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상 파울러 강
작성일 2005-08-22 (월) 19:14
ㆍ조회: 87  
산다는 것은 길을 가는 것






    .

    산다는 것은 길을 가는 것



    산다는 것은 싸우는 것이다.
    우리는 매일 남과 싸우고...
    자기 자신과 싸우면서 살아간다.

    인간은 세계라는 무대에서.
    자기에게 맡겨진 역할을 수행하면서 살아간다.

    어떤 이는 인생을 농사에 비유한다.
    어떤 이는 인생을 하나의 예술 작품에 비유한다.
    어떤 이는 인생을 책을 쓰는데 비유한다.
    어떤 이는 인생을 여행에 비유한다.

    우리는 저마다 무거운 짐을 지고
    자기의 길을 가는 인생의 나그네다.

    길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사람이 가는 길은 인도요,
    자동차가 가는 길은 차도요,
    배가 가는 길은 뱃길이요, 바닷길이다.

    우주에도 길이 있다.
    지구는 지구가 도는 길이 있고,
    별은 별이 가는 길이 있다.

    옳은 길을 가되 우리는 적절한 속도,
    적절한 걸음걸이로 가야 한다.

    군자는 인생의 큰 길,
    옳은 길을 정정당당히 간다.
    마음에 추호도 부끄러움과
    거리낌이 없는 사람만이 청천백일 하에 크고.
    넓은 길을 늠름하게 활보할 수 있다.
    힘차고 당당하게 걷는
    걷는 걸음을 활보라고 한다.

    광명정대의 정신을 가지고
    인생을 바로 사는 사람만이
    정정당당한 자세로 태연자약하게
    인생의 정도와 대로를 힘차게 걸을 수 있다.
    산다는 것은 길을 가는 것이다.

    【 안병욱 - 인생론 中에서]




211.178.186.41 소양강: 숭전(숭실)대학교 안병욱교수님의 글 다시 읽어보니 감명이 새롭군요...인간의 삶...그 자체가 자연과의 어울림이라 생각하며...이것이 신의 축복이겠지요...좋은글 올려주심에 감사하며 오늘도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08/22-21:15]-
58.143.100.253 상파울러 강: 안병욱교수님 글 읽어 보면 새로운 감명을 많이 받고 자연에 흐름을 잘 파악이 됩니다. 소양강님. 지가 24-25일 쯤에 소양강 들려서 설악산으로 갈까 합니다,,,그때 전화 드림니다.. -[08/23-16:28]-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46 전우가 여기 있는 이유 3 정동주 2004-12-04 87
545 병신 아빠,죽고나니 미안해(펌) 2 정무희 2004-11-23 87
544 어린 시절....생각 나시죠, 4 鄭定久 2004-11-22 87
543 말하는 나무 5 이현태 2004-10-18 87
542 상암동 하늘 공원 1 이현태 2004-10-05 87
541 멋있는 풍경 2 이현태 2004-09-19 87
540 이런글도 보십시요 펨 이현태 2004-09-15 87
539 전우댁을 방문하고 1 이현태 2004-09-04 87
538 감기예방 특효 식품 4가지 이현태 2004-08-24 87
537 동두천 파월 전우님하고 박동빈 2004-06-02 87
536 옛날에 옛날에 이현태 2004-05-30 87
535 달구지타고 고향가는날 이현태 2004-03-21 87
534 첫승 감동 국민의 함성 이현태 2004-03-19 87
533 부라운 각서란 ? 김주황 2004-02-05 87
532 국가 보훈처 확 불질러 버릴까 ! 20016.15 글 김주황 2004-02-03 87
531 Re..좋은 항상 가슴에 담겠습니다. 소양강 2006-10-24 86
530 Re...ㅎㅎㅎ 소양강 2006-10-03 86
529 Re..뒷마당에서 정수기 2006-07-02 86
528 孔子 語綠 上(70句) 야송 2006-03-29 86
527 Re.. 영천 호국용사묘지에 안장됩니다. 1 김일근 2005-10-23 86
526 광복회 회장의 나라걱정 3 이현태 2005-08-22 86
525 인생의 작은 교훈 허원조 2005-06-20 86
524 오늘 하루를 보내며 소망을 갖여 보고 싶습니다 1 김정섭 2005-04-19 86
523 迎春(봄을 맞으며) 野松 2005-04-04 86
522 생각만 하여도 행복 합니다 정석창 2005-03-05 86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