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최종상        
작성일 2010-02-03 (수) 13:11
ㆍ조회: 560  
고독과 친해지는 법을 연습하라.


오랬만에 메일 보냄니다.

 
무등산 서석대


 


 

고독과 친해지는 법을 연습하라.

외로움을 체험해 보고,그 대비책의 요령을 터득해야 하는데..
혼자 한적한 시골로 내려가
막일을 하면서 외롭지 않게 지내는 연습을 하거나
힘든 여행을 해보는 것도 하나의 체험이 될 수 있습니다.


 
 




 

또 기회 있을 때 마다 야외로 나가
나무와 풀들이 철따라 변해가는 모습을 관찰하며
외로움과 친해지는 것도 한 가지 방법이 될 수 있구요.

 




 

죽기 전날까지 지속할 수 있는
운동기술을 지금부터 연마하라.


헬스클럽이나 구기운동, 등산도 좋지만
생의 마지막 날까지 지속할수 있는 운동이라고 하면
맨손체조나 스트레칭, 걷기운동 등이 적당할듯..

 
 
 




 

각자 나름대로 만족스럽게 노는 방법을 익혀두라.

노인이 아니라도 놀이 문화는 여가 선용을 위해서 필수적이지만

노후에는 그 여가시간이 더 늘어나기 때문에
잡기(雜技)와 취미생활은 필수적이랍니다.

 




 




 


 

공부를 다시 시작하라.

3,40대의 20여년동안 돈을 벌기 위해

우리는 20대 후반까지 공부를 했습니다.

 
 


 
 




 

그러나 50대 이후의 노년의 세월이 늘어나고 있는데도
노년 3,40년 동안을 어떻게 살것인가를 위해서는
아무런 공부도 하지 않는다는 것이지요.

 




 




 


 

노후를 어떻게 보낼것인가에 대한 공부이지만
노후에 돈을 벌고 쓰는 공부도 있을 수 있겠지요.

 




 




 

누군가의 성공을 돕는 일을 시작하라.

대개 40대 중반까지는 자기자신과 가족만을 위해서 뛰게 되는데

이러한 이기적 타성이 노후까지 이어진다면
자칫 허무주의와 추잡스런 노후로 이어지기가 쉽답니다.

이럴 때 누군가를 도와줌으로써 그가 성공하는 것을 본다면
또다른 차원의 보람을 느끼게 될 것입니다.

 




 



 

증가하는 의료비를 위한 대책을 세워라

과거 농경사회와는 달리 현재의 핵가족 제도하에서는

노후를 자식들에게 의지하는 경우는 아주 드물기 때문에

 




 




 


 

보험, 연금 가입, 역모기지론, 실버타운 등
4가지는 필요하고 부동산 보유을 줄이고
금융자산의 비율을 늘리는 등  앞으로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할 병원비, 의료비용에 대처해야 합니다.

 




 




 

행복 네트워크를 구축하라.

노후에는 여가시간이 많이 늘어나므로

취미생활이나 잡기(雜技)등 나름대로 노는 방법을
터득해야 하고 같이 놀 수 있는 마음맞는 친구가 많을수록 좋고,
동호회나 모임에 가입이 되어 있으면 더욱 좋습니다.



 




 



 




 


 

그 실천방법의 하나로 자선(慈善)을 베풀면서
느끼는 행복을 추천하는 전문가들이 많이 있는데..
이는 이미 우리사회의 구조가 농경사회를 떠나 도시화,


 



 




 


 

서구화로 되어가고 있기 때문에 서양 사람들의
문화에서와 같이 내가 번돈을 내가 쓰고
나머지가 있으면 "자식에게 물려주지 않고"


 




 




 


 

사회에 환원하는 기부문화를 배워야 한다는 것이지요.
그래야 자식들의 자립정신을 키워주게 되는 것이 되고
나라 전체가 잘 살게 될 것이라는 것이지요.


 



 



 


 


 

가족과 1대1 만남의 시간을 정기적으로 만들라.

이렇게 사회전체가 핵가족화로 되어 가고 있는 마당에

노후생활이 고독해지지 않게 하고 전통적인 효사상과


 



 




 


 

가족애(家族愛)의 사상을 잊어버리지 않게하기 위해서라도
정기적으로 가족들과 만남의 기회를  갖는다면
노인들뿐만이 아니라 젊은이들 까지도
건전한 사고(思考)를 형성하게 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문가들이 권장하고 있습니다.

- 좋은글 옮김 - 

   

 

이현태선배님이 보내 온 메일중---선배님 수정 해서 올립니다.

이름아이콘 강용천
2010-03-15 22:22
고독은 혼자서 질근 질근 씹게~~ㅋ ㅋ  난 고독을 씹지 않고 행복하게 산천 구경 하겠네. ㅎ ㅎ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71 옛날 쇼 추억 속으로... 2 오동희 2011-03-11 388
2870 Re..유공자가되면 예우는 어떻게 하나요? 1 송카우곰 2011-03-04 1387
2869    Re..국가유공자로 인정하면--- 1 팔공산 2011-03-06 847
2868    Re..고문님 4 송카우곰 2011-03-06 552
2867 *좋은글도 읽으시고, 回春하세요 ~ 1 오동희 2011-03-03 495
2866 한 순간에 뒤바뀐 인생 2 팔공산 2011-01-12 562
2865    Re..좋은글 감사합니다 송카우곰 2011-03-05 96
2864 ▶ 입을 다물고 혀를 깊이 감추라 ◀ 1 소양강 2010-09-25 748
2863 ▶돈들지 않는 짧은 말 한 마디...◀ 2 소양강 2010-09-23 644
2862 ▶ 짧은 말 한 마디가 긴 인생을 만듭니다 ◀ 소양강 2010-09-23 453
2861 『사랑을 할 때 남자와 여자 중 어느 쪽이 더 행복할까?』 1 소양강 2010-09-21 419
2860 이현태 회장님 안녕하십니까? 3 鄭定久(敎鎭) 2010-08-09 539
2859 삶에 즐거움을 주는 좋은 글 1 오동희 2010-07-11 678
2858 (감동)고산 비탈을 깎아 만든 사랑의 6천 계단길 오동희 2010-07-09 489
2857 고민은 10분을 넘기지 마라 2 오동희 2010-07-07 476
2856 마음 다스리기 최종상 2010-06-18 434
2855 그리움인가 하여 최종상 2010-04-20 537
2854 '春分'의 의미 최종상 2010-03-22 461
2853 명철보신(明哲保身) 최종상 2010-03-22 443
2852 조금 더 위였읍니다. 2 구둘목.. 2010-03-03 741
2851 99歲까지 팔팔하게 사는 秘訣 1 팔공산 2010-02-28 581
2850 고독과 친해지는 법을 연습하라. 1 최종상 2010-02-03 560
2849 박정희 와 월남전 좋은생각 2010-01-25 829
2848 인생이 한 그루 꽃나무라면.. 최종상 2009-12-10 602
2847 신종플루, 응급처치 상황별 대처법 1 팔공산 2009-11-03 627
1234567891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