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鄭定久        
작성일 2006-11-16 (목) 05:42
ㆍ조회: 355  
마지못해 피는 꽃이 되지맙시다.
                                   ♣마지못해 피는 꽃이 되지마십시요.♣
 
        ♣마지못해 피는 꽃이 되지 마십시요♣ 골짜기에 피어난 꽃에도 향기가 있고 버림받은 잡초 더미 위에도 단비가 내립니다 온실 속에 사랑받는 화초가 있는가 하면 벌판에서 혹한을 견뎌내는 작은 들꽃이 있습니다. 무참하게 짓밟히는 이름없는 풀잎 하나도 뭉개지는 아픔의 크기는 우리와 똑같습니다 계절없이 사랑받는 온실속의 화초 보다는 혹한을 참아낸 들꽃의 생명력이 더 강합니다. 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의 의미는 뿌리를 살찌우기 위한 대자연의 섭리입니다. 잘났거나 못났거나 선택받은 인생에는 각자에게 부여된 소중한 아름다움이 있습니다 세상에 사랑 없이 태어난 것 아무것도 없으니 우리가 사랑해야 하는 가장 큰 이유입니다. 사랑한다는 일이 힘들고 괴로워도 마지못해 살아가는 어리석음은 없어야 합니다 혼자서 걸어가면 머나먼 천리길도 둘이 함께 이야기하며 걸으면 십리길이 됩니다. 고귀하고 값 비싼 옷을 걸어 놓는다고 하여 옷걸이의 크기가 달라지는 것이 아닙니다 가진 것이 풍족하고 지체가 아무리 높은 사람도 죽음의 골짜기를 벗어날 수는 없습니다. 하늘의 기준은 우리의 생각과 같지 않으니 하루를 살아도 부끄럼 없는생명이어야 합니다 나뭇잎 하나조차 닮은 꼴이 없는 까닭은 이 세상을 좀더 아름답게 가꾸기 위함입니다. 우리가 겪는 역경이 하늘의 진리라면 초자연적인 순리에 역행할 수는 없을 것입니다 혼자만의 인생이라 단정지음 없이 자신을 사랑하는 작업을 멈춰서는 않됩니다. 되는대로 마지못해 피는 꽃이 되지 마십시오 한번 뿐인 생명 아무렇게나 살아서도 않됩니다 가벼운 미소로 시작되는 것이 행복이라면 될수 있는 한 하나라도 더 사랑을 찾으십시요. 비워진 마음을 사랑으로 채우는 덕목은 당신이 살아가는 아주 가까운 곳에 있답니다 [좋은 글 中에서 /옮김, 編: 定久]          

김 해수: 짱구야 참오랜만이구나 그동안 어디갔다왔기에 코빼기도 안보였나 앞으로는 가끔이라도 이렇게 모습보여다오 건강하시고 좋은 하루되세여 -[11/16-08:16]-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96 인생에서 기억해야 할 지혜 김일근 2006-11-17 213
2395 "“33년 미뤘던 신혼여행 가자더니…” 김선주 2006-11-16 314
2394 마지못해 피는 꽃이 되지맙시다. 1 鄭定久 2006-11-16 355
2393 아주머니는 참 운도 좋으셔 김 해수 2006-11-15 402
2392 대통령의 운전 습관~ 2 김선주 2006-11-15 275
2391 여기 저기서 탕,탕,탕 ! 2 김선주 2006-11-15 346
2390 붉은 새우요리 1 김 해수 2006-11-14 235
2389 ♧더 깊이 넣어죠♧ 김선주 2006-11-14 599
2388 ..슬픈 사랑의 연가/冬木 (낭송:고은하) 2 김선주 2006-11-14 211
2387 남편의 제삿날 2 김 해수 2006-11-13 495
2386 알파벹 김 해수 2006-11-13 201
2385 나이가 든다는 것은.. 김선주 2006-11-12 258
2384 여자 나이와 국가의 상관관계 김 해수 2006-11-11 356
2383 청산은 나를보고~~ 김선주 2006-11-11 301
2382 어떤 후회 김 해수 2006-11-09 363
2381 따라해 보셔유~~ 김선주 2006-11-04 463
2380 35종류의 사내들 ~ 김선주 2006-11-04 371
2379 주유원이 옷은 왜 벗지~ 김선주 2006-11-04 526
2378 가을이 깊어가고 있네요. 손 동인 2006-11-01 309
2377    Re..네,깊어가고 있습니다. 최성영 2006-11-02 186
2376       Re..안녕하셨읍니까? 손 동인 2006-11-03 126
2375 서울 사돈과 경상도 사돈 김 해수 2006-11-01 325
2374 돈 잘버는 주유소 김 해수 2006-11-01 368
2373    Re.. 돈 잘버는 주유소 淸風明月 2006-11-02 219
2372 총각! 불러줄까' 김선주 2006-11-01 398
1,,,2122232425262728293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