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鄭定久
작성일 2006-02-17 (금) 05:13
ㆍ조회: 146  
智慧로운 사람의 선택!.
                @.지혜로운 사람의 선택!.
 
   
 
 
★지혜로운 사람의 선택★   
 
 
작은 우물에는
물이 조금밖에 없습니다.
길을 가던 한 나그네가
몹시 목이 말라 우물가로 갔습니다.
 
 
우물가에 물을 떠서 마실만한 것이
아무것도 없었습니다.
그는 매우 화를 내며 돌아가 버렸습니다.
 
 
얼마 후
다른 한 사람이 우물가에 왔습니다.
그는 물을 떠서 마실만한 게
없는 것을 알고는
두 손을 가지런히 모아 물을 떠 마셨습니다.
 
 
만일 앞에 온 나그네가
성냄을 죽이고 조금만 더 생각을 했다면
목마름을 해결할 수 있었을 것입니다.
어리석은 사람과 지혜로운 사람의 차이는
멀리 있는 것이 아닙니다.
 
 
성냄과 분노를
참아내는가 아닌가에 달려 있습니다.
화가 머리끝까지 치밀더라도
그 순간에는 함부로 말을 내 뱉지 마십시요.
 
 
화가 나는 순간 앞뒤 없이 내뱉는 말은
독을 뿜는 뱀의 혀끝처럼
상대에게 큰 상처를 남김과 동시에
자신마저도 헤칩니다.
다툼은 한쪽이 참으면 일어나지 않습니다.


두 손이 마주쳐야
소리가 나는 것과 같습니다.

   [좋은글 中에서]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21    Re..주자 십회훈!. 淸風明月 2006-02-21 77
1820 삼강 오륜. 鄭定久 2006-02-20 145
1819    Re..삼강 오륜. 淸風明月 2006-02-21 71
1818 必守心得(마음가짐) 野松 2006-02-19 115
1817 경주 최부잣집의 가훈 淸風明月 2006-02-19 139
1816 경(敬-退溪先生의 核心 思想) 野松 2006-02-19 85
1815 사람보다 나은 개이야기 김선주 2006-02-18 205
1814 智慧로운 사람의 선택!. 鄭定久 2006-02-17 146
1813 사려(思慮) 야송 2006-02-16 127
1812 황홀한 키쓰 이수(제주) 2006-02-15 283
1811 정말 사랑했다오? 박동빈 2006-02-13 203
1810 볼때마다 많은 생각을 하게하는 .. 1 최종상 2006-02-12 199
1809    Re..uh-1(일명 휴이) 헬기의 추억 관리자 2006-02-13 140
1808       Re:설명을 겻들인 헬기 사진을 보니... 최종상 2006-02-14 99
1807 대보름 소원성취 하십시요 이현태 2006-02-12 117
1806    Re..이현태님 건강하십시오. 최종상 2006-02-12 2
1805 자료 올리기(묻고 답하기에서 옮김) 김일근 2006-02-11 161
1804    Re..사진을 올린 예입니다. 관리자 2006-02-11 170
1803       Re..동영상을 올린 예입니다. 관리자 2006-02-11 148
1802 당신의 보는 시각 박동빈 2006-02-11 135
1801 간화음(看花吟) 야송 2006-02-11 151
1800 무슨색을 좋아 하나요 야송 2006-02-10 117
1799 비운만큼 채워 집니다. 鄭定久 2006-02-09 130
1798 눈 내리는 날 1 김선주 2006-02-07 265
1797    Re..눈 내리는 날 淸風明月 2006-02-09 110
1,,,4142434445464748495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