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김삿갓        
작성일 2007-07-08 (일) 10:48
ㆍ조회: 604  
사람 몸,얼굴,머리에 서식하는 벌레들

   사람 몸, 얼굴, 머리에 서식하는 벌레들 

 

      Demodex라 불리우는 모낭충은 약 65종이 존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가운데 인간의 몸에서 서식하는 것은 두 종으로 1842년 발견된

     Demodexfolliculorum와 1963년 Demodex brevis가 있다.

     전자는 머리카락의 모낭에 살며, 후자는 피지선 쪽에 분포한다.

     거미강 진드기목 기생성 진드기에 속하는데 전 세계 인구의 97~98%가

     감염되어 있다고 한다(나머지 2~3%는 신생아이기 때문이 사실상

     전세계 사람들이 감염되어 있다고 본다).


모낭충을 확대한 모습, 6개의 다리가 나 있다

 

                몸길이가 0.3mm에 불과할 정도로 작고 사람의 피부속에

                숨어살기 때문에 박멸이 꽤나 힘들다.

                더구나 알을 낳은지 3-4일이면 부화하고 일주일 정도면

                성충으로 자라기 때문에 전염 속도도 빠른 편이다.

                모낭충은 밤이 되면 기어나와 피부 분비물과 피부 조직을

                갉아 먹기 때문에 각종 피부병의 원인이 되며 모낭을

                드나들며 모공을 넓히는 등 각종 피부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모낭충이  원인이 되어 발생하는 피부질환을 살펴보면, 탈모,

                지루성피부염,여드름, 기미,주근깨, 검버섯 등이 있다.

                사실상 인간의 피부에서 발생하는 대부분의 피부 질환이

                모낭충으로 인한 것임을 알 수 있다.



모발 옆으로 파고들어가 있는 모낭충

 

모낭충은 빛을 싫어하기 때문에 밤이 되어야 밖으로 나오며

시간당 8~16cm 씩 이동을 한다고 한다. 현재까지는 완전히

박멸하기가 어려우며 박멸한다 하더라도 금새 전염되기 때문에

평소에 자주씻으며, 특히 자기전 사워,세안을 하는것이 효과적이다.


                       모낭충은 얼굴에 특히 많이 기생하는데 이는 피지

                       분비선이 많아서 라고 한다.

 

       

                   


211.243.203.144 소양강: 너무 무서우네요...청결하게 더욱 가꿔야 겠네요...생각만해도 끔찍합니다...건강관리를 다시한번 생각하게 합니다. -[07/11-15:11]-
143.248.66.20 김삿갓: 소양강님! 안녕하세요? 소양강과 김삿갓은 어감상 정서가 맞는것 같은데 어떻게 생각하십니까?ㅎㅎㅎ -[07/14-14:58]-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296 전우들끼리 이런일은 없어야겠지요. 2 손오공 2008-11-04 413
2295 미안해...사랑해...그리고 용서해줘..... 2 김해수 2008-10-25 426
2294 김동길 "대한민국 망하지 않는 것이 기적" 2 이수(怡樹) 2008-09-25 575
2293 잘 보고 판단하세요(옮김) 2 이수(怡樹) 2008-07-09 676
2292 제18대 국회등원 및 무노동 무세비법 제정 촉구합니다 2 팔공산 2008-06-29 422
2291 한 남자의 고백 2 김해수 2008-06-23 529
2290 요로 법 2 이호성 2008-03-12 612
2289 소록도 이야기 2 녹씨 2008-03-02 422
2288 저승 사자가 부르거든 2 박동빈 2007-11-08 781
2287 삶의 질을 높이자 ? 2 좋은생각 2007-09-20 681
2286 운 명(2) 2 백마 2007-09-02 475
2285 칠칠(77)치 못한 사람(폄) 2 손오공 2007-08-19 677
2284 부산UN공원 근대문화재 등록 추진 2 팔공산 2007-08-19 410
2283 다 함께...전우님..!!!고고로 흔들어 봐요.... 2 상파울러 강 2007-07-25 634
2282 양치기 소년 2 김 해수 2007-07-12 440
2281 사람 몸,얼굴,머리에 서식하는 벌레들 2 김삿갓 2007-07-08 604
2280 날 깨우지 말아다오 2 김 해수 2007-07-07 576
2279 인과 연 (因과 緣) 2 강두칠 2007-07-07 554
2278 비 속에 기다리는 마음 2 박동빈 2007-07-04 526
2277 어느 학교 출신이니 2 김 해수 2007-06-26 573
2276 일주일 남았습니다. 2 김일근 2007-06-23 679
2275 남자는 마음으로 늙고 여자는 얼굴로 늙는다 2 지혜 2007-06-19 476
2274 나체거리 2 박동빈 2007-06-18 959
2273 백수에도 계급이 있다 2 김 해수 2007-06-16 550
2272 맑은 이야기 2 김 해수 2007-06-16 487
1,,,2122232425262728293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