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4-11-29 (월) 15:57
ㆍ조회: 75  
에티오피아 동북부 코롬지방에는 .......
굶주려 죽는 아이 없는 세상을 기다리며


굶주림의 눈물
지난 주 몇몇 일간지에 실렸던 사진입니다. 이 사진에는 "피난가는 길에 잠시 휴식을 취하고 있는 에티오피아 소녀. 정든 곳을 떠난다는 아쉬움에 눈물을 흘렸는지 눈물줄기가 메말라 하얀 자국으로 남아있다"는 등의 캡션이 달려 있었습니다.
뉴시스의 캡션은 "굶주림 속에서 먹을 것을 찾아 떠돌던 한 에티오피아 소녀가 24일 에티오피아 북부 코롬의 난민촌에 도착한 뒤 담요로 몸을 감싸고 있다. 소녀의 양 볼에는 고통만큼 선명한 눈물 자국이 나 있다 [로이터=뉴시스]"고 돼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것 뿐이었습니다. 국내 매체에서는 에티오피아에 어떤 일이 벌어지고 있길래 저런 사진이 외신을 통해서 들어 오는지 알 수 없었습니다.
다만 지난 19일 춘천발 연합뉴스에 '에티오피아에 사랑의 구급차를...'이라는 제목으로 에티오피아사람들이 극심한 굶주림 속에 힘들게 살아가고 있음을 짐작케하는 기사가 있긴 했습니다. 그러나 로이터 통신을 찾아 보니 에티오피아의 참상을 보여 주는 사진이 여럿 올라 와 있었습니다.



▷ 에티오피아의 동북부에 위치한 코롬. 길가에서 한 소녀가 당근을 팔고 있다. 풍경은 평화로워 보이지만 소녀 앞에 놓여 있는 것은 달랑 당근 5개. 저걸 다 팔아 본들 무슨 생계에 얼마나 도움이 될까요(2004/11/24)


▷ 코롬 지방의 오랜 가뭄으로 인해 극심한 기근에 굶주린 주민들이 다른 마을로 피난을 가고 있다. 마을을 떠나는 이들의 표정에는 짙은 그늘이 드리워져 있다
식량을 찾아 다른 마을로 피난가는 일가족의 모습. 결코 즐거울 수 없는 나들이지만 그래도 아이들은 사진을 찍는 게 즐거운 모양입니다. 어른들의 표정은 어둡지만 아이들은 환하게 웃고 있습니다




▷ 뗄감인지 장에 내다 팔려는 것인지 나뭇짐을 지고 힘겹게 비탈길을 오르는 여자들의 모습, 허리가 휠 정도로 많은 양의 나뭇를 등에 지고 가는 여자. 힘들어보인다


▷ 등에 아이를 업고 피난길에 오른 에티오피아인. 수심이 가득한 아버지와는 대조적으로 등에 업힌 아이는 호기심에 가득찬 얼굴로 무언가를 바라보고 있다


▷ 피난길에 휴식을 취하고 있는 일가족. 근심어린 얼굴로 가슴에 보듬어 안은 아기를 내려다 보는 어머니. 이 아기 만은 배고픔에 우는 일이 없어야 할텐데….

211.247.168.136 김하웅: 1950년 6월25일 한국전쟁당시 우리가 처했던 그모습입니다 특히 1951년 1월4일 행해졌던 1.4후퇴 때  바로 그모습입니다 -[11/29-17:38]-
221.145.195.221 정무희: 에티오피아는 살기 힘든 나라인것 같습니다. 우리나라가 살기는 좋은 나라인데....... 이현태부회장님 잘 보고갑니다. -[11/29-17:51]-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921 이 여인은, 왜? 매를 맞고 있을까요??? 8 鄭定久 2004-12-03 137
920 @좋은 우정@(펌) 2 鄭定久 2004-12-03 75
919 오늘도 또 하루를 살았나 봅니다 3 이현태 2004-12-03 61
918 용인 동백지구 삶의 터전 5 박동빈 2004-12-03 82
917 고백할게 있어요(펌) 6 정무희 2004-12-03 124
916 당신을 울린 당신 4 박동빈 2004-12-03 90
915 수고많이 하셨습니다. 5 청학 2004-12-02 110
914 금강산 토끼바위 전경 2 박동빈 2004-12-02 90
913 부산 보훈 병원 위문행사후 3 김하웅 2004-12-01 113
912    Re..열심히 녹화중인 5 김하웅 2004-12-01 127
911       Re..김하웅이도 5 김하웅 2004-12-01 119
910 핸드폰 알고 쓰십시요 7 이현태 2004-12-01 118
909 베트남 전적지 순례자를 모십니다 1 이현태 2004-11-30 138
908 월드 토픽 뉴스 이현태 2004-11-30 70
907 불꽃처럼 태우고 싶은 전우애 이현태 2004-11-29 88
906 에티오피아 동북부 코롬지방에는 ....... 2 이현태 2004-11-29 75
905 월출산 구름다리에서 5 박동빈 2004-11-29 115
904 월출산 다녀오다 4 박동빈 2004-11-28 109
903 책좀 읽어주세요. 제 1 권 4 김주황 2004-11-28 131
902    Re..김주황부회장차에는 항상 책이 있다 김하웅 2004-11-29 60
901    Re..한번 더 읽어주세요. 2 김주황 2004-11-28 94
900 오늘 일요일 아침에.... 1 이현태 2004-11-28 81
899 3초의 여유 이현태 2004-11-27 75
898 호치민 머리맡에 놓인 다산의목민심서 2 김의영 2004-11-27 75
897 배용준의 한류는 이어진다 이현태 2004-11-27 67
1,,,7172737475767778798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