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5-01-26 (수) 22:50
ㆍ조회: 86  
초대

어떤 큰 부잣집에 생일잔치가 벌어졌습니다.

옷차림이 허름한 선비가 그 집에 들어가려 하자

문지기가 가로 막았습니다.

선비는 자신의 신분을 밝혔으나

결국 쫒겨나고 말았습니다.

 

선비는 돌아가 좋은 옷을 빌려 입고 왔습니다.

그러자 문지기는 허리를 굽신거리며 들여보냈습니다.

 

모두들 즐겁게 음식을 먹고 있는데

선비는 자리에 앉아 음식을 옷에다 문지르고 있었습니다.

옆사람이 왜 그러냐고 묻자

선비는 대답했습니다.

"이 집은 사람을 초대한 것이 아니라

옷을 초대했으니 옷도 음식을 먹어야 하지 않겠소."


220.70.213.167 鄭定久: 히히 말 되네유. 그라서 사람은 겉 모습만 보구 평가하믄 안되지라. 속이 차야제 속은 텅텅 비었는디 겉만 반질 반질 하믄 안되지라... 마음에 닫는 글 고맙습니다.... -[01/27-01:53]-
211.40.46.68 수 산나: 좋은글 잘 읽고 갑니다, 옷을 초대 했으니 당연이 옷이 음식을 먹고 가야지... 늘 건강 하세요, -[01/27-18:14]-
211.33.93.131 손오공: 쩡구님 말돼로 사람을 평가하는 방법이 저럼 안돼지요.감사드립니다.현태선배님. -[01/28-11:56]-
220.70.213.184 鄭定久: 히히 요즘 세상에는 빛좋은 개살구들이 많은깨... 속이 차야제,,,지말 맞지라,,~~ -[01/29-02:14]-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71 Re..두분 상봉을 축하합니다 3 이현태 2004-07-20 86
570 Re..단군 이현태 2004-04-11 86
569 만남 이현태 2004-04-03 86
568 도서 정가제 국회에 통과되다 ! 김주황 2004-02-05 86
567 국회 상임위의 소위 심의일자 김주황 2004-02-04 86
566 Re..좋은 항상 가슴에 담겠습니다. 소양강 2006-10-24 85
565 孔子 語綠 上(70句) 야송 2006-03-29 85
564 경(敬-退溪先生의 核心 思想) 野松 2006-02-19 85
563 과학이 우리 국민에게주는 교훈 1 이현태 2005-12-24 85
562 산다는 것은 길을 가는 것 2 상 파울러 강 2005-08-22 85
561 한탄(恨歎) 野松 2005-05-25 85
560 崔致遠의 漢詩 4首 野松 2005-05-25 85
559 행복뜨락 1 이현태 2005-04-16 85
558 2005년 2월의 호치민시 4 베인전 2005-02-07 85
557 내 마음은 봄날 5 수호천사 2005-01-07 85
556 그대 이리로 오십시요 2 이현태 2005-01-01 85
555 베인전 방어복 3 이현태 2004-12-21 85
554 걱정해주는 사람있어서 좋다 7 정무희 2004-12-20 85
553 꿍시렁 꿍시렁 5 이현태 2004-12-20 85
552 변화는 기회이다 2 박동빈 2004-11-26 85
551 오늘도 빚 갚고 왔습니다 1 김하웅 2004-11-20 85
550 그곳에서 김하웅 2004-11-20 85
549 1953년 어느 상점 이현태 2004-10-11 85
548 떠나고 싶다 1 박동빈 2004-08-26 85
547 전쟁 그리고 보릿고개 3 이현태 2004-05-25 85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