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최종상        
작성일 2009-07-16 (목) 08:21
ㆍ조회: 302  
당신과의 만남은?


 당신과의 만남은?




나는 우연히 만난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그 인연은 내 의지와 상관없는
필연이었습니다.



나는 내 뜻대로 사랑한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그 사랑은
내가 원해서 하는 사랑이 아니고
훨씬 먼저 당신이 나를 사랑한 것이었습니다.



나는 내가 필요할 때만 만날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당신은 언제나 내 곁에서
힘든 일을 먼저 나서서
챙겨주셨습니다.



나는 당신에 대해
많이 알고 있는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당신은 나의 모든 것, 심지어
나의 앞날까지도 알고 이끌어 주셨습니다.



나는 나만 슬피 우는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당신은 나보다 수백배 애간장 태우면서
밤을 하얗게 새우며 우신 것을
나중에야 알았습니다.



나는 나 혼자
쓸쓸히 걷는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당신은 내 뒤에서 또 앞서서 내 곁에서
걸어가는 것을 뒤늦게야 알았습니다.



나는 모든 일을
내가 잘해서 이루어진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당신이 내게 해답을 챙겨주었는데도
내가 똑똑해서 이룬 줄
착각했습니다.



그러고 보니
당신과의 인연은
우연이 아니라 필연이었습니다.

(옮겨온글)




나가자 해병대 화이팅!!


 


 


 


 
                                                                       -----나가자...의 후배가 보내온 메일에서-----
이름아이콘 정수기
2009-07-18 23:39
음미 할수록 깊이 빠저드는 글 잘보았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21 수해지역 봉사활동 4 황목 2009-07-19 291
2820 당신과의 만남은? 1 최종상 2009-07-16 302
2819 나는 어떨까? 최종상 2009-07-15 240
2818 인생은 이렇게 살아야 하는데 1 최종상 2009-07-15 252
2817 해병대가 된다는 것은.... 최종상 2009-07-06 427
2816 봉사원 6 2 황목 2009-05-12 612
2815 봉사원 5 황목 2009-05-09 494
2814 나에게 가장 가까운 항목은 얼마나될까 ! ^-^ 1 정수기 2009-05-09 382
2813 적십자 봉사원 4. 2 황목 2009-05-08 361
2812 황혼의 멋진 삶... 2 최종상 2009-04-18 595
2811 처음부터 유리하거나 불리한 상황은 없다. 1 최종상 2009-04-17 394
2810 가시나무에 조차 장미꽃이 핀다..^*^ 강용천 2009-04-17 351
2809 그런 사람으로 살고 싶다. 최종상 2009-04-01 425
2808 ♡-마음에 무엇을 담겠습니까? 1 강용천 2009-03-31 354
2807 만재귀삼(萬材歸三) 최종상 2009-03-25 452
2806 33333 이호성 2009-03-22 479
2805 봉사원 3 황목 2009-03-19 370
2804 봉사원 4 굿-판 2009-03-13 588
2803 삼일절날 1 이호성 2009-03-04 378
2802 92세 부친 지게에 모시고 금강산 유람한 효자 4 이수(怡樹) 2009-02-26 432
2801 베트남 체험소설 김창동님 의 신간소설[펌] 4 이호성 2009-02-21 574
2800 오늘은 설날 3 이호성 2009-01-26 444
2799 실버영화관 개관 팔공산 2009-01-21 576
2798 문화일보옮김 5 이호성 2009-01-18 561
2797 군 관련범죄신고시 최고 5천만원의 보상금 지급 팔공산 2009-01-16 383
123456789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