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오동희
작성일 2006-01-05 (목) 20:04
ㆍ조회: 181  
"나이들면서 지켜야 하는 것"

1. 소언 [少言] ..............(말 수를 줄여라)

  지식, 경험, 경륜이 풍부하니 하고 싶은 말도 많고 

  지금 젊은이들 하는 것을 보면

  성에 차지 않으니 참견하고도 싶고...  

  그러나...

  과거에는 주역이었을지 모르나...

  현재의 주역은 아니다는 것을 깨닫고

  말 수를 줄여야 한답니다.


2. 약언 [弱言] ............ (음성을 낮추어라)

   귀가 조금씩 어두워지니 소리가 잘 안들려...

   자연스럽게 목소리가 커지게 되지요.

   내 귀, 어두워진 것은 모르고...

   크게 말하면서 또, 크게 말할 것을 요구하게 되니...

   이를 피곤해 하는 어린이와 젊은이가

   대화를 기피하게 된답니다.

   그래서 목소리를 가능하면

   낮추라고 하네요~!


3. 시혜 [施惠] ............ (베풀며 살라)

   수입이 없으니

   당연히 도움만을 기대하게 되고...   

   사랑하는 마음으로 베풀고 싶지만

   능력이 안따라 주니 어떻게 할 도리가 없지요.

   이럴땐

   주변 청소, 칭찬, 격려, 상담, 지도, 조언 등...

   사소한 것이라도 내가 할 수 있는 것들을...

   항상 베풀면서 살라하네요.


4. 친교 [親交] ............ (주위에 미운 사람을 없애라)

   살다보면... 사람이다보니...

   미워하는 사람도 더러 생긴다지요.

   그러나...

   내 마음 속의 미움을 지우지 못하면

   갈수록 무거운 짐이되고 스트레스만 쌓이게 됩니다...

   이것이 쌓여봐야

   자기에게 병만 만들게 된다고 하니...

   마음속의 미운 마음들을 모두 버리다.


5. 근면 [勤勉] ............ (운동의 생활화하고 움직여라)

   젊어서는 몸이 유연해

   운동을 하지 않아도 무방하나

   나이 들수록 몸이 굳고 무거워져

   움직이기 힘들어지지요.

   먹고 움직이지 않으면...

   과체중, 비만이 되기 쉽고...

   결국은 성인병을 불러오게 된답니다.

   그래서 나이가 들수록...

   더 부지런히 더 많이 움직여야 한답니다.


6. 공복감 [空服感] ............ (식사량을 줄여라)

   나이 들어 먹는 것을 탐하는 것은...

   추하거나 늙은 귀신으로 보이기 쉽고...

   건강에도 좋지 않으니...

   맛있는 것은 젊은이에게 사양하고...

   가능하면 식사량은 줄여야 한답니다.


7. 치매를 예방하라.

   일단 치매에 걸리면 치료방법이 아직 없답니다.

   열심히 생각하고 움직여서...

   치매는 무조건 예방하셔야 한답니다.


8. 소욕 [少慾] ............ (욕심을 버려라)

   젊어서는 자신감에 여유가 있었고

   너그러웠으나...

   늙고 돈 떨어지면 끝이다 라는...

   절박, 불안, 초조의 마음에...

   욕심이 하늘을 찌르지만

   공수래 공수거(空手來 空手去)의 마음으로...

   큰 욕심을 버려야 한답니다.

   아름다운 이 세상에 잠시...

   소풍 왔다 간다는 마음으로.

   자신의 내면을 채우는 넉넉함이 필요합니다.

       

     - "나이들면서 지켜야 하는 것" 중에서 -



211.186.109.54 손 동인: 오전우님의 8가지 항목을 다 함께 가지지 못하는게 인간인 모양입니더.몇가지라도 지킬려고 노력 하겠읍니다.좋은 글 감사드립니다.건필하십시요. -[01/05-21:59]-
211.192.124.135 鄭定久: 오동희전우님 안녕하십니까? 반갑습니다. 좋은 글 잘 보았으며 이렇게 지키면서 살아야 하는데 어디 마음되로 되야 말이죠. 노력 해 보리다. 좋은 글 고맙습니다. -[01/06-06:40]-
222.238.240.82 홍 진흠: 위의 열거된 여덟가지중에서 과연 몇가지나 실천할수 있을런지? 여하튼 열심히 노력을하며 올한해도 살아가겠습니다. 작년의 변함없는 우정! 올해도 이뤄지길 고대합니다. 사모님께도 안부전해 주십시오. -[01/08-15:53]-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46 당신은 나의 진정한 천사 2 박동빈 2006-01-14 130
1745 행복한 가정이란!. 鄭定久 2006-01-13 128
1744 우리 칭찬합시다 1 오동희 2006-01-11 142
1743 자유게시판 을 보면서 .... 2 김선주 2006-01-10 238
1742 가장 큰 약점은... 오동희 2006-01-09 132
1741 부부소나무 1 김선주 2006-01-09 239
1740 회갑맞이불개(주준안)의기도 1 주준안 2006-01-08 130
1739 아버지의 자리!... 4 鄭定久 2006-01-08 222
1738 세상살이 4 김선주 2006-01-08 224
1737 인과 응보!. 2 鄭定久 2006-01-06 186
1736 "나이들면서 지켜야 하는 것" 3 오동희 2006-01-05 181
1735 나는 배웠다! 4 이수 2006-01-05 158
1734 백프로 만족은 없다. 2 鄭定久 2006-01-04 155
1733 평생을 같이 가고 싶은 전우!. 7 鄭定久 2006-01-01 207
1732 새해 福많이 받으십시오. 9 鄭定久 2005-12-31 185
1731 천사표 내아내 3 박동빈 2005-12-29 184
1730 <장교출신 부사관 초임계급 '중사' 유력> 1 김일근 2005-12-28 115
1729 이기고도 병든남편을둔 당신께 1 주준안 2005-12-27 169
1728 이야기가 있는 고사성어(故事成語) 1 김일근 2005-12-26 156
1727 平軍, 출범 3개월만에 '내홍' 김일근 2005-12-26 116
1726 기다림이 주는 행복 1 유공자 2005-12-25 117
1725 노래 1 2005-12-25 170
1724 과학이 우리 국민에게주는 교훈 1 이현태 2005-12-24 84
1723 돈이없어전우님의가정에전자달력을보냅니다 3 산할아부지 2005-12-22 166
1722 2005년을 아..듀 하면서. 4 김철수 2005-12-20 158
1,,,4142434445464748495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