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5-01-04 (화) 08:23
ㆍ조회: 79  
젊은 네티즌의 신조어
2004년 한해 동안 수많은 신조어들이 만들어졌고, 기존 신조어들은 잊혀져 가기도 했다. 각종 새로운 시사용어들도 만들어져 나왔고, 유행어도 많았다. 한해 동안 새로 나와 인구에 회자 되었던 각종 용어들을 모아 보았다. 더 많이 있을텐데 꼬리글로 추가해 주면 모두에게 도움이 될 것입니다.


: 너나 즐겁게 놀아.

디지털폐인 :개인휴대전화나 휴대정보 단말기 등을 이용, 언제 어디서나 필요한 정보를 주고받으면서 일하는 사람

ㅇㅇ→알았다

엉짱 : 엉덩이가 예쁜사람

1212 : 홀짝홀짝 술마시러 가자

즐감 : 즐겁게 감상하라

등수놀이 : 댓글을 빨리 다는 순서대로 순위를 정하는 것

:#) : 술취했다.

엄지족 : 휴대폰으로 문자 빠르게 많이 보내는 사람.

눈팅 : 리플은 남기지 않고, 로그인도 하지 않고 글만 보는 사람

원츄 : 추천한다.

자방하시오 : 스스로 반성하시오

방법하다 : 혼내주겠다.

악플러 : 악의적인 리플만 다는 사람

외계어 : 한글을 심하게 변형시켜 쓰는 통신언어

귀차니스트 : 모든 일이 귀찮아서 좀처럼 움직이길 싫어하는 사람
귀차니즘 : 모든 일이 귀찮아서 좀처럼 움직이길 싫어함.

얼리어답터(early-adopter) : 신제품을 남보다 빨리 구입해 사용해보는 사람

싸이질 : 싸이월드를 하다.

메트로 섹슈얼 : 멋부리는 남자. 메트로섹슈얼(Metrosexual)은 쇼핑몰, 미용실 등이 인접한 도시(Metro)에 살면서 패션, 미용, 인테리어, 요리 등 여성적(Sexual) 라이프 스타일에 적극적으로 관심을 기울이는 남성을 의미한다.

마초 : 남성우월주의자

더피족(Duppie) : 20세기가 여피(젊은 도시전문직종사자)족의 시대였다면 21세기는 더피족의 시대다. 더피족이란 ‘우울한 도시 전문직 종사자 (Depressed urban professionals)’ 의 머리글자를 딴 신조어.

'친디아(CHINDIA)'. 세계 경제의 핵심 성장 동력으로 떠오른 중국과 인도를 함께 부르는 신조어다

욘사마 : 배용준. '욘플루엔자'(욘사마 열병), '욘겔계수'(총수입에서 욘사마 관련 상품 구매비율)
'지우히메' : 겨울연가에 출연한 최지우를 일본인들이 부르는 애칭

브릭스(BRICs) : 새롭게 강대국으로 떠오르려고 하고 있는 국가들. 브라질, 러시아, 인도, 중국을 일컷는말.

매스티지(Masstige) : '대중(Mass)'과 '명품(Prestige Product)'을 합성한 신조어로, 대량으로 판매되지만 질은 고급인 상품을 말한다

체리 피커(Cherry Picker) : 기업의 허점을 노려 실속을 챙기는 얄미운 소비자를 가리키는 용어. 기업등치는 소비자. 집들이를 앞둔 신혼부부가 고가의 가구를 구입했다가 집들이가 끝나면 반품하는것처럼. 체리 피커(Cherry Picker)는 기업의 상품 구매, 서비스 이용 실적은 좋지 않으면서 자신의 실속 챙기기에 만 관심이 있는 소비자를 의미한다. 기업 입장에서는 당연히 반갑지 않은 고객이다.

머츄리얼리즘(Maturialism)은 젊은 세대가 주도하는 기존 소비시장에 만족하지 않은 중년층이 자신의 삶을 적극적으로 가꾸기 위한 상품을 찾는 소비 패턴을 의미한다.

`오비二락' 20대 : 50대처럼 보이는 20대

'四고무친' : 40대는 고독하고 친구 없다

'五합지졸' 50대 : 50대 다 모아놓으면 卒

낙지부동 : 낙지처럼 바닥에 붙어서..

