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김 해수        
작성일 2006-09-26 (화) 23:58
ㆍ조회: 300  
공중 화장실의 낙서
  

 

 

 

어느날 공중 화장실의 벽에 이런 낙서가 쓰여 있었다.

신은 죽었다 - 니체 -

 

 



다음날 그 옆에 또 누군가가 이렇게 써 놓았다.

니체도 죽었다 - 시체 -

 



그리고 다음날 그 옆에 이런 글이 써 있었다.

 



니체 와 시체, 니들 두 놈..

 

나한테 걸리기만 하믄  죽는다

- 청소부 아줌마 -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96 ***슬픔속에서 웃는법*** 1 김해수 2008-11-13 308
2395 "뭘 봐 쨔~샤 던져" 김선주 2006-10-12 307
2394 구름관중이 모였던 우리나라 최대행사들.. 김선주 2007-01-08 306
2393 왜 그렇게 비싼거죠? 김 해수 2006-10-29 306
2392 한 채의 집을 짓듯이 삶을 짓는다 최종상 2009-09-08 305
2391 고추농사는 이렇게..... 오동희 2006-09-05 305
2390 용서를 구합니다.... 펌. 2 김선주 2005-12-07 305
2389 김선주전우의 글에대하여(아내에게) 신 유 균 2006-10-27 304
2388 당신과의 만남은? 1 최종상 2009-07-16 303
2387 사랑은 웃어주는 것입니다. 유공자 2007-06-08 303
2386 타이슨의 화려했던 KO 영상 김선주 2006-11-20 303
2385 늘 그리움은 하나있네 최종상 2009-08-14 301
2384 청산은 나를보고~~ 김선주 2006-11-11 301
2383 夫婦의一生 淸風明月 2006-07-10 301
2382 어느 가슴아프고 슬픈이야기 김선주 2006-06-08 301
2381 문상방법 소고 (3) zelkova 2003-07-01 301
2380 대전시티즌 홈경기 관람료 감면 김일근 2007-05-12 300
2379 공중 화장실의 낙서 김 해수 2006-09-26 300
2378 왜 사느냐고 묻지 마시게 유공자 2007-05-29 299
2377 미친뇬 씨리즈 김 해수 2006-09-25 298
2376 실미도사건 실제 사진 김선주 2006-10-01 297
2375 오실때&가실때 1 김해수 2008-11-12 296
2374 왜 사느냐고 묻지마소~ 김선주 2006-08-16 294
2373 김 삿 갓 시 박종률 2006-12-18 293
2372 부끄럽지 않은 인연이고 싶다~ 김선주 2006-07-10 293
1,,,2122232425262728293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