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鄭定久        
작성일 2005-11-27 (일) 18:13
ㆍ조회: 141  
중년에 마시는 쐬주 한병!.
                      @.중년이 마시는 쐬주 한 병!.  

      @.중년이 마시는 쐬주 한 병은!.
      그리움의 술이며 외로움의 술이고 살고자 하는 욕망의 술이다. 숨이 목전까지 다가왔을때 내뱉을곳을 찾지 못해 터트리는 울분의 술이기도 하다 깜깜한 동굴속에서 길을 찾지 못해 헤매이다가 털석 주저앉은 한탄의 술이다. 가는 세월 잡지 못하고 계절은 바뀌었건만 못내 아쉬운 슬픈 눈물의 술이다 그래서 중년이 마시는 소주 한 병은 술이 아니라 인생을 마시는것이다 석양의 황홀함을 바라보며 가슴은 뜨거운 정열이 노을빛으로 남아 중년이 마시는 소주 한 병은 초저녁 밤을 지키는 횃불인것이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21 이순을 넘긴 이나이에 ,이글을 읽고 느낌을 받는지!아쉬움만 남는.. 4 김정섭 2005-12-18 195
1720 백발노인네 1 참전자 2005-12-18 193
1719 화는 모든 불행의 근원!. 鄭定久 2005-12-17 151
1718 예나 지금이나 주준안 2005-12-16 140
1717 술과사랑 산할아부지 2005-12-14 207
1716 ┖─▶ 좋은정보 진심으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사람구함 2005-12-13 135
1715 용서를 구합니다.... 펌. 2 김선주 2005-12-07 314
1714 미국사람.일본사람.그리고 한국사람 1 김 해수 2005-12-06 196
1713 여자들은 이런 남자를 원한다 김 해수 2005-12-06 289
1712 거시기..... 1 박동빈 2005-12-05 281
1711 진정한 봉사자 3 김일근 2005-12-05 157
1710 월척 이다 2 김 해수 2005-12-04 151
1709 아내의 가슴에 못 박지 마세요 2 이수(제주) 2005-12-04 231
1708 선배님 제xx 못 봤어요? 이수(제주) 2005-12-04 223
1707 첮눈 이호성 2005-12-04 139
1706 알 권리 4 이현태 2005-11-30 187
1705 까불지 마라 김 해수 2005-11-30 214
1704 너는 혼나 봐야해 1 김 해수 2005-11-30 185
1703 믿거나 말거나 김 해수 2005-11-30 184
1702 역사의행간 1 주준안 2005-11-29 97
1701 첫 키스의 유형분석 옮김 1 김 해수 2005-11-28 153
1700 중년에 마시는 쐬주 한병!. 鄭定久 2005-11-27 141
1699 개 값도 안되는 한심한 놈.... 1 주 문 도 2005-11-26 138
1698 뭐가 뭔지 헷갈려.... 주 문 도 2005-11-26 116
1697 내몸이 약을 원할때 1 정동주 2005-11-26 119
1,,,4142434445464748495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