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김주황
작성일 2004-02-03 (화) 17:36
ㆍ조회: 89  
유재건 의원 홈에 올린 글
◎ 이름:김주황 (jhkim4979@hanmail.het)
2001/10/19(금) 21:12 (MSIE5.0,Windows98,DigExt) 211.105.223.147 1024x768
◎ 조회:135
유재건의원께 올린글 (고엽제 법안 )  

전번에 통화한 한국서점조합연합회 부회장 김주황이란 사람입니다 ! 오늘도 민초들을 위하 노심초사하시는 의원님의 활동에 우리전우회에서는 많은 박수를 보내드립니다 !

 현재 정무위에서 계류중인 고엽제 후유의증 환자에대한 국가유공자 안 에 대해서 32만의 우리전우들은 눈이 빠지게 기다리고있습니다 !

 유재건의원님께서 직접 발의한 안건이기에 지금까지 정무 소위원회에서 아무런 반응이 없어 의원님께 지금까지의 진행사항에 대해서 답변을 부탁드립니다 ! 꼭 답변 하시리라 믿고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 안녕히 계십시요 !

               인터넷  전우회    김주황                  핸드폰 017-654-4979

                 (유재건의원 홈피 자유게시판에 올린 글)


211.177.195.94 서덕원: 정말 수고가 많으십니다. 이리저리 뛰느라고 살이 빠지시면 어쩌나? [10/19-23:25]
210.126.62.161 정교진: 김주황 전우님 정말 수고가 많으십니다.파월장병의 고충을 덜어주기 위
해 이리 저리 동문서주 하시는 모습 정말 대단하십니다.항상 감사하고 고
맙습니다.내내 건강하시길 기원하면서. 동해에서. [10/20-04:03]
211.206.23.147 송영복: ㅎㅎ 주황 전우님 돈들여 다이어트 할 필요 없겠군요. 우리 속담에 덩치 값을 톡톡히 하는 구려. 앗따 그래야 내가 좋아 하지유. 답변이 없으면 유재건의원 안방에 한번 찿아 가봐유. 청주하고도 양반도시에서 도깨비 전우가 [10/20-08:41]
61.74.129.34 박동빈: 역시 교육의도시에서 자란저력이 있으시군요? 그리고 양반의 도시에서 자란매력 또한존경합니다 그렇게 수고하고 계시라 및쳐 몰랐습니다 [10/20-09:57]
211.236.206.13 이현태: 김주황전우님 노고가 많어십니다
우리 전우들의 대변인역을 충분히 발하여 주시니 정말 고맙다는 말씀드
립니다 주황 전우님의 활동 믿음직합니다
한절기 몸 건강 하십시요 [10/20-13:04]
211.194.75.29 김주황: 저는요 ! 이런 칭찬 받을라고 하는짖 아닌디 ! 아무튼 서뎍원회장님, 정교
진동무님 박동빈전우님 이현태 선배님 격려 감사합니다 ! 전주의 체격 좋
은사람이 ~~~ㅎㅎㅎㅎ [10/20-13:50]
211.194.75.29 김주황: 아이~구 ~송영복 전우님이 빠졌네 ! 미안혀유 ! [10/20-13:51]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46 자동차를 이용해 범죄행위시 반드시 운전면허 취소 김일근 2005-11-09 88
645 줄건 안주고 요구만 한 북한 김일근 2005-10-30 88
644 폐백 대추와 밤의 깊은 뜻[옮김] 김일근 2005-10-12 88
643 ((추석특집)) 실시간 전국고속도로 동영상보기 2 구둘목 장군 2005-09-18 88
642 제10회 부산바다축제 김일근 2005-08-01 88
641 國土와 愛國歌 정동섭 2005-07-14 88
640 Re..그때그시절 그추억의 사진들 1 최상영 2005-07-07 88
639 金言(금언) 六首 정동섭 2005-06-22 88
638 세상속에서 의 흡연/음주매너 1 박동빈 2005-05-08 88
637 전우님들건강하셔요 주준안 2005-05-02 88
636 팔도인물평 野松 2005-03-22 88
635 정동섭전우님이 보내주신 이메일 2 김하웅 2005-03-21 88
634 中國의 美人 貂蟬 野松 2005-03-08 88
633 건강비법 3 野松 2005-03-03 88
632 이루지 못한 나의 첫사랑(수기) 1 정석창 2005-03-02 88
631 아름다운 동행 2 정무희 2005-02-01 88
630 인생은 거기서 거기더라 쏘롱 2005-01-03 88
629 크리스마스 이야기 2. 2 이덕성 2004-12-29 88
628 Re..김선주님의 추억의 사진첩 2 김하웅 2004-12-24 88
627 충청도 마을 이장님~왈 2 정무희 2004-12-08 88
626 광광지 분양 환상의 땅 5 이현태 2004-11-16 88
625 세상 살면서 !!! 3 김정섭 2004-10-16 88
624 달동네 소식 이현태 2004-09-30 88
623 조용한 물이 깊은 것처럼 1 허원조 2004-09-06 88
622 제주 해녀들의 삶 이현태 2004-05-21 88
1,,,91929394959697989910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