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정석창        
작성일 2005-03-05 (토) 00:19
ㆍ조회: 84  
생각만 하여도 행복 합니다

당신을 생각만 하여도 보고 싶다는 그리움에

늘 행복 했습니다

당신을 꿈속에서만 만나도

행복 했습니다

그런데 아직도 사랑하고 있다고 셍각하면

왜? 가슴이 아프고 쓰라린가요?

또 왜? 아쉬움이 가슴깊이 파도치며

밀려 오는걸가요?

아픈가슴,보고픈 마음 지우려면

더더욱 간절한 당신 생각에 !!!

오직 당신 가슴속에 당신 마음속에

오래 머무를수만 있다면 하는 간절한 마음에

오늘도 이렇게 망가질대로 망가진 육신으로나마

행복한 마음으로 자판을 두드리는지 모릅니다

이 모든게 나의 돌이킬수 없는 숙명일지라도

또한 나의 기구한 운명일지라도

가혹하다 생각않고 이 세상 다하는 그날까지

아니 ! 이목숨 다하는 순간까지

비록 마음은 쓰리고 아프지만

가슴속  깊이 뼈가 저려 오도록 기꺼히

고이 간직 하며 살아 가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46 Re..사진 첨부 요령 관리자 2006-03-16 85
545 경(敬-退溪先生의 核心 思想) 野松 2006-02-19 85
544 Re.. 영천 호국용사묘지에 안장됩니다. 1 김일근 2005-10-23 85
543 광복회 회장의 나라걱정 3 이현태 2005-08-22 85
542 검은머리 물떼새와의 만남 이현태 2005-07-26 85
541 迎春(봄을 맞으며) 野松 2005-04-04 85
540 老人歌 野松 2005-03-23 85
539 정월 대보름 4 이현태 2005-02-23 85
538 2005년 2월의 호치민시 4 베인전 2005-02-07 85
537 나는 어떤 친구인가? 2 정무희 2005-01-20 85
536 내 마음은 봄날 5 수호천사 2005-01-07 85
535 그대 이리로 오십시요 2 이현태 2005-01-01 85
534 꿍시렁 꿍시렁 5 이현태 2004-12-20 85
533 변화는 기회이다 2 박동빈 2004-11-26 85
532 오늘도 빚 갚고 왔습니다 1 김하웅 2004-11-20 85
531 그곳에서 김하웅 2004-11-20 85
530 떠나고 싶다 1 박동빈 2004-08-26 85
529 Re..9.11 미국테러... 1 김주황 2004-07-17 85
528 어깨에 힘을주어도 좋슴니다 2 이호성 2004-05-28 85
527 완도 장보고 축제 이현태 2004-05-02 85
526 Re..예수 그리스도 이현태 2004-04-11 85
525 첫승 감동 국민의 함성 이현태 2004-03-19 85
524 부라운 각서란 ? 김주황 2004-02-05 85
523 서로가 조금만 마음을 비우면 통합이 이루어질것 같습니다 ! 김주황 2004-02-03 85
522 Re...돼지의 맘씨가 최고야! 소양강 2006-10-15 84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