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김일근        
작성일 2005-10-30 (일) 15:59
ㆍ조회: 134  
재치있는 인생 살기



 




1. "남의 눈을 의식하지 마라" 


세상에서 모든 사람의 마음에 드는 완벽한 사람은 없다.

'다른 사람이 나를 어떻게 생각할까?' 라는 상상은

순발력을 방해 하므로 당장 지워 버려라.

순발력 있게 행동하려면

먼저 남의 눈으로부터 자유로워져야 한다.



 



2. "변명 없이 인정하라" 


잘못에 대해 어떤 변명도 하지 않고 있는 그대로를 인정하면

상대는 오히려 할 말이 없어진다.

독일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으로 내정됐던 크리스토프 다움은

코카인 복용 협의를 추궁하는 기자회견장에서

'그래요, 저는 코카인을 복용했습니다.

질문하시지요' 라고 고백했고,

기자들은 더 이상 질문하지 못했다.

정확한 비판에는 '긍정' 이 가장 현명한 대답이다.







3. "품위 있게 대답하라" 


상대의 비난을 받아 들이는 동시에

상대를 제일 뛰어 나다고 치켜세우라.

'당신 부서에서는 불량품이 너무 많이 나와요' 라는 지적을 받았다면

'당신 부서는 불량률이 우리 회사에서 특히 낮은 편이죠

어떻게 하면 그렇게 불량품을 줄일 수 있나요?'

라고 되묻는 것이다.

상대는 무언가 대답해 주고 품위를 지켜야 하기 때문에

비난하던 말도 거두게 된다.



4."유머를 살려라"

상대의 지적을 과장된 대답으로 되받아쳐

웃음을 유발시키는 방법은 어떨까?

'실제보다 나이 들어 보이네요' 라는 지적에

'네,맞아요.

이따금 박물관에 화석으로 전시되기도 한답니다.' 라고 답해 보라.

사람은 함께 웃을 때 서로 가까워지는 것을 느낀다.







5."해결책을 모색하라" 


개미가 자기 집이 무너진 것 을 발견했을 때

가장 먼저 하는 일은 화를 내거나 실망한 것이 아닌

집 지을 재료들을 다시 모으는 일이다.

분노,슬픔,실망,복수 등의 감정은

문제를 해결하는 데 아무 도움이 안된다.

부정적인 감정을 느낄 때마다 언제나 그 상황을

벗어나기 위한 '해결 책'을 고민하라.






58.143.100.51 수 산나: 김일근 고문관님. 항상 좋은글 감사히 잘 보고 갑니다. 요즘에 환절기에 건강은 항상 조심 하세요.재치있는 인생 살기 노력 해보겠습니다. ^ * ^ ^ * ^ 건강 하세요... -[10/31-15:58]-
218.155.206.49 이병도: 김일근 고문님 건강하신지요. 좋은 글을 접할 때마다 고맙고 감사한 마음으로 잘읽고 있습니다. 소중안 과거가 오늘의 결과 이듯이, 고문님의 지금의 귀한 노력 또한 미래의 결실로 나타날 것입니다. 환절기에는 건강을 더욱 관리 하십시오. ^*^... -[11/02-09:23]-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471 책좀 읽어주세요. 제 1 권 4 김주황 2004-11-28 133
1470 육단리 다녀오다 2 박동빈 2004-08-04 133
1469 초 대형 파도 발견 2 이현태 2004-07-24 133
1468 더부룩한 다북쑥 6 이덕성 2004-07-14 133
1467 할아버지! 저 제환이예요 1 박은섭 2004-06-27 133
1466 박정희 대통령 국장 동영상 이현태 2004-03-29 133
1465 Re..복많은 남자네요 소양강 2006-10-08 132
1464 백중 발원문/도창스님 野松 2006-08-08 132
1463 현시국 누구의책임인가(안영태칼럼) 淸風明月 2006-06-28 132
1462 고향이야기 野松 2006-06-08 132
1461 이기원 2006-05-31 132
1460 虎友會 江北支會 安保見學 野松 2006-05-04 132
1459 자신을 행복하게 만드는법 2 淸風明月 2006-01-15 132
1458 하늘에서 네려다본 아름다운 한국 7 이현태 2005-03-22 132
1457 참전 전우 5 허원조 2004-08-20 132
1456 설경 이현태 2004-01-25 132
1455 아! 인생사공수래공수거이든가?(問喪方法(1) 1 zelkova 2003-07-01 132
1454 우 연 1 이호성 2003-06-23 132
1453 Re..안녕하셨읍니까? 손 동인 2006-11-03 131
1452 Re..부산사람은 당감동이라면 화장장을...... 정기효 2006-08-06 131
1451 박근혜대표 습격 지충호씨에 징역 11년 선고 김일근 2006-08-03 131
1450 삶은 사랑으로 가득차 있습니다 野松 2006-07-12 131
1449 해병 박근배 목사님을그리면서 이호성 2006-06-07 131
1448 Re..할아버지의 노예생활 이현태 2006-05-07 131
1447 일장춘몽이라... 淸風明月 2006-03-11 131
1,,,5152535455565758596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