낚시용어 : 낚시꾼=조사, 6치7치=붕어크기, 출조=낚시가는거, 방생=잡고 놔주는거,

1수2수=1마리2마리, 월척=30.3cm, 챔질=낚아올리는행위, 밑밥=먹이 등등등..

보보스(bobos) - 부르주아(bourgeois)의 물질적 실리와 보헤미안(Bohemian) 의 정신 적 풍요를 동시에 누리는 미국의 새로운 상류계급을 가리키는 용어로, 부르주아와 보헤미안의 합성어입
니다. 특징은
① 정보에 강하고
② 자신만의 독특한 소비 감각이 있으며
③ 자유롭게 사고하고
④ 유행에 개의치 않으며
⑤ 엉뚱하고 기발하며
⑥ 일을 즐기고
⑦ 여유가 있으며
⑧ 적극적이고
⑨ 돈이 많더라도 낭비하지 않는다는 점


모모스(momos) :

디지털 시대에 나타난 미국의 새로운 상류계급인 ‘보보스’(Bobos)를 빗대어 표현한 한국판 신조어. 보보스가 부르주아(bourgeois)의 물질적 실리와 보헤미안(bohemian)의 정신적 풍요를 동시에 누리는 상류층을 지칭한 용어임을 해학적으로 뒤집어
"모(mo)두가 빚"
"모(mo)두가 가짜"
인 인생을 살아가고 있는 사람들을 일컫는 것이다. 겉치장이라도 그럴 듯하게 보이기 위해 빚을 내어 명품을 사거나, 가짜 유명상표라도 달고 다녀야 마음의 위안을 찾는다는 점에서 ‘명품족’과도 대칭되는 개념이다.


셀러던트(saladent): 직장인(salaried man)과 학생(student)의 합성어

『NEXUS』란, "Next Us"의 조합어로서 일본인들이 만든 신조어이다. 굳이 의미를 해석하자면 "다음 세대의 후손들에게 쾌적하고 아름다운 도시공간을 물려준다"는 뜻

님비증후군 : Nimby는 "Not In My Back Yard"의 약어. 직역하면 '우리 뒷마당에는 안 된다'는 뜻이다. 혐오시설을 자신의 지역에 건설 못하게 하는 현상들을 가리킨다.

와인(WINE)세대 : 'Well Integrated New Elder(잘 균형잡힌 새로운 장년층)'의 머리글자를 따서 만든 용어로 45세에서 64세 사이의 기성세대를 가리키는 신조어이다. 한 광고회사의 보고서에서 386세대와 실버세대 사이에 놓인 중장년층을 대변하는 용어로 사용했다.

이들은 사회와 가족에 대한 책임의식이 강하고 가치관도 뚜렷하며 개인적으로 새로운 것을 배우려는 욕구도 강하다. 또한 자식보다는 부부중심의 라이프스타일을 선호하며 가정에서의 의사결정권과 소비주권도 남편보다는 아내에게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취미생활을 즐기며 절약보다는 소비, 건강, 가족등을 위해 많은 관심을 갖는 우리사회의 실질적인 지배세대이다

FQ : 금융IQ, FQ는 금융(Financial)과 지수(Quotient)를 합친 신조어로 '금융지수' 를 뜻한다. FQ는 감성지수(EQ)처럼 특정한 분야에서 지성을 나타내는 태도나 특성을 말한다.
이는 자신이 소유한 금융지식을 자각하고 합리적인 선택을 하며 충동적인 결론을 제어할 수 있는 능력을 의미한다.

유비쿼터스(Ubiquitous) : '어디든지(everywhere)’ 라는 뜻의 라틴어 ‘유비크(ubique)’에서 나온 신조어. 사용자가 장소와 시간, 네트워크나 컴퓨터의 종류에 구애받지 않고 자유롭게 인터넷에 접속할 수 있는 환경을 말한다. RFID가 유비쿼터스 세상을 만드는 첨병으로 인식되어 열심히 개발 중이다.

택숙자 : 공항에서 택시운전기사들이 택시안에서 자고 먹고 하면서 영업하는 사람들을 가르킨다.

NATO족(No Action Talking Only―) :‘말만 하고 행동은 하지 않는다’는 영어의 약자를 따서 만든 신조어. 나토족은 사석에서는 회사를 그만두고 다른 직장으로 옮기거나 개인사업으로 독립하겠다는 의사를 강하게 밝히면서도 실제로는 사표를 내지 못하는 직장인을 일컫는 말이다.

