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상파울러 강
작성일 2004-12-20 (월) 15:39
ㆍ조회: 52  
갈곳 없어 "늘어나는 노숙자"

'늘어나는 노숙자'


▷ 경기불황의 어두움이 좀처럼 걷히지 않고 노숙자와 신용불량자들이 계속 늘어난 2004년. 한 해를 닫는 12월의 새벽 지하철 을지로입구역에 노숙자들이 모여 잠을 자고 있다



옷 배급에 몰린 노숙자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16일 서울역 구름다리에서 마련한 노숙자 옷 나눠주기 행사에 노숙자들이 대거 몰려 다리 안을 가득 메우고 있다. 이번 '사랑의 옷 나누기 행사' 에서는 총 800여명에게 점퍼와 바지가 든 배낭이 지급됐다

노숙자 한데 사랑에 옷을 나눠주기는 했는데 과연 이곳에 모인 사람들 한데 다들 돌아 갔을까??

정부에서 좀 빨리 정착을 할수 있게 했으면 좋으련만 매일 정치 싸움만 하고 있으니 걱정이 태산이다...

이제는 싸움은 끝나고 경제을 살려 주시길 바람니다~에~이~구~꼴~통~들~

                                                                   상파울러 강 올림 


221.145.195.221 정무희: 노숙자와 실업자가 늘어나는건 경제가 비관적이라는 현상인데.....참말로 걱정 됩니다요. -[12/20-15:46]-
220.88.131.226 이현태: 몇일있다 나도 저기가서 잘라고 안카나 집도팔고 저거서 살면 돈안들고 좋체 ..... -[12/20-20:27]-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96 Re..기갑연대 휴양소에서 김하웅 2004-12-24 57
495 Re..연예단 위문공연 김하웅 2004-12-24 67
494 Re..추억의 사진첩 김하웅 2004-12-24 64
493 Re..박미산 킬러고개에서 김하웅 2004-12-24 58
492 Re..기갑연대 연병장 김하웅 2004-12-24 63
491 Re..OP에서 김영기소대장님과 김하웅 2004-12-25 45
490 Re..추억의 사진첩 마지막입니다 김하웅 2004-12-25 53
489 갈곳 없어 "늘어나는 노숙자" 상파울러 강 2004-12-20 52
488 베아복재 넘버3" 이현태 2004-12-17 46
487 Re..댓글주신 박말순 중령님 소개 김하웅 2004-12-17 65
486 Re..회원님들 한번 읽어봐 주십시요 계속입니다 김하웅 2004-12-14 74
485 올해의 미스월드 LG샴프 모델 이현태 2004-12-12 59
484 마음을 담아 드리는 글 이현태 2004-12-09 65
483 각설이 타령 정무희 2004-12-09 68
482 문화 예술 포토 뉴스 이현태 2004-12-09 63
481 들 완 두 이덕성 2004-12-07 63
480 조릿대의 효능(의학상식) 이현태 2004-12-07 52
479 광란의 세상 이현태 2004-12-07 65
478 나는 이미 당신 것 박동빈 2004-12-07 64
477 불교 숭산스님 디비식 이현태 2004-12-06 51
476 월드 토픽 뉴스 이현태 2004-11-30 65
475 불꽃처럼 태우고 싶은 전우애 이현태 2004-11-29 85
474 Re..김주황부회장차에는 항상 책이 있다 김하웅 2004-11-29 57
473 3초의 여유 이현태 2004-11-27 68
472 배용준의 한류는 이어진다 이현태 2004-11-27 63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