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박동빈        
작성일 2005-08-31 (수) 16:35
ㆍ조회: 138  
편지

 부부들 에게 보내는 편지

한 여성이 부부 세미나에서 강사로부터 
 이런 말을 들었습니다 
 “요새 부부들은 대화가 너무 부족하다. 
 남편과 장단점을 다 나눠라. 
 
 
 그 말대로 그녀는 집에 와서 
 남편에게 서로 부족한 점을 하나씩 
 나눠 보자고 했습니다 
 남편이 주저하다 마지 못해 ”그러자!“고 했습니다. 
 
 
 곧 아내 입에서 남편의 단점이 쏜살같이 나왔습니다. 
 
 “당신은 먹을 때 호르륵 호르륵 소리를 내고 먹는데, 
 주위 사람도 생각해서 앞으로는 좀 교양 있게 드세요." 
 
 이제 남편의 차례가 되었습니다. 
 남편이 손을 턱에 대고 아내의 얼굴을 보면서 
 한참 생각하는데, 
 남편 입에서는 아무 말도 나오지 않습니다. 
 
 아내가 그 모습을 찬찬히 보니까 
 옛날 연애하던 시절의 
 멋진 남편의 모습이 아련히 떠올랐습니다. 
 
 
 결국 한참 있다가 남편이 말했습니다. 
 “아무리 생각해도 별로 생각나지 않는데..." 
 
 오늘날 많은 아내들이 기대하는 남편이 
 이런 남편이 아닐까요? 
 남편도 아내의 잘못을 지적하려면 
 얼마나 많겠습니까? 
 
 
 백화점 가서 바가지 쓴 것, 
 가스 불 켜놓고 잠든 것 
 식당에 집 열쇠 놓고 온 것, 
 어디서 자동차 들이받고 온 것 등 
 지적 할 것이 많을 것입니다. 
 
 
 그래도 지적하지 않고, 
 “별로 생각나지 않는데...”라고 말할 수 있다면 
 얼마나 멋진 모습입니까? 
 
 배우자의 사명은 실패와 실수를 지적하는 것에 있지 않고 
 실패와 실수를 덮어주는 것에 있습니다. 
 
 
 남편과 아내는 배우자의 약점을 찾아 보고 하라고 
 각 가정으로 보내어진 스파이(spy)가 아니라, 
 배우자의 부족한 파트(part)를 메워 덮어 주라고 
 각 가정으로 보내어진 파트너(partner)입니다. 
 
 삶에 힘겨워하는 반쪽이 축 처진 어깨를 하고 있을 때 
 나머지 반쪽이 주는 격려의 말 한 마디는 
 행복한 가정을 지탱하는 든든한 기둥이 될 것입니다. 
 
 
 부부는 서로 경쟁하는 여야 관계가 아니고 
 서로 존중하는 동반자 관계입니다. 
 부부는 서로의 ‘존재의 근거’입니다. 
 
 
 배우자를 깎으면 자기가 깎이고, 
 배우자를 높이면 자기가 높여집니다. 
 배우자를 울게 하면 자기의 영혼도 울게 될 것이고, 
 배우자를 웃게 하면 자기의 영혼도 웃게 될 것입니다. 
 
 
 부부간의 갈등이 말해주는 유일한 메시지는 
 “나를 동반자로 존중하고 
 좋은 대화 파트너가 되어 달라!”는 것입니다. 
 
 
 부부간에 좋은 말은 천 마디를 해도 좋지만, 
 헐뜯는 말은 한 마디만 해도 큰 해가 됩니다. 
 
 
 가끔 배우자에 대해 속상한 마음이 들어도 
 ‘시간의 신비한 힘’을 믿고 
 감정적인 언어가 나오는 것을 한번 절제하면 
 그 순간 에덴은 조금씩 그 모습을 드러낼 것입니다. 
 
 
 가끔 자녀들이 묻습니다. 
 "엄마! 아빠! 천국은 어떻게 생겼어!" 
 
 어떤 부부는 말합니다. 
 “그것도 몰라! 우리 집과 같은 곳이 바로 천국이야!” 
 자녀에게 천국의 삶을 보여줄 수 있는 
 가장 생생한 교육 현장은 
 사랑과 이해와 용서를 앞세워 사는 
 부부의 모습입니다. 
 
 
 그 모습이 그 부부 및 자녀의 내일에 
 행복의 주단을 깔게 될 것입니다.

 

 


222.115.153.121 신 유 균: 가슴이뭉쿨하네요.감동,감동,....저에게주신편지로알고 감사하게받겠습니다. -[08/31-17:38]-
222.115.153.121 신 유 균: 가슴이뭉쿨하네요.감동,감동,....저에게주신편지로알고 감사하게받겠습니다. -[08/31-17:38]-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596 고통 그리고 환희 9 김선주 2005-09-04 298
1595 영웅 박정희 노래!. 1 鄭定久 2005-09-04 122
1594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얼굴!.(펌) 5 鄭定久 2005-09-04 240
1593 몸으로 베우는 알파벳 3 손 오공 2005-09-03 130
1592 내티즌이 뽑은 최우수 작품 1 이병도 2005-09-03 152
1591 삼가하여야 할 말 10가지 1 김일근 2005-09-02 140
1590 남을 칭찬할 수 있는 넓은 마음 2 허원조 2005-09-02 121
1589 채워야 할것들~ 1 김선주 2005-09-01 224
1588 비워야 할것들~ 김선주 2005-09-01 59
1587 편지 2 박동빈 2005-08-31 138
1586 한국과 일본의 100가지 차이점(펌) 정무희 2005-08-31 117
1585 의사선생님.(김용임) 5 鄭定久 2005-08-30 198
1584 우리 나라의 전통혼인례 절차 최상영 2005-08-29 107
1583 삼다도 소식.(김용임) 6 鄭定久 2005-08-29 209
1582 선배님이 보내주신 이메일 내용 6 김하웅 2005-08-28 215
1581 참전 용사님. 아랫 칸에,,,, 2 김석근 2005-08-27 196
1580 멀티 닉으로 사주를 올려주시면 감정해 드립니다. 1 김 석근 2005-08-26 130
1579 전우님 가족의 성격과 운수 <3> 3 김 석근 2005-08-26 152
1578 사는게 다 그렇지 1 허원조 2005-08-25 141
1577 전우님 가족의 성격과 운수 <2> 2 김석근 2005-08-25 141
1576 전우님 가족들의 성격과 운수는? 김 석근 2005-08-24 127
1575 부산 민원서류발급 <어디서나>서비스 실시 2 김일근 2005-08-23 89
1574 판례 : 변제의사나 능력이없는 신용카드 사용은 사기죄 성립.. 1 김일근 2005-08-23 72
1573 인간 박정희 노래 5 최상영 2005-08-22 145
1572 보모님 은혜 감사합니다. 1 이현태 2005-08-22 83
1,,,5152535455565758596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