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4-10-21 (목) 21:43
ㆍ조회: 98  
울고싶을때
 
울고 싶을때
가장은 거족의 건강을 책임지고 살아야한다
그러나 책임질수 없다는것에 울고싶다
먹는것 입는것 자는것도 책임저야한다
그러나 이를 다할수 없을대 울고싶다
 
마눌님 나이드니 아프지 않은곳이 없다
이를때 같이 앞아주지 못하여 울고싶다
큰아들 몸아파 쓰르지고 병원신세질적에
나로서는 한가지도 못할때 울고싶다
 
둘째넘 허리아파 허구한날 집에서 딩굴때
병원가서 수술할 여유조차 없을때
가슴이 터지도록 울고싶었다
돈으로도 고칠수 없는 병과 싸우는 자식에게
한가지도 도움주지못해 울고싶다
 
해마다 몇번식 쓰러저서 병원에 실려가는
아들넘의 딱한 사정 누구에게 말못하고
직장도 쪼껴나고 자식생산 못한다니
부모된것 원망하여 울고싶다
 
며느리 들여놓고 잘못한것 많았으도
병든아들 혼인하여 사는것만 감사하고
싫은내색 할수없어 허허대며 반겨주고
쓴웃음 느틀웃음 그래서 울고싶다
 
 
..

221.154.27.89 수호천사: 달동네님!여린마음 압니다.그렇다고 울면안돼요.그냥 울고싶을 뿐이죠.힘!네세요...달동네님!화이팅!!! -[10/22-05:50]-
211.40.46.44 수 산나: 부회장님 울고 싶을때 소주 한잔 하세요 그러면 마음이 한결 가벼울 겁니다....가까이 있으면 같이 술한잔 하면서 회포를 풀수 있는데 도음을 주지 못해 죄송합니다..^*^ ^*^ 힘내세요..... -[10/22-18:51]-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71    남.여 누구나 하루 아르바이트 15만원 이상 가능! [나라에서 지급.. 바른생활 2005-04-15 32
770    두달만에 12키로 감량했어요!!` 사랑.. 2005-04-15 50
769    두달만에 12키로 감량했어요!!^ 사랑.. 2005-04-11 50
768    아이들이 참 좋아하는 이벤트` 김소희 2005-04-06 68
767    25kg 뺀기분...훨~훨(엄정화도 한데요)@ 미모 2005-02-27 40
766 박정희 전 대통령 휘호 화제 이현태 2004-10-26 79
765 최초의 한류그타 이야기 1 이현태 2004-10-26 55
764 이 글좀 보고가소..(펌) 2 정무희 2004-10-25 115
763 조선시대 말기 1 이현태 2004-10-25 58
762 청량리 모임의 성공을 기원합니다 4 봄날 2004-10-24 143
761    Re..신춘섭 전회장님도 참석하시겠지요 ? 1 김주황 2004-10-25 92
760 전우님들을 청량리로 모십니다 14 권일봉 2004-10-24 361
759    Re..청량리에서 만납시다 3 권일봉 2004-10-24 123
758       쉬어간들 어떠리.# 용문사. 2005-03-13 44
757 우리나라 담배의 역사 이현태 2004-10-23 59
756 세상은 요지경 동영상 이현태 2004-10-23 78
755 자유게시판에 정정 사항공고 3 서울,경기지부 2004-10-23 112
754 고향 나룻배 1 이현태 2004-10-23 61
753 조선시대 사신들의 표류기 1 이현태 2004-10-22 71
752 울고싶을때 2 이현태 2004-10-21 98
751 존경하는 전국의 전우님들 청량리로 오십시요 5 청학 2004-10-20 166
750 히말라야 뉴드 쇼 12 이현태 2004-10-20 277
749 한글자 바꿔 생각해 보기. 1 이현태 2004-10-19 69
748 전우사랑 설명서 (필독) 2 이현태 2004-10-19 77
747 절망에서 희망으로 선행의삶을 사시는 어느 어머니 1 김정섭 2004-10-19 77
1,,,8182838485868788899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