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박동빈        
작성일 2005-08-03 (수) 10:13
ㆍ조회: 122  
고개를 숙이면 부딛치는 법이 없습니다...

  열 아홉의 어린 나이에 장원 급제를 하여
 스무살에 경기도 파주 군수가 된 맹사성은
 자만심으로 가득 차 있었다.
 
 
 어느 날 그가 무명 선사를 찾아가 물었다.
 "스님이 생각하기에 이 고을을 다스리는
 사람으로서 내가 최고로 삼아야 할
 좌우명이 무엇이라고 생각하오?"
 
 
 그러자 무명 선사가 대답했다.
 "그건 어렵지 않지요.
 나쁜일을 하지 말고 착한일을 많이
 하시면 됩니다."
 
 
 "그런건 삼척 동자도 다 아는 이치인데
 먼 길을 온 내게 해 줄 말이 고작 그것 뿐이오?"
 
 
 맹사성은 거만하게 말하며 자리에서 일어나려 했다.
 그러자 무명 선사가 녹차나 한 잔 하고
 가라며 붙잡았다.
 
 
 그는 못이기는 척 자리에 앉았다.
 그런데 스님은 찻물이 넘치도록 그의 찻잔에
 자꾸만 차를 따르는 것이 아닌가.
 
 
 "스님, 찻물이 넘쳐 방바닥을 망칩니다."
 맹사성이 소리쳤다.
 
 
 하지만 스님은 태연하게
 계속 찻잔이 넘치도록 차를 따르고 있었다.
 
 
 그리고는 잔뜩 화가 나 있는 맹사성을
 물끄러미 쳐다보며 말했다.
 
 
 "찻물이 넘쳐 방바닥을 적시는 것은 알고,
 지식이 넘쳐 인품을 망치는 것은
 어찌 모르십니까?"
 
 
 스님의 이 한마디에 맹사성은
 부끄러움으로 얼굴이 붉어졌고
 황급히 일어나 방문을 열고 나가려고 했다.
 
 그러다가 문에 세게 부딪히고 말았다.
 그러자 스님이 빙그레 웃으며 말했다.
 
 "고개를 숙이면 부딪히는 법이 없습니다."
 
 
 베인전 회원님  고개숙이고 다니면....혹시 압니까
 
 바닥에 좋은 것들 떨어져 있는것 볼수 있지도 않을까요...
 
 그래도 가끔은 한번씩 멀리보구~고개를숙여야 겠지요 ㅎㅎㅎ

글이 좋아서 한번 지꺼리어 보았습니다

서로가 잘낫다고 하면 못난사람은 제가 다 해보겠습니다.....하ㅏㅏㅏ하ㅏㅏ하ㅏㅏ하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21 가을에 축제 최상영 2005-08-08 98
620 믿거나 말거나??? 鄭定久 2005-08-08 165
619 사랑나무 연리지 최상영 2005-08-06 78
618 [펌]소금과 간장 김일근 2005-08-06 76
617 고개를 숙이면 부딛치는 법이 없습니다... 박동빈 2005-08-03 122
616 "까불지마" 김일근 2005-08-01 184
615 제10회 부산바다축제 김일근 2005-08-01 83
614 국가유공자, 참전유공자 문패 김일근 2005-07-31 230
613 절규하는참전인[독립신문옮김] 이호성 2005-07-28 106
612 패러디세상 배뿔래기 2005-07-26 92
611 검은머리 물떼새와의 만남 이현태 2005-07-26 72
610 어느주부의 파리연구 이현태 2005-07-26 136
609 2차시도 (급하면)/초짜라서 미안해요 신 유 균 2005-07-25 135
608 급하면.... 신 유 균 2005-07-25 123
607 Re..부부가 함께보면 좋은글 정무희 2005-07-29 65
606 남의 글을 퍼오기는 쉽지만, 김석근 2005-07-18 107
605 넘 아름다워서 눈요기 하세유. 鄭定久 2005-07-16 230
604 國土와 愛國歌 정동섭 2005-07-14 84
603 시작은알겠는데 주준안 2005-07-11 127
602 제주도 용두암 앞에서. 鄭定久 2005-07-09 92
601 서울 관악산 약수물 받아. 鄭定久 2005-07-09 72
600 지 고향 영주 부석사 구만유. 鄭定久 2005-07-09 79
599 사랑의 약속 영화 동영상 최상영 2005-06-29 132
598 삼계 영계 이현태 2005-06-27 168
597 잊어진 베트남전 3부착 최상영 2005-06-26 154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