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수(제주)        
작성일 2006-09-30 (토) 08:18
ㆍ조회: 89  
권영우 전우님

 오늘이야 이 글 읽었습니다. 그런데 회원 전용방이라 했으면 쉽게 찾았을텐데 자유게시판에 올린 글인 줄만 알고 한참 헤매었습니다. 아무리 찾아도 없기에 생각하다 못해 전용방에 들어 갔더니 거기에 있더군요. 제가 풀이를 하지 않았으니 궁금하였을 겁니다. 당시 댓글을 달며 나중에 풀이를 하려다 잊어버려 올리지 못했는데 시간이 많이 지났음에도 잊지 않고 질문을 주시니 한편으론 고맙습니다." 필요는 발명의 어머니"이고 궁금은 알 수 있는 기회입니다. 권 전우님 안녕히 계십시오.

이수(제주): 이기원 전우님 갱상도 사투린 쓴다면야 내도 제주도 사투리 쓸랍니더.
     [정기효님이 과를 이왁은 과람신게 마씸. 경해도 영 고를 이왁 허는 사람 경 어수다. 눈치코치 보당보민 속섬덜 허영 이십쭈. 무싱거랜 과라땅 귀차지 어더 터졈수게. 게난 고만히 이시문 중간 간댄 허연 다들 속슴 허는거 아니꽝.
     게도 영 과진 이왁 허는 사람 시난 희망을 가졈수다. 고문칠 지부장님은 이글 보민 빙새기 우실껀디.]       -[08/06-13:08]-

표준어:[ 정기효 님이 할 말을 말하고 있습니다. 그래도 이렇게 할 말 하는 사람 그렇게 없습니다. 이 눈치 저눈치 보다보면 침묵을 지키게 됩니다. 뭐라고 말하다 간 뺨따귀 얻어 맞지 안합니까. 그러니 가만히 있으면 중간 간다고 해서 입을 다무는 것 아닙니까. 그래도 이렇게 바른 말 하는 사람 있으니 희망을 가집니다. 고문칠 지부장님은 이 글보면 살짝 미소지며 웃을 것 같은데.]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21 더도말도 덜도말고 한가위만 같았으면 좋겠습니다. 2 이현태 2005-09-16 89
720 나는배웠다 주준안 2005-05-05 89
719 새로운 회원이십니다 6 김하웅 2005-03-21 89
718 무장공비섬멸작전 주준안 2005-03-09 89
717 커피 한잔 하십시요 3 이현태 2005-02-27 89
716 쯤마들의 수다에 남편들만...... 정무희 2005-02-07 89
715 오늘 만나고 싶은 사람 2 정무희 2005-02-02 89
714 저승가서 알게된 사연 1 상 파울러 강 2004-12-23 89
713 불꽃처럼 태우고 싶은 전우애 이현태 2004-11-29 89
712 고향 생각 1 이현태 2004-09-29 89
711 전우를 찾았습니다 2 이현태 2004-09-01 89
710 ***삶의 계절*** 이현태 2004-07-31 89
709 86.86.400초의 시간 이현태 2004-07-29 89
708 이현태전우님이 올려주신 전적지 그모습 2 김하웅 2004-07-11 89
707 Re..조정래 대하소설 태백산맥 2 김하웅 2004-07-01 89
706 쌀의 교향곡 이현태 2004-05-12 89
705 창덕궁 공개 이현태 2004-05-03 89
704 9천년 역사를 찾아서 이현태 2004-04-23 89
703 북한은 지금 이현태 2004-04-16 89
702 경주 벗꽃 여행 이현태 2004-04-10 89
701 보훈처 확 불질러버리자 ! 김주황 2004-02-05 89
700 고엽제 후유의증단체 엄중히 경고한다 ! 김주황 2004-02-05 89
699 긴급 속보 ! 오직 투쟁 !!! 김주황 2004-02-05 89
698 인터넷 전우회 결의문 과 구호 김주황 2004-02-05 89
697 정무상임위 통과된 안건 무엇이 문제인가 ! 김주황 2004-02-05 89
1,,,8182838485868788899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