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방문객        
작성일 2006-08-09 (수) 07:57
ㆍ조회: 145  
당신의 선택은???

당신의 선택은 ?

어떤 회사가 직원을 고용하고 있었습니다.

필기 시험중에 다음과 같은 문제가 있었습니다.

당신은 거센 폭풍우가 몰아치는 밤길에 운전을 하고 있습니다.

마침 버스 정류장을 지나치고 있는데,

그 곳에는 세 사람이  버스를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죽어가고 있는 듯한 할머니,

 당신의 생명을 구해준 적이 있는의사,

당신이 꿈에 그리던 이상형,

당신은 단 한 명만을 차에 태울 수 있습니다.

어떤 사람을 태우겠습니까 ?

선택하고,설명하십시요.

( 더 읽기 전에 반드시 생각을 해 보시기 바랍니다. )
.
.
.
.
.
.
.
.
이것은 아마 성격 테스트의 일종일 것입니다.

어떠한 답도 나름대로의 이유가 있습니다.

당신은 죽어가는 할머니를 태워 그녀의 목숨을 우선 구할 수도 있습니다.

또한 의사를 태워 그의 은혜를 갚을 좋은 기회 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의사에게 보답하는 것은 나중에도 가능한데 반해,

이 기회가 지나고 나면 이상형을 다시는 만나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응시자 중 200명의 경쟁자를 제치고 최종적으로 채용된 사람이 써낸 답은

더 이상의 설명이 필요 없습니다.

도대체 뭐라고 했을까요 ?

그는 이렇게 답했습니다.

의사 선생님께 차 열쇠를 드리죠.

할머니를 병원에 모셔다 드리도록...

그리고 난 내 이상형과 함께 버스를 기다릴 겁니다.

가끔씩 우리는 완강한 제약을 포기 함으로써 더 많은 것을 얻을 수도 있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171 웃어야 할 거지요 손 동인 2006-08-11 247
2170 사향노루 이야기~ 김선주 2006-08-11 229
2169 부산, 시티투어 2층버스 8월15일부터 운행 김일근 2006-08-10 138
2168 미 "전투기 사격훈련 못하면 한국 뜬다" 김일근 2006-08-09 153
2167 당신의 선택은??? 방문객 2006-08-09 145
2166 그들에게 던지는 메시지.. 방문객 2006-08-08 122
2165 백중 발원문/도창스님 野松 2006-08-08 130
2164 괴팍한 할망구~ 김선주 2006-08-07 266
2163 옷걸이 방문객 2006-08-06 173
2162 통신기지창에서 삼성에 선택되어 전역하다. 김일근 2006-08-06 177
2161    Re..부산사람은 당감동이라면 화장장을...... 정기효 2006-08-06 129
2160 “육사출신 김 준위” 김일근 2006-08-04 400
2159    Re..아이고~ 회장님 육군한테 얻어먹는 해병대인데... 정기효 2006-08-05 167
2158    R. 누구신지 알겠습니다...이제 우린 죽엇다 -*-) 김정섭 2006-08-05 185
2157 "처녀증명서"를 발급해 주세요. 김일근 2006-08-04 276
2156 자갈치시장, 8월10일 준공, 9월하순 재개장 김일근 2006-08-04 133
2155 군대가기전에 알아야 할 11가지 방문객 2006-08-04 109
2154 박근혜대표 습격 지충호씨에 징역 11년 선고 김일근 2006-08-03 128
2153 술한잔의 낙서~ 방문객 2006-08-03 177
2152 이제 와서 "북한을 모르겠다"고 고백한 DJ 김일근 2006-08-03 180
2151 나의 어머니 김선주 2006-08-02 193
2150 주운사람이 임자~ 방문객 2006-08-02 199
2149 8월을 맞으며~ 김선주 2006-08-02 154
2148    Re..8월에 눈꽃이라~ 방문객 2006-08-02 87
2147 질경아! 너를 기다린다.... 방문객 2006-08-01 178
1,,,2122232425262728293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