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홍 진흠
작성일 2003-09-10 (수) 20:53
ㆍ조회: 148  
Re.."White House" 에 얽힌 사연-2

 


 " "White House" 에 얽힌 사연 II
"VICKY" 의 약력
본명: "빅키 바실리키 파파타나 쇼우"
하얀 사랑의 집(White House) 이란 노래를 갖고 국내에 상륙한 Vicky는 "Those were the day."를 Revival 함으로써 그의 인기를 더욱 높이고 있다. 다음에 소개될 새로운 노래를 기대하며 그의 약력을 들추어 본다. 1949. 8. 23일 그리스의 코르프 섬에서 무관의 딸로 태어난 그녀는 어린 시절을 아테네에서 보냈고 교육을 받았다. 그녀를 세계적인 가수로 출세시키려는 아버지의 집념은 대단하여 그의 나이 6살에 함부르크로 이사하여 그곳을 근거지로 유롭각지를 연주 여행시키며 노래를 가르쳤다. 천재적인 재질을 가진 그녀는 12살때는 발레를 14살때는 분던 땐스를 배웠고 15살 되던해에 가수로 데뷔하여 1967년에는 룩셈불크대표가수로 Eurovision 에 참가하여 L'amour Est Bleu 로 제 4위에 입선하여 그 이름을 전 세계에 떨쳤다. 그해에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노래를 배우는외엔 영어,불어를 열심히 배워 익히고 이어서 스페인어, 이태리어,독일어,희랍어를 통달함으로서 무려 6개국어를 능란하게 해 내고 있다. 여기에 수록된 7곡은 모두가 유롭각지는 물론 전세계를 통하여 유행의 물결을 타고 빅키의 이름을 떨치게한 그의 힛트곡들 중에  Best 7 이다.
1. THOSE WERE THE DAY (꽃피던 시절)
2. DIE STERNE UNSERER~ (사랑의 별)
3. WHITE HOUSE (CASA VIANCA)-(하얀 집)
4. L'AMOUR EST BLEU (LOVE IS BLUE)-(우울한 사랑)
5. MASSACHUSETTS (마사츄세츠)
6. YOU DON'T HAVE TO SAY YOU LOVE ME (사랑한다고 말하지 마세요)
7. TELL ME (나에게 말해주오)

219.248.46.149 홍 진흠: 원래 "Those were the day." 는 메리.홉킨스(Mary Hopkins) 가 힛트한 곡이죠. [09/10-19:56]


219.248.46.149 홍 진흠: 운영자님, "태그게시판" #67 "즐거운 연휴 되세요." 5/4일 --봄날---님의 정성을 다시한번 음미했습니다. [09/10-22:53]
211.192.150.205 운영자: 67번글, 답변글로 올렸습니다...ㅎ [09/12-01:38]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671 관리자님께 건의를 드립니다. 소양강 2006-10-24 149
1670 소주에 관한 오해와 진실 김일근 2006-05-20 149
1669 간화음(看花吟) 야송 2006-02-11 149
1668 아 ~ 가을속에 나~그리고 아버지 김주황 2005-11-06 149
1667 날씬하게 삽시다 2 김선주 2005-07-28 149
1666 베인전 청량리모임2 1 봄날 2004-10-31 149
1665 어머니 2 주준안 2003-05-08 149
1664 당신의 선택은??? 방문객 2006-08-09 148
1663 R흔들고,,고,,,,는 따이한 2006-07-19 148
1662 Re.. 견만도 못한넘! 방문객 2006-05-30 148
1661 Re..동영상을 올린 예입니다. 관리자 2006-02-11 148
1660 조개의 심오한 진리!. 鄭定久 2005-11-17 148
1659 구름같은인생 주준안 2005-10-21 148
1658 정석창후배님 빠른회복과 보훈병원의 좋은결과를 기대함니다 9 이기원 2005-03-29 148
1657 베인전청량리모임1 1 봄날 2004-10-31 148
1656 글도둑은 도둑이 아니라기에 또 훔처 왔읍니다. 3 바로잡기 2004-06-28 148
1655 Re.."White House" 에 얽힌 사연-2 2 홍 진흠 2003-09-10 148
1654 빈공 백 이 없어서... 1 김철수 2003-09-10 148
1653 우리누님좀찿아주오 주준안 2003-06-11 148
1652 고집 센 ‘만년 대령’ 9회말 역전타 김일근 2006-07-31 147
1651 Re.. 헉 더운데.삭제나 인간좀 만들어 주실분 손 동인 2006-07-31 147
1650 제주에서 좋은 추억을 이수(제주) 2006-07-06 147
1649 Re.. 정말 눈물이 나네요. 김삿갓 2006-06-08 147
1648 Re..눈물나는 이야기 천년바위 2006-06-08 147
1647 6,25 참전자 2006-05-06 147
1,,,4142434445464748495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