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박동빈        
작성일 2005-07-21 (목) 10:50
ㆍ조회: 98  
나는 당신을 사랑합니다
제목 당신을 사랑합니다


당신을 사랑합니다~

당신의 사랑이 그리도 크기만 한데
나는 바보처럼 당신의 사랑을 외면해 왔습니다.





그러나 이제는 당신의 사랑만을 바라보는
진짜 바보가 되어만 갑니다.





첫눈을 기다리는 설레임으로
오늘도 당신을 기다립니다.





멋있는 당신의 역사는 쉼 없이 이어지고
당신의 쏟아주신 사랑의 역사는 오늘도 한결입니다.





언젠가부터 당신의 사랑을 생각하면
조건 없는 당신의 사랑 때문에 나의 가슴이 미어집니다.





아스라이 흐르는 시냇물처럼
내 마음도 당신을 따라 흘러만 내리고....





봄비에 젖은 풀잎처럼 당신을 향한
내 영혼도 당신으로 인해 넉넉하기만 합니다.





그동안 당신이 나에게 쏟아준 사랑....
감격에 겨워 밤새껏 울다가 이 새벽도 당신을 기다립니다.





기다립니다.
바보처럼 많이도 사랑하기 때문에....
나의 온 생각을 사로잡아 당신을 기다립니다.



211.178.186.147 소양강: 저도 박동빈총장님을 사랑합니다...시원한 그림에 마음이 행복해 집니다...더위에 건강 관리를 잘하시길 바랍니다. -[07/21-12:00]-
219.248.46.173 홍 진흠: 넘 좋은 글, 그림입니다. 잔잔한 음악이 깔렸으면 더욱 좋겠습니다. 총장님! 올 여름은 어디로 피설 정했습니까? 내내 관리 잘 하셔요. 소양강님도요. -[07/24-07:38]-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496 나이별 호칭 1 허원조 2005-07-21 102
1495 맥아더 동상과 미국교민들의 기막힌 사연? 2 바로잡기 2005-07-21 108
1494 나는 당신을 사랑합니다 2 박동빈 2005-07-21 98
1493 베인전 전우님들 보고싶군요 2 바로잡기 2005-07-20 133
1492 간에서 적출된 태아의 모습 4 허원조 2005-07-20 114
1491 한솔 시 1 참전자 2005-07-20 84
1490 가슴을열자 펌 1 참전자 2005-07-20 93
1489 힘들면 하늘을 보세요 1 박동빈 2005-07-19 92
1488 오늘도 무척이나 더웠습니다 1 이현태 2005-07-18 101
1487 남의 글을 퍼오기는 쉽지만, 김석근 2005-07-18 109
1486 강한사람과 약한사람 2 베인전 2005-07-18 119
1485 사오정시리즈(최신형) 4 손 오공 2005-07-17 136
1484 불과 거시기와의 상관관계 5 김선주 2005-07-17 178
1483 넘 아름다워서 눈요기 하세유. 鄭定久 2005-07-16 235
1482 연습( 2) 1 鄭定久 2005-07-16 89
1481 연습합니다.(1) 1 鄭定久 2005-07-16 89
1480 절름발이 강아지 2 김선주 2005-07-16 88
1479 國土와 愛國歌 정동섭 2005-07-14 86
1478 바위와 소나무 2 허원조 2005-07-12 157
1477 그런 만남을 소중히 하며... 2 허원조 2005-07-12 127
1476 서로 격려 하며 사시기 바랍니다 9 김하웅 2005-07-11 323
1475 시작은알겠는데 주준안 2005-07-11 129
1474 욕심 1 정동섭 2005-07-11 121
1473 울릉도 관광 안내도 앞에서. 2 鄭定久 2005-07-09 113
1472 늦은 후회 4 박동빈 2005-07-09 144
1,,,5152535455565758596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