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김주황
작성일 2005-01-23 (일) 08:26
ㆍ조회: 181  
청춘 !
청춘이란?...
 

청춘이란 인생의 어느 기간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
마음의 상태를 말하는 것이다.


그것은 장미빛 얼굴,앵두같은 입술, 하늘거리는 자태가 아니고
강인한 의지,풍부한 상상력,불타는 정열을 말한다.


청춘이란 인생의 깊은 샘물에서 나오는 정신력을 뜻하며
청춘이란 유약함을 물리치는 용기, 안이함을 뿌리치는 모험심을 의미한다.


때로는 이십세의 청년보다
육십세가 된 사람에게 청춘이 있는것이다.


나이가 먹는다고 해서 사람이 늙는 것은 아니다.
이상을 잃어 버릴 때 비로서 늙는 것이다.


세월은 사람의 주름살을 늘게 하지만
열정을 잃어 버리지않는 한
사람의 마음을 시들게 하지는 못한다.


사람에게는 육십세이든 십육세이든
그 가슴속에는 언제나 놀라움에 이끌리는 마음
젖먹이 아이와 같이 미지에 대한 탐구심
인생의 흥미를 그리는 환희가 있는 법이다.


그대에게나 나에게나
보이지않는 그 무엇이 마음속에 있다.


아름다운 희망, 희열, 용기, 힘에서
나오는 영감을 갖고 있는 한
언제까지나 그대는 젊을 것이다.


영감이 끊어지고 정신이 희미해져서 눈속에 묻히고
비탄이라는 얼음속에 갇힌다면
비록 나이는 이십대라도 그 사람은 이미 늙은 것이다.


머리를 드높여 희망이란 파도를 탈 수 있는 한
팔십세 일지라도 청춘은 그치지 않는것이다.


220.88.131.226 이현태: 주황전우님 모처럼 좋은 글 올렸네요 그렇습니다 마음이 젊으면 몸도 젊어지지요 젊게산다는 것이 얼마나 좋습니까 하지만 이미 꼬부러진 몸은 펴지지 않을것입니다 마음이나마 젊으려고 노력하는것이 잘될려는지? 한번 만나기도 쉽지 않은데 먼저도 바쁘다는 핑게로 빨리 가시니 서운하기도 했습니다 잡을 수도 없고 마음만 아타까워 했습니다 다음에 만날때는 시간여유 만들어 만나고 싶습니다 참고하시고 휴일 잘 보내십시요 -[01/23-11:08]-
220.75.70.41 김주황: 청춘이야말로 젊음을지키는 늙지 않는 병입니다. 여기오시는 모든전우님 꼭 청춘을 지키시길 바랍니다. -[01/23-13:52]-
220.70.213.176 鄭定久: 청춘을 돌려다오 이 못난 내 청춘을.~~~ 라훈아 청춘을 돌려다오. 가 생각나누만,,암요 젊게 산다는 마음이 바로 몸도 마음도 정신도 젊어 진다요. 앞으로 그렇게 살아야제. 김주황 부회장님 좋은 글 고맙지라..... -[01/23-20:34]-
222.104.48.8 손동인: 청춘은 몸보다 마음에 있는것이 아님니까? 김 주황부회장님의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건강하십시요. -[01/24-11:12]-
221.158.151.216 정무희: 이제 베인전이 본연의 자세로 돌아가는것 같습니다. 김주황부회장님 글 감사합니다. 몸은 말을 안들어도 마음만은 항상 청춘으로 살아갑시다. -[01/24-11:39]-
61.74.82.194 박동빈: 김부회장님의 글 속에서 항시 마음만은 청춘으로 더욱 값있는 삶을 살으렵니다 -[01/24-12:34]-
211.168.43.22 새타령: 심심하면 나오는글귀군요? 제발 창작좀합시다! -[01/25-15:19]-
220.74.1.233 김주황: 새타령님 이러한글들은 날마다 올라와도 우리에게 분이 넘치는 글입니다. 이글을쓰신 조나다 던님이지 제가쓴글이 아닙니다.가만이보면 새타령노래만알지 청춘을 싫어하신분 같습니다. -[01/26-06:11]-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71 행복을 주는 인연 3 정무희 2005-01-24 88
1170 술도 사랑도 마시면 취합니다. 4 정무희 2005-01-24 90
1169 청춘 ! 8 김주황 2005-01-23 181
1168 가슴을 적시는 샘물 5 이현태 2005-01-22 99
1167 新 선녀와 나무꾼!... 4 鄭定久 2005-01-22 96
1166 중년을 흘쩍 넘기면.... 8 정무희 2005-01-22 109
1165 스님가족 41명 출가동기 5 이현태 2005-01-22 108
1164 나이는 숫자일 뿐이다 5 정무희 2005-01-22 93
1163    Re..이심 전심이구만유!... 7 鄭定久 2005-01-22 75
1162 봄이 오는 모습....... 3 정무희 2005-01-21 74
1161 마음에 담아 두는 글!... 5 鄭定久 2005-01-21 102
1160 아름다운 세상에 2 이현태 2005-01-20 84
1159 여보게 친구야 술 한잔하자.. 4 정무희 2005-01-20 107
1158 나는 어떤 친구인가? 2 정무희 2005-01-20 85
1157 소중한 오늘을 위하여.... 2 정무희 2005-01-20 84
1156 말 속에 향기가 있습니다 3 이현태 2005-01-19 78
1155 @들꽃에게서 들으라!@ 5 鄭定久 2005-01-19 77
1154 # 사랑의 참된 아름다움 # 5 이현태 2005-01-18 100
1153    Re..부회장님 수고 하셨습니다 6 김하웅 2005-01-19 90
1152 베트남 선교 15주년.다녀와서 3 박동빈 2005-01-18 80
1151 소요산 입구에서 2 박동빈 2005-01-18 72
1150 아버님의 기일 5 박동빈 2005-01-17 104
1149 음주단속 피하는 법 3 손오공 2005-01-16 126
1148 행복을 추구하는길 3 이현태 2005-01-16 93
1147    Re..부회장님의 글에 감동 으로 1 김하웅 2005-01-16 71
1,,,6162636465666768697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