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정무희        
작성일 2006-05-15 (월) 03:43
ㆍ조회: 160  
매맞은 교사 자살
[MBC TV 2006-05-14 21:00]
[뉴스데스크]

● 앵커: 스승의 날을 앞두고 광주의 한 교사가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해 파문이 커지고 있습니다.

이 교사는 자살하기 전 교감에게 폭행을 당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김철원 기자입니다.

● 기자: 광주의 한 고등학교 수학교사인 46살 김 모씨가 어제 낮 자신의 집에서 목을 매 숨졌습니다.

유서는 남기지 않았지만 김 교사는 어제 새벽까지 학교 교감, 동료 교사와 함께 술을 마시고 귀가한 뒤였습니다.

동료 교사들은 김 교사가 술자리에서 학교측이 고3 교사들에게 지나친 자율학습 감독 부담을 주고 있다고 주장하다 교감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합니다.

● 동료 교사: (술집에 가보니 교감이)목을 누르고 있는 장면이었다.

(김 교사를) 위에서 누르고 있었다.

● 기자: 김 교사의 부인도 새벽에 귀가한 남편이 교감에게 폭행 당한 데 대한 모멸감을 참지 못했다고 말합니다.

● 부인 유 모 씨: '내가 그 사람(교감)한테 깔려있는 상황에서 맞았다.

너무 비참하다.

내가 왜 이렇게 힘이 없는 것일까'(남편이) 그러더라고요.

● 기자: 해당 학교 교감도 김 교사를 폭행한 사실을 인정했습니다.

하지만 김 교사의 자살은 술자리 폭행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 해당학교 교감: 이것은 가장 유족측에서 자극적인 말을 동원해서 모든 책임을 나에게 덮어씌우는 것이다.

● 기자: 유족들은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을 요구하며 장례식을 연기하기로 했고 학생들도 교감을 비난하고 나서는 등 파문이 커질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MBC뉴스 김철원입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96 허원조전우님에게 드린 댓글 퍼왔습니다 5 김하웅 2004-07-16 164
1795 Re...있을때 잘해... 소양강 2006-10-26 163
1794 재미있는 초보운전 문구 모음!. 鄭定久 2006-04-27 163
1793 독도 는 우리땅~ 늘푸른솔 2006-04-21 163
1792 배고파 죽어가는 소녀 3 허원조 2005-06-28 163
1791 인생의 벗이 그리워지면 1 허원조 2005-06-16 163
1790 웃고삽시다 내궁덩이 좀만처주세요 최상영 2005-05-13 163
1789 아름다운 금강산 1 放浪시인 2003-10-06 163
1788 손으로 만질수 없는 마음 野松 2006-05-03 162
1787 대한민국 구하기 淸風明月 2006-04-08 162
1786 지금은 그리움의... 3 김선주 2005-10-22 162
1785 참전 선배님이 보내주신글 입니다 6 김하웅 2005-03-13 162
1784 문광위 심재권의원에게 김주황 2004-02-07 162
1783 화미조 畵眉鳥마 1 이덕성 2003-09-20 162
1782 오늘을 살면서 2 박동빈 2003-05-20 162
1781 육사 교장의 편지전문 淸風明月 2006-10-18 161
1780 다 그게 그것 같은데? 손 동인 2006-07-29 161
1779 어떤 일에든 진실하라 野松 2006-04-14 161
1778 진시황 유물전 이현태 2004-01-11 161
1777 박선배님 존경스럽습니다. 1 류성훈 2003-05-13 161
1776 卍海 韓龍雲의 禪詩 野松 2006-06-02 160
1775 매맞은 교사 자살 정무희 2006-05-15 160
1774 자료 올리기(묻고 답하기에서 옮김) 김일근 2006-02-11 160
1773 개 집 7 김선주 2005-08-06 160
1772 이것이무엇인고 1 참전우 2005-06-22 160
1,,,4142434445464748495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