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최종상        
작성일 2009-08-06 (목) 09:05
ㆍ조회: 288  
존경 받는 노후를 위해서

 

 

 존경 받는 노후를 위해서  

 

  

 첫째, Clean Up.
 
나이 들수록 집과 환경을 모두 깨끗이 해야 한다.
분기별로 주변을 정리 정돈하고,
자신에게 필요 없는 물건을 과감히 덜어 내야 한다.
귀중품이나 패물은 유산으로 남기기보다는
살아생전에 선물로 주는 것이 효과적이고
받는 이의 고마움도 배가된다. 
 

 둘째, Dress Up.
 
항상 용모를 단정히 해 구질구질하다는
소리를 듣지 않도록 해야 한다.
젊은 시절에는 아무 옷이나 입어도 괜찮지만
나이가 들면 비싼 옷을 입어도
좀처럼 태가 나지 않는 법이다.
 

 셋째, Shut Up.
 
말하기보다는 듣기를 많이 하라는 주문이다.
노인의 장광설과 훈수는 모임의 분위기를
망치고 사람들을 지치게 만든다.
말 대신 박수를 많이 쳐 주는 것이 환영받는 비결이다.
 

 넷째, Show Up.
 
회의나 모임에 부지런히 참석하라.
집에만 칩거하며 대외 활동을 기피하면
정신과 육체가 모두 병든다.
동창회나 향우회, 옛 직장 동료 모임등
익숙한 모임보다는 새로운 사람들과
만나는 이색모임이 더 좋다.
 

 다섯째, Cheer Up.
 
언제나 밝고 유쾌한  분위기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지혜롭고 활달한 노인은 주변을 활기차게 만든다.
짧으면서도 곰삭은 지혜의 말에다 독창적인
유머 한 가지를 곁들일 수 있으면 더 바랄 것이 없다.
 

 여섯째, Pay Up.
 
돈이든 일이든 자기 몫을 다해야 한다.
지갑은 열수록, 입은 닫을수록 대접을 받는다.
우선 자신이 즐겁고,가족과 아랫
사람들로부터는 존경과 환영을 받게될 것이다.

 일곱째, Give Up.
 
포기할 것은 과감하게 포기하라.
가장 중요하다. 이제껏 내 뜻대로 되지 않은
세상만사와 부부 자식 문제가 어느 날 갑자기
기적처럼 변모할 리가 없지 않은가.
되지도 않을 일로 속을 끓이느니 차라리
포기하는 것이 심신과 여생을 편안하게 한다.

 *항시 마음속으로 기도하세요*
'9988234' 즉, 99세까지 팔팔하게 살고
이틀만 앓다가 사흘째 되는 날 죽는(死) 것이
가장 행복한 인생이라는 뜻...^^
 
 
 
.모셔온글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71 부끄럽지 않은 인연이고 싶다~ 김선주 2006-07-10 295
2370 대통령이라는 말의 유래를 아시나요? 이현태 2003-04-24 295
2369 파월선(3) 2 우당(宇塘) 2011-04-10 294
2368 수해지역 봉사활동 4 황목 2009-07-19 294
2367 고맙습니다 장의성전우님 16 김하웅 2005-03-18 294
2366 배꼽이여 이젠 안녕 남궁호제 2006-10-27 292
2365 황금의 도시 "엘도라도' 이현태 2004-02-06 292
2364 문상방법 소고(2) zelkova 2003-07-01 292
2363 삶이 아름답다는 것은 유공자 2007-06-02 291
2362 美 人 圖 김 해수 2006-09-30 291
2361 본서방 이 가까이 있으니 조심하게 김 해수 2006-10-22 290
2360 고통 그리고 환희 9 김선주 2005-09-04 290
2359 나의 살아온길...... 14 정무희 2005-01-15 290
2358 참 전 수 기 / 파 월 선 (1) 우당(宇塘) 2011-04-08 289
2357 죽음의 길[퍼옴] 김삿갓 2007-05-31 289
2356 존경 받는 노후를 위해서 최종상 2009-08-06 288
2355 무서운 여자들 淸風明月 2006-02-07 288
2354 겉과 속이 다른 사람 6 김일근 2005-07-29 287
2353 ○..통영 매물도 등대섬 2 김선주 2006-11-17 285
2352 현대판 노예,(하단후편,) 김선주 2006-05-05 284
2351 여자들은 이런 남자를 원한다 김 해수 2005-12-06 284
2350 살면서 우리가 해야할 말 2 김 해수 2007-05-31 283
2349 보고 싶은 사람이 있다는건 2 김해수 2008-11-12 282
2348 어머님 전상서 2 김 해수 2007-06-04 282
2347 별이 되었으면 해 정무희 2006-12-20 282
1,,,2122232425262728293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