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맹호
작성일 2005-03-07 (월) 19:04
ㆍ조회: 76  
봄철 맞춤운동하세요~~

만성질환자 봄철 ‘맞춤운동’ 하세요   
      
 날씨가 풀리면서 다시 운동을 시작하는 사람들이 부쩍 늘고 있다. 그러나 자신의 몸 상태를 고려하지 않고 무작정 시작하는 운동은 자칫 독이 될 수도 있다. 특히 평소 생활습관병(성인병)이나 만성질환을 가진 사람은 우선 자신의 몸 상태를 점검, 적절한 처방을 받아 운동을 시작해야 한다. 이런 질환자들을 위한 운동법을 살펴 보자.

●당뇨병 당뇨병 환자에게 있어 운동은 당의 에너지화를 촉진시키고 비만과 스트레스 해소에도 도움을 줘 매우 유익하다. 적합한 운동은 걷기와 달리기, 자전거타기 같은 유산소운동. 이런 운동을 1회에 30∼50분 정도, 일주일에 5회 정도 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그러나 혈당 조절이 어렵거나 망막 이상, 고혈압, 심장질환 등 합병증이 있다면 호흡불균형 등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무리한 운동을 피해야 한다. 또 운동 전후에 반드시 혈당을 체크해야 하며, 운동 전에 인슐린을 투여할 때는 용량을 조금 줄여 비교적 근육 수축이 활발하지 않은 복부에 주사해야 안전하다. 운동 중 심부전과 부정맥, 저혈당으로 인한 혼수상태가 올 수 있으므로 다른 사람과 동행하는 것이 현명하다.운동 중이나 운동 직후 식은 땀과 함께 흉통, 손발 떨림 등 저혈당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사탕이나 꿀물, 주스를 섭취해 혈당을 안정시켜야 한다.

●간 질환 간 질환자 중에는 피로가 쌓인다며 운동을 기피하는 경우가 있으나 가벼운 운동이 운동을 하지 않는 것보다 낫다. 지방간이 있는 사람은 간기능 혈액검사치인 CPT가 100IU/ℓ로 떨어진 이후에 운동을 해야 하며, 지방간 급성기에는 운동 강도를 낮춰야 한다. 적합한 운동은 실내 자전거타기와 러닝머신. 또 이른 아침에 야산을 오르거나 공원을 산책하는 것도 좋다. 운동은 일주일에 5일, 회당 30∼50분 정도가 적당하다.

간기능이 크게 떨어졌거나 급성 간염환자는 가벼운 운동 후에도 피로회복이 더디다는 사실을 염두에 둬야 한다.

이런 경우 운동 후 1시간이 지나도 피로가 해소되지 않는다면 운동 시간과 강도를 낮춰야 한다.


●고지혈증고지혈증을 개선하려면 일주일에 3∼5회, 약간 힘들다는 느낌이 드는 강도로 빨리 걷기, 자전거타기, 수영, 야산 오르기와 같은 운동을 하면 좋다. 운동 전후에는 반드시 준비운동과 정리운동을 해 혈류를 안정적으로 유지해야 한다. 중성지방이 문제인 경우 4개월 정도,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다면 1년 정도 운동을 해야 효과를 볼 수 있다. 이 경우 운동과 함께 저지방식 식이요법을 준수해야 효과적이다.


●신장질환 신장질환자는 운동과 약물 및 식이요법을 병행해야 하며, 미리 운동부하검사를 통해 자신의 운동능력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일반적으로 신장검사에서 칼륨 수치가 5㎎/㎗ 이상이면 운동을 피해야 한다. 이런 사람이 무리한 운동을 하면 몸에서 과도한 수분이 빠져 나가 심장과 폐에 무리를 주게 된다.
격렬한 운동보다 걷기, 실내 자전거타기, 수영처럼 큰 근육을 리듬있게 움직이는 운동을 규칙적으로 하는 것이 좋다. 신장투석 환자는 투석을 받지 않는 날을 골라 하되 일주일에 3일을 넘기지 않는 것이 좋다. 강도는 옆 사람과 대화할 수 있는 정도가 적당하다. 운동후 1시간이 지나도록 피로감이 느껴진다면 운동량을 줄여야 한다.


