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鄭定久        
작성일 2005-11-24 (목) 16:07
ㆍ조회: 156  
옆에 있을때 잘혀!...

         ♥.옆에 있을때 잘해♥!.

    ♥.옆에 있을 때 잘해♥!  /定久 
  한 나라에 태어난 인연도 큰 인연이며 같은 지붕 밑에서 생활하는 부부의 인연. 부모의 인연. 그리고 직장 동요의 인연. 어떤 모임의 인연. 동문의 인연. 선후배의 인연. 연인의 인연. 친구의 인연. 전우의 인연. 사이버상의 인연 등등으로 우리 사회에는 많은 인연으로 연결되어 한 하늘 아래에서 같이 생활을 하고 있다.

 특히 부부의 인연이란 참으로 묘하다 같이 살면 무촌 헤어지면 남남 부모와 자식간에는 일촌 형제간에는 이촌 그리그 3촌 4촌 촌수가 내려가며 이러한 인연들은 모두가 소중하고 귀한 인연으로서 서로가 같이 행동할 때 조금씩 讓步하고 理解하고 서로가 감싸주고 덮어 주며 잘못된 것은 지적해 줘서 고쳐나가도록 서로가 서로를 이해(理解)하는 마음으로 서로가 잘해 준다면 좋은 인연과 좋은 만남의 사회가 되지 않을까 하고 생각 해 본다.

 있을 때 잘해 노래 가사처럼 옆에 있을 때 잘해 나중에 후회하지 말고 서로가 서로에게 잘해 줌으로써 나중에 후회하는 일은 없을 것이다. 알고 지낼 때 잘해. 옆에 있을 때 잘해. 같이 생활할 때 잘해..............아래 글은 있을 때 잘해 노래 가사다.

 ▶있을 때 잘해 후회하지 말고.(있을 때 잘해 후회하지 말고)
있을 때 잘해 흔들리지 말고.(있을 때 잘해 흔들리지 말고)
가까이 있을 때 붙잡지 그랬어. 있을 때 잘해 그러니까 잘해.
(있을 때 잘해 그러니까 잘해). 이번이 마지막 마지막 기회야.
이제는 마음에 그 문을 열어 줘. 아무도 모르게 보고파질 때.
그럴 때마다 너를 찾는 거야. 바라보고 있잖아 (있잖아).
사랑하고 있잖아(있잖아). 더 이상 내게 무얼 바라나.
있을 때 잘해 있을 때 잘해.

 윗 글은 大衆歌謠 歌辭로서 내용이 넘 좋아 한번 더 생각을 해 보게 되네요. 우리사회의 모든 因緣이란 참으로 妙하고 신기하다. 옛말에 지나다 옷깃만 스쳐도 몇 億劫의 인연이 있다 는데. 우리가 사는 사회에는 많은 인연으로 엉키어 생활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夫婦의 因緣이란 참으로 妙한지라. 아래와 같아서 서로 이해하고 산다.
부부란: 신랑 신부 10세 줄에는 멋모르고 살 고.
        "        20세 줄에는 서로 좋아서 살며.
        "        30세 줄에는 눈코 뜰 새 없이 바쁘게 살 고.
        "        40세 줄에는 버리지 못해 살며.
        "        50세 줄에는 가 엽어서 살고.
        "        60세 줄에는 살아 준게 고마워서 살며.
        "        70세 줄에는 등 끌어줄 사람이 없어 살고.
        "        80세 줄에는 외로울까봐 살며.(싱글은 외로운께)
        "        90세 줄에는 의지할 사람이 없어서 산고.
        "       100세 줄에는 혼자 가기 서러워서 같이 갈려고 산다...

 ♥.家和萬事成이란 글과 같이 가정이 和睦해야 萬가지 일이 이루어진다는 뜻과 같이 家庭이 最高입니다. 옆에 있을 때 잘해. 서로가?.......................알았 시유. 님들이시여! 히히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고 즐거운 시간 되세요. 감사합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21 안경을 쓰고 보면 2 허원조 2005-09-28 156
1720 같이 나누는 전우애 5 이현태 2005-04-06 156
1719 전우님들 언제 뵈울까요 ? 4 김주황 2004-10-11 156
1718 청춘이란... 김주황 2004-02-07 156
1717 시대는 급속히 바뀌는데 1 이현태 2003-12-16 156
1716 효도 3 봄날 2003-09-30 156
1715 행복 정수기 2003-07-09 156
1714 이런 친구 하나 있다면 이현태 2003-07-08 156
1713 중년의봄 김선주 2006-03-18 155
1712 공수래 공수거 1 淸風明月 2006-01-23 155
1711 박정희 대통령이 육여사님을!... 1 鄭定久 2005-10-20 155
1710 아버지 3 주준안 2005-05-11 155
1709 청와대홈에서 펨 이현태 2004-08-04 155
1708 大法, "`이승복군 기사'는 사실보도" 김일근 2006-11-24 154
1707 고구마 하루 반개로 '대장암·폐암 예방 효과' 김일근 2006-07-31 154
1706 매력적인 입술을 가지려면 野松 2006-04-28 154
1705 기브미 초콜릿 김선주 2006-03-16 154
1704 이야기가 있는 고사성어(故事成語) 1 김일근 2005-12-26 154
1703 2004년 1월18일 한계령에는 1 김하웅 2004-01-18 154
1702 우리 생활에서 살아저 가는 것들 이현태 2004-01-05 154
1701 ○..어느 시골 청년의 사랑이야기.. 김선주 2007-01-20 153
1700 대화의 10 계명 이현태 2006-10-16 153
1699 백프로 만족은 없다. 2 鄭定久 2006-01-04 153
1698 첫 키스의 유형분석 옮김 1 김 해수 2005-11-28 153
1697 ♠눈물 젖은 월남파병 (펌) 2 정동주 2005-09-19 153
1,,,4142434445464748495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