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4-08-20 (금) 13:42
ㆍ조회: 136  
속보-내각 긴급 교체
놈현 개통령께서는 8월 20일 자로 거의 모든 부처의 장관을

교체한다고 베인전일보를 통해 밝혀 왔습니다...

놈현개똥령께서는 포털싸이트 베인전의 어느 한사이트 

에서 휴식시간을 보내다

운영진들의 운영능력을 높이 사 대거 입각시키기로 마음먹었다고

밝혔습니다...


먼저 국무총리 내정자로는 김주황님 - 듬직허니 많은회원님들을

중심잃지않게 떡허니 버팀목이 되어주므로서 국민을 잘 단합하여

이끌어 갈것이다고 밣히셨고..

*내무부 장관 내정자로는 김정섭님 - 모든 궂은일 마다않고 밤낮 사이트의 안녕을

걱정하시는 모습에 국가의 대소사를 관장시키는데 적임자라 밣히셨고..

*교육부장관 내정자로는 소양강님 - 해박하신 지식과 폭 넓은 독서량과 인자하신

마음으로 교육계의 많은 문제를 잘해결하실걸로 믿고 있으며

*문화관광부 장관 내정자로는 김철수님 -장관자리를 맞게되셨는데

항상 밝은모습으로 사이트의 분위기를 한층 업그레이드 시키는 능력이 돋보여

국민이 항상 밝게 생활할수있게 획기적인 이벤트를 많이 하실것으로 믿는다 하였습니다..

*노동부 장관 내정자로는 정정구님 - 시청 시장님과의 원활한 타협을 이끌어 내심을

높이 평가하며 노동자의 마음을 누구보다 깊이 헤아려 줄것으로 기대하셨고..

*건설부장관 내정자로는 손동인님 - 전국 각지의 낙후된지역을 내집 짓드시

꼼꼼하고 튼튼하게 만드시는 모습에 크게 반하셨다는 후문이 있고..

*외무부 장관 내정자로는 박동빈님 - 회원에 처음 가입한 님들에게 사랑으로

보다듬고 많은이들로 하여금 사이트의 첫 이미지를 돋보이게 하는 능력을 높이사 세계

여러나라와의 협상을 잘 이끌어 나가실꺼라 굳게 믿으신다 하셨습니다..

끝으로 베인전의 최성영님을 대통령 직속으로 썰렁한 지역 민심을 바로잡는

크나큰 임무를 맡기시기로 했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취재에 베인전일보 달동네 기자였습니다..

61.74.220.228 박동빈: 부회장님 잘보아 주셨습니다, 너무나 좋은 착상을 주시어 감사하고 흥미있게 보았습니다 -[08/20-14:14]-
220.91.205.190 김주황: 제는 놈현 꼬봉안할라우 . 즈그 처가집 삘깅이를 국가유공자 만들어 달라꼬 하믄 으짤라고 내 실타실타 이홍구같은넘을 허라고 혀 낸 실은깨.. -[08/20-18:01]-
220.126.121.42 박근배: 세번 놀랐습니다.제목보고 놀랐고. 내용보고 놀랐고 .내가없어 놀랐습니다 ㅎㅎㅎㅎㅎㅎㅎㅎㅎ -[08/20-19:58]-
220.118.81.97 최 성영: 저라는사람 그런 자리에 앉즐 자격도 없지만 개혁세력 들과는 교류하지 안할래요. 시일러 시러 실어 . -[08/20-20:13]-
61.110.143.125 이현태: 박근배 전우님 직책을 드리지 못한것 죄송하고 김주황 전우 최성영 전우 이번 직책을 잘 수행하여 우리의 위상을 찾아 주십시요 부탁 합니다 하기 싫다고 안하면 누가 하누? -[08/21-14:27]-
211.245.193.118 손동인: ㅎㅎ선배님 정말로 우습다.정말로 선배님은 못 말려^*^건강하십시요 선배님 -[08/23-21:32]-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21 행복 하게 해주는생각들 1 허원조 2004-09-01 56
620 어느 병사의 군생활 2 이현태 2004-08-31 90
619 그리스도인의 감사(펌) 4 정무희 2004-08-31 81
618 너무나 많은 아픔을 보았습니다 박동빈 2004-08-31 81
617    Re..너무나 많은 아픔을 보았습니다 김하웅 2004-09-01 57
616 마지막 까지의 질주 1 이현태 2004-08-31 73
615 추수 3 이현태 2004-08-30 76
614 삶의 노래 허원조 2004-08-30 72
613 피로 확 풀고 가십시요 8 이현태 2004-08-28 136
612 행복해지는 방법 3 허원조 2004-08-27 78
611 다녀왔습니다 9 김하웅 2004-08-27 183
610 미국속의 대자연 2 이현태 2004-08-27 76
609 고향생각 2 이현태 2004-08-26 89
608 떠나고 싶다 1 박동빈 2004-08-26 80
607 아름다운 핑퐁 제왕 유승민 2 이현태 2004-08-25 63
606 길을 가다가 5 김하웅 2004-08-25 114
605 감기예방 특효 식품 4가지 이현태 2004-08-24 79
604 문화생활 이현태 2004-08-24 66
603 아테네는 지금 이현태 2004-08-24 59
602 전화번호 노출 않는법 1 허원조 2004-08-23 97
601 알려드립니다 3 김하웅 2004-08-21 178
600 미국에서 온 편지 이현태 2004-08-21 69
599 참전 전우 5 허원조 2004-08-20 130
598 속보-내각 긴급 교체 6 이현태 2004-08-20 136
597 태풍이 남긴 상처 이현태 2004-08-19 72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