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방문객
작성일 2006-08-03 (목) 09:40
ㆍ조회: 184  
술한잔의 낙서~
술 한잔의 낙서

      술 한잔의 낙서.......민선


      세상은 내게

      술 한잔을 권하려하네.

      허나 난

      취기뒤에 오는 두통이 싫어

      거절하려 한다네.



      세상은 내게

      사랑을 주려하네.

      허나 난

      사랑뒤에 오는 아픔까지 사랑할 수 없어

      외면하려 한다네.



      세상은 내게

      말동무가 되어달라 부탁을 하려하네.

      허나 난

      말 많은 세상에 벙어리가 되려한다네.



      세상은 내게

      떠나자고 이야기를 하려하네.

      허나 난

      미련이 남아 아직도 다 못푼 숙제로 하여금

      이곳에 머무르겠다 한다네.



      한잔 술에 난

      세상의 달콤한 유혹에 현혹되고 싶다네.

      비로소

      세상과 타협하고 그 쓸쓸함에

      나를 묻히고 싶다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946 충청도 말이 더 빠르다 김 해수 2006-10-20 186
1945 마음으로 바라보는 세상 김 해수 2006-10-16 186
1944 1950년 인천상륙작전 기록필림~ 김선주 2006-09-23 186
1943 여자와 어머니!. 鄭定久 2006-07-07 186
1942 승리를 기원합니다~ 김선주 2006-06-12 186
1941 참으로 멋진 사람 野松 2006-04-26 186
1940 인과 응보!. 2 鄭定久 2006-01-06 186
1939 천사표 내아내 3 박동빈 2005-12-29 186
1938 잠이 안 오면---- 김일근 2005-10-24 186
1937 다녀왔습니다 9 김하웅 2004-08-27 186
1936 "White House" 에 얽힌 사연 3 홍 진흠 2003-09-10 186
1935 (소유욕) 2 이덕성 2003-07-04 186
1934 노무현도 잘한점있다!(펌) 淸風明月 2006-08-24 185
1933 억억(億億)하다 넘어질 물건 野松 2006-04-02 185
1932 등뒤에 걸린 거울 2 이수 2006-01-31 185
1931 새해 福많이 받으십시오. 9 鄭定久 2005-12-31 185
1930 너는 혼나 봐야해 1 김 해수 2005-11-30 185
1929 밝게삽시다. 1 산할아부지 2003-11-27 185
1928 거품 APT는 누가 만드는가? 이현태 2003-11-08 185
1927 환상 여행 이현태 2003-07-20 185
1926 바다 이야기와 자갈치시장의 할매 손 동인 2006-09-01 184
1925 술한잔의 낙서~ 방문객 2006-08-03 184
1924 질경아! 너를 기다린다.... 방문객 2006-08-01 184
1923 좋은 친구,전우는 마음의 그림자처럼. 2 鄭定久 2006-01-20 184
1922 당신은 멋쟁이 2 淸風明月 2006-01-15 184
1,,,3132333435363738394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