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5-03-31 (목) 20:24
ㆍ조회: 147  
당신이 진정한 전우입니다.
당신이 진정한 전우입니다  

 



전우님을 만나기 전에...
나는 당신이 누구 인지를 몰랐습니다.





그토록 수많은 나날을 그토록 뜨겁게 좋아했는데도
그 마음을 이 못난이는 진정 몰랐습니다.





전우는 나를 위해 그 많은 수고를 하셨습니다.
조금도 대가를 바라지 않으시고 너무나 오래전부터
택한 나를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행복하다 하겠습니다.





이제야 깨달았습니다.
전우가 나를 얼마나 좋아하는지를....





이제 나는 전우 없다면 허전 할 것입니다.
이 세상 그 무엇과도 전우와 바꿀 수 없습니다.





조용히 다가오신 전우...
그 뜨거운 마음의 깊이에 비하면 나는 초라하기만 합니다.





내가 전우에께 보답하는 길은
당신을 기억하며 떠나지 않는 것 밖에는 없습니다.

나는 드릴것이 없습니다





좋아합니다.
전우를 마음속 깊숙이 담아둠니다.





언제나 전우를 생각합니다.
전우의 따뜻한 그 정을 기억하며!!!.





이 날이 가고, 저 날이 가도
이 해가 가고, 저 해가 가도
나는 전우을 마음속에 담아두고 전우애를 키워감니다.

달동네/이현태



 

 


222.118.134.80 정무희: 전우라는 단어는 좋은데......왜 그리도 단합이 안되는지 답답합니다. 이현태 부회장님 잘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03/31-20:34]-
218.238.197.126 정석창: 너무도 솔직하고 마음에 와 닿는 마음에 드는 사연 오랫만에 보았습니다,모든 전우들이 아마 표현은 잘 못해도 부회장님과 같은 마음일겁니다 내내 건강 하십시요 -[03/31-21:16]-
222.119.220.48 이기원: 안녕하세요 이현태님 의 글은 항상 즐겨보고있으며 많은 감동을 받고 있습니다 그리고 님께서는 의정부에살고 계시는 걸로 암니다 만 저의 자식놈이 그곳의정부2동에 살고 있어 가끔식 들리는기회가 있어 님을 한번뵙고 싶어 그러함니다 참고로 저는 울산에 살고 있습니다 그리고 청룡부대 출신이며 인트넷전우회 얼마전 가입한 사람올시다 -[04/01-14:17]-
211.193.56.17 김정섭 : 좋은글 봉독 하였습니다.信念 서로가 믿지 못하는데서 갈등의 씨았은 잉태 합니다 .우리가 살아가며 느끼는것은 자기 자신을 홀랑 벗을수있는 용기가 부족 하기 때문에 설득의 한계에 도달할때가 많습니다.마음의 수양이 되는 글 잘 보았습니다. -[04/02-01:47]-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671 조개의 심오한 진리!. 鄭定久 2005-11-17 147
1670 당신이 진정한 전우입니다. 4 이현태 2005-03-31 147
1669 지는해와 뜨는해 3 이현태 2004-01-01 147
1668 당신의 선택은??? 방문객 2006-08-09 146
1667 R흔들고,,고,,,,는 따이한 2006-07-19 146
1666 Re..동영상을 올린 예입니다. 관리자 2006-02-11 146
1665 사오정의 이력서!. 1 鄭定久 2006-01-15 146
1664 정석창후배님 빠른회복과 보훈병원의 좋은결과를 기대함니다 9 이기원 2005-03-29 146
1663 베인전 청량리모임2 1 봄날 2004-10-31 146
1662 어머니 2 주준안 2003-05-08 146
1661 제주에서 좋은 추억을 이수(제주) 2006-07-06 145
1660 Re.. 정말 눈물이 나네요. 김삿갓 2006-06-08 145
1659 Re..눈물나는 이야기 천년바위 2006-06-08 145
1658 소주에 관한 오해와 진실 김일근 2006-05-20 145
1657 119........ 1 淸風明月 2006-01-22 145
1656 직업 여성들이 잘쓰는 말 1 김 해수 2005-11-25 145
1655 구름같은인생 주준안 2005-10-21 145
1654 꽃잎 1 허원조 2005-10-14 145
1653 날씬하게 삽시다 2 김선주 2005-07-28 145
1652 Re..오늘밤 부부싸움 많이 일어나겠네유 6 김하웅 2005-01-15 145
1651 베인전청량리모임1 1 봄날 2004-10-31 145
1650 글도둑은 도둑이 아니라기에 또 훔처 왔읍니다. 3 바로잡기 2004-06-28 145
1649 살아온 이야기를 하련다< 1 > 2 바로잡기 2004-05-22 145
1648 빈공 백 이 없어서... 1 김철수 2003-09-10 145
1647 여름 1 이현태 2003-06-15 145
1,,,4142434445464748495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