●고혈압 고혈압 환자에게는 조깅, 수영, 달리기 같은 심폐지구력 운동이 좋다. 통상 이런 운동을 하고 나면 수축기 혈압이 운동 전보다 낮아져 보통 2∼4시간, 사람에 따라 이틀 이상 지속되기도 한다.
따라서 일주일에 4일 정도 꾸준히 운동을 하면 혈압을 상당 부분 안정시킬 수 있다. 단, 물구나무서기와 같이 머리를 가슴 아래로 내리는 동작은 안압·뇌압을 증가 시킬 수 있으므로 피해야 한다.
운동 전에는 반드시 체중과 혈압을 측정해야 하며 준비운동과 정리운동을 빠뜨리지 않아야 한다. 만약 운동 전 혈압이 평소와 다르면 의사의 의견을 듣고 난 뒤 운동을 해야 한다.

●호흡기질환 만성 기관지염, 천식, 폐렴, 폐기종, 결핵 등 호흡기질환자는 폐활량이 보통 일반인의 70%에도 못미치므로 지속적인 운동보다 걷기나 수영, 실내 자전거타기 등을 ‘5분 운동,1분 휴식’ 형식으로 반복하는 것이 좋다.
이후 운동능력이 향상되면 ‘10분 운동,2분 휴식’ 식으로 운동 시간을 늘리고 횟수를 줄이는 것이 바람직하다. 운동 때 천식 증상이 나타나는 운동유발성 천식환자는 대기가 차가울 때의 운동을 피해야 한다.

전우님,,봄철운동하셔 건강 찾으시길 바랍니다


221.145.195.221 정무희: 건강에 좋은정보의 글 올려주신 맹호님 감사합니다. 전우님들 모두 건강 잘 챙기시기 바랍니다. -[03/07-20:58]-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71 나는 무슨 색갈로 남을 것인가? 1 이현태 2005-06-11 111
1770 따뜻한 말 한마디 1 허원조 2005-06-05 132
1769 정치풍자 8행시 1 野松 2005-06-04 102
1768 내 생각과 같은 사람은 없습니다. 1 이현태 2005-05-29 86
1767 고향에서 모를 심고... 1 박동빈 2005-05-27 95
1766 읽어 볼만한 것 이라 게제 해 봅니다 1 김정섭 2005-05-16 130
1765 세상속에서 의 흡연/음주매너 1 박동빈 2005-05-08 83
1764 덕과 부덕 1 박동빈 2005-05-07 89
1763 상 상.......... 1 박동빈 2005-05-04 102
1762 오늘 하루를 보내며 소망을 갖여 보고 싶습니다 1 김정섭 2005-04-19 78
1761 행복뜨락 1 이현태 2005-04-16 81
1760 바네사 메이 연주 ( 동영상) 1 수 산나 2005-04-10 83
1759 보훈병원에서 만나뵈온 전우님들 1 김하웅 2005-04-07 124
1758 名詩2首 1 野松 2005-03-31 65
1757 울산북구지회 이기원사무국장 선배님을 찾아뵙고 1 정석창 2005-03-28 98
1756 베인전 행복뜨락 1 이현태 2005-03-28 53
1755 마음에 차 한잔 드십시요 1 이현태 2005-03-27 61
1754 조상의 지혜는 미래를 예측하게 합니다. 1 doumians 2005-03-22 63
1753 행복 뜨락 1 이현태 2005-03-20 60
1752 3월10일은 베트남 승전 기념일 1 김하웅 2005-03-11 84
1751 모든 인간의 삶이 다 이런건가요? 1 정석창 2005-03-11 108
1750 봄철 맞춤운동하세요~~ 1 맹호 2005-03-07 76
1749 운 몽!~~~ 1 鄭定久 2005-03-07 86
1748 이루지 못한 나의 첫사랑(수기) 1 정석창 2005-03-02 84
1747 名文(觀察力) 1 野松 2005-02-25 74
1,,,4142434445464748495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