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김주황
작성일 2004-02-05 (목) 00:03
ㆍ조회: 85  
정무상임위 통과된 안건 무엇이 문제인가 !
◎ 이름:김주황 (jhkim4979@hanmail.het)
2001/12/18(화) 09:55 (MSIE5.0,Windows98,DigExt) 211.63.251.44 1024x768
◎ 조회:198
정무상임위 통과된 안건 무엇이 문제인가 !  

17일 정무상임위에서 통과된 참전 군인 지원에 관한법률안 중에서 김성호의원이 제출된안과 임인기의원 박주선의원의 고엽제 지원에관한 법률안과 정부가 실시한 고엽제 당뇨병에대한 후유증으로 격상된 법안들을 단일 법안으로 한테 묶어서 일부 수정 보안 하여 일괄 처리하였다고 한다 !

통과된 안들은 정무위 홈페이지에 19일 게제한다고 합니다. 민주화 유공자는 국가유공자로 되었지만 6.25참전자와 베트남 참전자들은 아직 시기상조라고 하며 제일 많이 반대한곳이 보훈처장이라고 합니다 ! 물론 정무위 의원들도 별 관심을 보이지 않았으며 말로만 그럴듯하게 했지 실제로는 우리를 이용하고 기만한것입니다 !

이제 우리는 더이상 참을수 없습니다 ! 보훈처고 국회고 청와대고 쑥밭을 만들어야 하겠습니다 ! 이번만큼은 6.25선배님과 베트남 전우들이 한테 뭉쳐 우리 주장을 외쳐야 할때라고 생각합니다 ! 19일 베트남 기념사업회에서 주관한 전국의 지부. 지회장 300여분이 모이는 자리에서 이 문제를 결정 합시다 !

 


211.40.218.229 서덕원: 우려하던대로 처리되었군요.... 더이상은 보고 있을수 없습니다! 투쟁만이 살길입니다! [12/18-10:25]
210.126.62.145 정교진: 국회의원을 믿은 우리가 어리석었 습니다...더 이상 볼것도 없이 죽기 아
니면 살기로 투쟁합시다.이래 채이고 저래채이는 마당에 무엇을 주저합
니까.보훈처.국회.청와대.처들어 갑시다.이른 정부을 믿고 사느니 투쟁하
다 죽는 한이 있어도 한번 합시다........ [12/18-10:58]
211.33.229.239 박규웅: 전우여려분 우리죽고자하는마음으로 한번합시다.죽고자하면살것이요살고자하면죽는다고하셨습니다 [12/18-11:06]
211.196.106.186 문흥열: 민주당 이고 한나라당 이고 썩을데로 썩은 존제 들 앞에서 무엇을 바라
겠읍니까 이작자 들 앞에만 가면 시궁창 냄세만 진동을하니 쳐다보기
가 싫읍니다
차라리 귀와 코을 막고 사는것이 좋을뜻싶읍니다
우째서 이세상이........ 이풍진 세상을 만나으꼬
[12/18-14:40]
210.96.108.250 무학산: 죽일놈들, 뭐 민주화 유공자 개지랄 하네 참전군인들 정말 이래도 되나? [12/18-15:08]
211.236.206.13 이현태: 모두들 착한 말만 하시네 이를 때 욕좀 하십시다
무엇이 무서워 욕못합니까 보훈처는 불질러 태워버리고 국회는 무기고
총기 탈치하여 걸거 버리고 총하데는 고폭탄 가저가서 폭파 시키고 양당
청사는 비행기로 받아버리면 되것을 이제 기다릴 일이 없습니다
누구를 위해 참고 기다립니까? 개같은 자식들......... [12/19-21:21]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21 감사합니다. 손 동인 2006-10-07 83
620 Re.,소주에 관한 오해와 진실 오동희 2006-05-20 83
619 긍정적 생각은 자살할 생각도 없다. 이현태 2005-11-22 83
618 金言(금언) 六首 정동섭 2005-06-22 83
617 세상속에서 의 흡연/음주매너 1 박동빈 2005-05-08 83
616 바네사 메이 연주 ( 동영상) 1 수 산나 2005-04-10 83
615 팔도인물평 野松 2005-03-22 83
614 가슴 가득한 그리움 2 정석창 2005-03-20 83
613 건강비법 3 野松 2005-03-03 83
612 아름다운 동행 2 정무희 2005-02-01 83
611 젊은 네티즌의 신조어 5 이현태 2005-01-04 83
610 우리들의 어린 시절 모습 1 정무희 2004-12-31 83
609 크리스마스 이야기 2. 2 이덕성 2004-12-29 83
608 베인전 방어복 3 이현태 2004-12-21 83
607 너무 오래된 습관 1 이현태 2004-11-24 83
606 손잡아 서로 나누는 사랑 4 이현태 2004-11-04 83
605 제주도 흑되지 6근 신김치 주문 했습니다. 3 청학 2004-10-29 83
604 오늘 십자성 포럼에 참석했습니다 4 김하웅 2004-09-01 83
603 Re..이호성님 김하웅 2004-06-02 83
602 그래픽 만평 이현태 2004-05-20 83
601 일요일 보충컬럼 이현태 2004-03-14 83
600 내가 최초의 한겨레21과 인터뷰 했었다 !2001.4.20 글 김주황 2004-02-03 83
599 Re..지난날의 추억들... 오동희 2006-10-02 82
598 Re..이건 가짠데유 따이한 2006-07-27 82
597 Re..뒷마당에서 정수기 2006-07-02 82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