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이현태
작성일 2005-01-01 (토) 12:37
ㆍ조회: 64  
닭의 해 닭의 의미
을유년 (乙酉年)

 
2005년 새해는 을유년(乙酉年) 닭의 해다. 닭은 상서롭고 신통력을 가진 동물로 우리에게 알려져 있다. 닭은 다섯 가지 덕을 지닌 서조로 불린다. 닭볏은 글(文)을, 발톱은 힘(武)을, 용감히 싸우는 모습은 용기의 용(勇)을, 먹이가 있을 땐 '구구'거리며 무리를 부르는 것은 인(仁)을, 때에 맞춰 새벽을 알림은 믿음(信)이라는 것이다. 이를 일러 옛 선비들은 계5덕(鷄五德)이라고 했다.

닭이 지닌 여러 능력 가운데 옛 사람들은 새벽을 알리는 울음소리(계명성)를 으뜸으로 꼽았다. 새벽은 빛의 도래, 즉 태양을 의미한다. 이는 혼돈에서 조화로 가는 천지개벽과도 뜻이 통한다. 사람들은 닭 울음소리로 새벽이 오면 밤을 지배하던 마귀나 유령이 물러간다고 생각했다.

이같은 믿음은 닭의 환생능력으로 이어진다. 경주 천마총 발굴 당시 달걀 수 십개가 담긴 그릇이 나온 것도 이런 믿음에서일 것이다. 닭은 또 새로운 지도자의 탄생을 예고하는 영물이기도 하다. '삼국유사'가 소개하고 있는 혁거세 신화나 김알지 탄생 설화가 여기에 해당한다.

닭을 보는 눈은 다른 나라에서도 비슷한 것 같다. '영위계구 무위우후(소 꼬리가 될 바엔 닭 대가리가 되라)', '계명구도' '계륵' 등의 고사를 낳은 중국은 물론 일본인도 닭을 신물로 생각해 신사에 모신다.

유럽 각 나라도 우리와 다르지 않다. 프랑스에서는 닭을 자부심의 상징으로, 스칸디나비아 3국 등 북유럽에선 모두의 안위를 생각하는 보초병으로 여긴다.

새해 새 아침 고달픈 삶에서도 희망과 기대를 버리지 않고 청신(淸新)한 가슴으로 살게 해 달라고 기원해 본다. 물론 어제 떴던 태양과 오늘 뜨는 태양이 다를리 없다.

하지만 인간은 세월의 마디마디를 '새'자의 끈으로 묶지 않으면 방만하고 허탈한 삶을 바로 잡지 못한다. 그래서 새해에는 거품같은 새 꿈도 꾸고 풍선같은 새 희망도 띄워 본다. 새해에는 이런 꿈들이 현실에서 함께 할 수 있는 한 해가 되기를 소망해 본다.


211.215.27.104 이덕성: 아침일찍 집사람과 집근처 계양상에올라해맞이를 대신했읍니다 그리고는가족의 건강을빌었죠 더불어 베인전 회원님건강도 합께요.. -[01/01-13:11]-
220.70.213.161 鄭定久: 오메 닭이 그른 조화가 있구만유. 아려 주셔서 고맙습니다. -[01/03-07:19]-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121 가까운 사이 일수록 지켜야 할것 2 정무희 2005-01-08 81
2120 당신 때문에 행복해 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2 정무희 2005-01-08 65
2119 공수래 공수거 2 정무희 2005-01-08 75
2118 십만원 주면 보여준께.... 2 鄭定久 2005-01-07 107
2117 나의 외로움이 너를 부를때 2 정무희 2005-01-07 70
2116 낭만이 결코 밥을 먹여주지 않는다. 2 정무희 2005-01-07 60
2115 포토 뉴스 2 이현태 2005-01-07 58
2114 지진 해일 2 이현태 2005-01-06 53
2113 그대 이리로 오십시요 2 이현태 2005-01-01 80
2112 닭의 해 닭의 의미 2 이현태 2005-01-01 64
2111 크리스마스 이야기 2. 2 이덕성 2004-12-29 82
2110 송년 글 2 이현태 2004-12-28 58
2109 최악의 강진 2 이현태 2004-12-28 55
2108 인도 지진과 해일 엄청난 재앙 2 이현태 2004-12-27 72
2107 물과 보약 2 이현태 2004-12-25 55
2106 따뜻한 사람 2 박동빈 2004-12-25 67
2105 동물 학대 2 정무희 2004-12-24 60
2104 Re..71년 맹호로 참전하신 김선주 전우님 2 김하웅 2004-12-24 89
2103 Re..김선주님의 추억의 사진첩 2 김하웅 2004-12-24 81
2102 같이 있을때 잘해!~~~ 2 鄭定久 2004-12-22 72
2101 자식과 부모 2 이현태 2004-12-22 64
2100 그 제자에 그 스승 2 정무희 2004-12-22 55
2099 정글의 베트남에 복음을 2 박동빈 2004-12-21 60
2098 해신 세트장 2 이현태 2004-12-20 52
2097 오늘의 월드 포토 뉴스 2 이현태 2004-12-20 52
1,,,3132333435363738394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