쌔씨(sassy)족 : 쌔씨란 미혼(single)이면서, 경제적 여유(affluent)도 있고, 자기 일에서 성공적인(successful) 경력을 쌓아가는 한편, 멋스럽고(stylish) 젊은(young) 사람들을 일컫는 신조어다. 특히 25세에서 35세 사이의 젊고 유능하고 경제력 있는 여성들이 쌔씨의 대표주자로 떠오르고 있다.

프리터(Freeter) : free 와 아르바이터가 합쳐진 말. 즉 백수이면서 아르바이트를 해서 약간의 돈도 버는 젊은이들을 지칭. 아르바이트를 해서 생활비를 벌면서 나머지 시간은 자유롭게 생활하는 사람.


220.70.213.157 鄭定久: 요즘 젊은 네티즌은 말 표어도 요상하구만유. 인생 시작 할려는 살람들은 몬 알아 듣겠지예.히히 현태 부회장님 자미있는 글 잘 보았지라 고마버유.......^^ㅎㅎ^^ -[01/04-16:58]-
221.145.195.221 정무희: 봐도 도대체 뭔소린지 알수가 없구먼유~~~세대 차이는 어쩔수 없나봐유~~~~하여튼 잘 보고갑니다. -[01/04-17:01]-
211.245.146.74 손 오공: 웨 모릅니까?그러니 공부들 하셔야죠.저같이 오버2락 정도만 되도 알껀데 자방들 하이소.쩡구히야 무희히야.ㅎㅎ현태선배님 올해도 건강하십시요. -[01/04-19:54]-
220.70.213.243 鄭定久: 하모 오공 아우야 알았다 안카나 10대와 60대의 차이가 얼마인줄이나 아나 천지 차이데이 그른께 알수 있나........................... -[01/04-21:52]-
61.110.143.125 이현태: 세종대왕이 살아계신다면 기절할 일입니다 이글 알려고도 할필료없습니다 모두 탬내는 모습이 웃긴다 ㅎㅎㅎㅎ 알고싶으면 보고 배우면 되지만 배워서 어디쓰먹을려고 우리글도 다 알지못하는 초노들이 안닌가 싶은데 세종대왕 만나 혼나지 말고 정신들 차려주십시요 ㅎㅎㅎㅎㅎ -[01/05-15:02]-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696 스님가족 41명 출가동기 5 이현태 2005-01-22 101
2695 나이는 숫자일 뿐이다 5 정무희 2005-01-22 86
2694 마음에 담아 두는 글!... 5 鄭定久 2005-01-21 95
2693 @들꽃에게서 들으라!@ 5 鄭定久 2005-01-19 66
2692 # 사랑의 참된 아름다움 # 5 이현태 2005-01-18 93
2691 아버님의 기일 5 박동빈 2005-01-17 97
2690 아버지와 아들,... 5 鄭定久 2005-01-15 103
2689 카메라 촬영의 기초상식 5 신춘섭 2005-01-08 107
2688 내 마음은 봄날 5 수호천사 2005-01-07 75
2687 술을 마시는 이유들.... 5 정무희 2005-01-05 105
2686 젊은 네티즌의 신조어 5 이현태 2005-01-04 79
2685 해를 넘기며 5 이호성 2004-12-30 86
2684 진맥 5 이강산 2004-12-28 72
2683 한 해의 끝자락에서 5 이현태 2004-12-27 69
2682 사랑하며 사는 세상 5 정무희 2004-12-24 101
2681 꿍시렁 꿍시렁 5 이현태 2004-12-20 77
2680 늘 당신이 있었습니다. 5 鄭定久 2004-12-20 62
2679 중년을 지혜롭게 살아 갑시다 5 정무희 2004-12-18 99
2678 Re..전우회관 3층 국실에서 모십니다 5 김하웅 2004-12-16 103
2677 빛 바랜 엣날 사진들 5 정무희 2004-12-13 90
2676 락산사 비경 5 이현태 2004-12-12 78
2675 용인 동백지구 삶의 터전 5 박동빈 2004-12-03 76
2674 수고많이 하셨습니다. 5 청학 2004-12-02 102
2673 Re..열심히 녹화중인 5 김하웅 2004-12-01 123
2672 Re..김하웅이도 5 김하웅 2004-12-01 112
123456789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