다는 걸 아시나요
      I know it`s hard to keep an open heart
      When even friends seem out to harm you
      친구들조차 당신에게 상처를 줄 때면 마음을 열고 있기가 어렵다는 걸 압니다

      But if you could heal a broken heart
      그러나 당신의 상처입은 마음을 치유할 수 있다면
      Wouldn`t time be out to charm you
      시간이 당신을 고통을 덜어줄 거예요
      Sometimes I need some time on my own
      때때로 나는 나만의 시간이 필요해요

      Sometimes I need some time all alone
      때때로 나는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합니다
      Everybody needs some time on their own
      누구나 자신만의 시간이 필요하지요

      Don`t you know you need some time all alone
      자신만의 시간이 필요하다는 걸 아시나요
      And when your fears subside and shadows still remain
      그림자가 여전히 남아있어도 당신의 두려움이 사라졌을 때

      I know that you can love me When there`s no one left to blame
      아무런 원망도 남아있지 않을 때 당신은 나를 사랑할 수 있을 거예요
      So never mind the darkness
      어둠을 두려워하지 말아요

      We still can find a way
      우리는 길을 찾을 수 있어요
      `Cause nothing lasts forever
      영원히 지속되는 것은 없기 때문이지요
      Even cold November rain
      차가운 11월의 비조차도

      Don`t ya think that you need somebody
      당신은 누군가가 필요하지 않나요
      Don`t ya think that you need someone
      당신은 누군가가 필요하지 않나요

      Everybody needs somebody
      모든 사람들이 누군가를 필요로 합니다
      You`re not the only one
      당신뿐만이 아니랍니다

           오늘도 즐거운 휴일되기를 소망하면서.


211.245.185.241 참전자: 이현태 부회장님의 태그솜씨가 달인이 되셨습니다.좋은글 잘 읽었습니다.건강을 빕니다. -[11/29-00:21]-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96 말.말.정말웃기는 말들 손오공 2005-02-10 80
495 어제가 立春!, 4 鄭定久 2005-02-05 80
494 소중한 오늘을 위하여.... 2 정무희 2005-01-20 80
493 지금 부터 입니다. 6 鄭定久 2005-01-15 80
492 되 갚아 주세요!... 3 鄭定久 2005-01-13 80
491 으뜸 홈피 지킴이 4 김하웅 2004-12-17 80
490 6가지의 감옥(펌) 3 鄭定久 2004-12-16 80
489 사랑하며 사는 세상 3 정무희 2004-12-14 80
488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일 3 수 산나 2004-12-07 80
487 오음리가기전보았던 뮤비 주준안 2004-11-22 80
486 김선주 전우님의 아침메일 입니다 2 이현태 2004-11-22 80
485 지가~~뭐 아남 유~~~(펌) 정무희 2004-11-21 80
484 진실보다 아름다운 그짓만 1 이현태 2004-11-19 80
483 Re..답사 마지막 날 3 김하웅 2004-11-16 80
482 100년전 서울 칼라 사진 2 정무희 2004-11-05 80
481 가을 따라 가고픈 날 1 이현태 2004-10-08 80
480 전우의 사막 이현태 2004-10-01 80
479 비오는 주말에 3 이현태 2004-09-11 80
478 미국속의 대자연 2 이현태 2004-08-27 80
477 문경새재 참전비(1) 서현식 2004-07-11 80
476 동두천 파월 전우님하고 박동빈 2004-06-02 80
475 상시 복용하는 일반차 알고 마시자 이현태 2004-04-25 80
474 Re..석가모니 이현태 2004-04-11 80
473 달구지타고 고향가는날 이현태 2004-03-21 80
472 오늘의 보충컬럼 이현태 2004-03-13 80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