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5-01-26 (수) 22:50
ㆍ조회: 81  
초대

어떤 큰 부잣집에 생일잔치가 벌어졌습니다.

옷차림이 허름한 선비가 그 집에 들어가려 하자

문지기가 가로 막았습니다.

선비는 자신의 신분을 밝혔으나

결국 쫒겨나고 말았습니다.

 

선비는 돌아가 좋은 옷을 빌려 입고 왔습니다.

그러자 문지기는 허리를 굽신거리며 들여보냈습니다.

 

모두들 즐겁게 음식을 먹고 있는데

선비는 자리에 앉아 음식을 옷에다 문지르고 있었습니다.

옆사람이 왜 그러냐고 묻자

선비는 대답했습니다.

"이 집은 사람을 초대한 것이 아니라

옷을 초대했으니 옷도 음식을 먹어야 하지 않겠소."


220.70.213.167 鄭定久: 히히 말 되네유. 그라서 사람은 겉 모습만 보구 평가하믄 안되지라. 속이 차야제 속은 텅텅 비었는디 겉만 반질 반질 하믄 안되지라... 마음에 닫는 글 고맙습니다.... -[01/27-01:53]-
211.40.46.68 수 산나: 좋은글 잘 읽고 갑니다, 옷을 초대 했으니 당연이 옷이 음식을 먹고 가야지... 늘 건강 하세요, -[01/27-18:14]-
211.33.93.131 손오공: 쩡구님 말돼로 사람을 평가하는 방법이 저럼 안돼지요.감사드립니다.현태선배님. -[01/28-11:56]-
220.70.213.184 鄭定久: 히히 요즘 세상에는 빛좋은 개살구들이 많은깨... 속이 차야제,,,지말 맞지라,,~~ -[01/29-02:14]-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46 내 마음은 봄날 5 수호천사 2005-01-07 81
545 또 한분에 으뜸지키기 3 김하웅 2004-12-17 81
544 전우가 여기 있는 이유 3 정동주 2004-12-04 81
543 용인 동백지구 삶의 터전 5 박동빈 2004-12-03 81
542 변화는 기회이다 2 박동빈 2004-11-26 81
541 쓰레기 차에 강아지? 2 정무희 2004-11-25 81
540 병신 아빠,죽고나니 미안해(펌) 2 정무희 2004-11-23 81
539 어린 시절....생각 나시죠, 4 鄭定久 2004-11-22 81
538 말하는 나무 5 이현태 2004-10-18 81
537 1953년 어느 상점 이현태 2004-10-11 81
536 떠나고 싶다 1 박동빈 2004-08-26 81
535 감기예방 특효 식품 4가지 이현태 2004-08-24 81
534 Re..두분 상봉을 축하합니다 3 이현태 2004-07-20 81
533 옛날에 옛날에 이현태 2004-05-30 81
532 세계 각국의 군사력 순위 이현태 2004-04-20 81
531 서로가 조금만 마음을 비우면 통합이 이루어질것 같습니다 ! 김주황 2004-02-03 81
530 보모님 은혜 감사합니다. 1 이현태 2005-08-22 80
529 오늘 하루를 보내며 소망을 갖여 보고 싶습니다 1 김정섭 2005-04-19 80
528 영주 부석사가 좋지라. 1 鄭定久 2005-02-15 80
527 하룻밤을 쌓아도 만리장성을 쌓는다는 말이여 4 박동빈 2005-01-12 80
526 공문도 보냈습니다 3 김하웅 2004-12-20 80
525 조건없는 사랑 6 손 동인 2004-12-14 80
524 오늘도 빚 갚고 왔습니다 1 김하웅 2004-11-20 80
523 행복해지는 방법 3 허원조 2004-08-27 80
522 월드컵 16강 가든날 이현태 2004-03-21 80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