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김 해수        
작성일 2006-12-28 (목) 00:21
ㆍ조회: 400  
아들아

한빛은행에서 화제가 되었다고 하는 글입니다.
한빛은행 내부 인터넷망에 올라 2만여 직원들 사이에서 회자
되었다고 하더군요.
한빛은행 부행장 김종욱님이 작성하셨다고 합니다.

 

 




1.아들아!!!
약속 시간에 늦는 사람하고는 동업하지 말거라.
시간 약속을 지키지 않는 사람은 모든 약속을 지키지 않는다.

 




2.아들아!!!
어려서 부터 오빠라고 부르는 여자 아이들을 많이 만들어 놓거라.
그중에 하나,둘은 말도 붙이기 어려울 만큼 예쁜 아가씨로 자랄
것이다.

 



3.아들아!!!
목욕할 때에는 다리 사이와 겨드랑이를 깨끗이 씻어라.
치질과 냄새로 고생하는 일이 없을 것이다.

 

 

4. 아들아!!!
식당에 가서 맛있는 식사를 하거든 주방장에게 간단한 메모로
칭찬을 전해라. 주방장은 자기 직업을 행복 해 할 것이고,
너는 항상 좋은 음식을 먹게 될 것이다.

 



5. 아들아!!!
좋은 글을 만나거든 반드시 추천을 하거라.
너도 행복하고 세상도 행복 해 진다.

 



6.아들아!!!
여자 아이들 에게 짓궂게 하지 말거라.
신사는 어린여자나 나이 든 여자나 다 좋아 한단다.

 



7.아들아!!!
양치질을 거르면 안된다. 하지만 빡빡 닦지 말거라.
평생 즐거움의 반은 먹는것에 있단다.

 



8.아들아!!!
노래하고 춤추는 것을 부끄러워 하지 말거라.
친구가 너를 어려워하지 않을 것이며 아내가 즐거워 할 것이다.

 



9.아들아!!!
신을 찾아 보거라. 만약 시간의 역사(호킨스), 노자(김용옥 해설),
요한복음(요한)을 이해한다면,서른살을 넘어서면 스스로 서게
될 것이다.

 

   

10.아들아!!!
어려운 말을 사용하는 사람과 너무 예의바른 사람을 집에 초대하지
말거라. 굳이 일부러 피곤함을 만들 필요는 없단다.

 

 

11. 아들아!!!
똥은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누거라.
일주일만 억지로 해 보면 평생 배 속이 편하고 밖에 나가 창피당하는
일이 없다.

 

 

12.아들아!!!
가까운 친구라도 남의 말을 전하는 사람에게는 절대로 속을 보이지
마라. 그 사람이 바로 내흉을 보고다닌 사람이다.

 

 

13. 아들아!!!
나이 들어가는 것도 청춘만큼이나 재미있단다.
그러니 겁먹지 말거라. 사실 청춘은...청춘 그 자체 빼고는 다 별거
아니란다.

 

 

14,아들아!!!
밥을 먹고 난 후에는 빈 그릇을 설거지통에 넣어주거라.
엄마는 기분이 좋아지고 여자친구 엄마는 널 사위로 볼 것이며
네 아내는 행복해 할 것이다.


 

15. 아들아!!!
양말은 반드시 펴서 세탁기에 넣거라.
소파 밑에서 도너츠가 된 양말을 흔드는 사나운 아내를 만나지 않게
될 것이다.

 

 

16. 아들아!!!
네가 지금 하는결정이 당장 행복한 것인지 앞으로도 행복할 것인지를
생각해라. 법과도덕을 지키는 것은 막상 해보면 그게 더 편하단다.

 

 

17.아들아!!!
돈을 너무 가까이 하지 말거라. 돈에 눈이 멀어진다.
돈을 너무 멀리 하지 말거라. 너의 처자식이 다른이에게 천대받는다.
돈이 모자라면 필요한 것과 원하는 것을 구별해서 사용해라..

 

 

18.아들아!!!
너는 항상 내 아내를 사랑해라.
그러면 네가 내 아내에게 사랑받을 것이다.

 

 

19.아들아!!!
심각한 병에 걸린 것 같으면 최소한 세명의 의사 진단을 받아라.
생명에 관한 문제에, 게으르거나 돈을 절약할 생각은 말아라.

 

 

20.아들아!!!!
5년 이상 쓸 물건이라면 너의 경제력 안에서 가장 좋은 것을 사거라.
결과적으로 그것이 절약하는 것이다.

 

 

21. 아들아!!!
베개와 침대와 이불은 가장 좋은것을 사거라.
숙면은 숙변과 더불어 건강에 가장 중요한 문제다.

 

 

22. 아들아!!!!
너의 자녀들에게 아버지와 친구가 되거라.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해야 될 것 같으면 아버지를 택해라.
친구는 너 말고도 많겠지만 아버지는 너 하나이기 때문이다.

 

 

23. 아들아!!!
오줌을 눌 때에는 바짝 다가서거라.
남자가 흘리지 말아야 될 것이 눈물만 있는것은 아니다.

 

 

24.아들아!!!
연락이 거의 없던 이가 찾아와 친한 척 하면, 돈을 빌리기 위한 것이다.
분명하게 no라고 말해라.
돈도 잃고 마음도 상한다.
친구가 돈이 필요하다면 되돌려 받지 않아도 될 한도내에서 모든것을
다 해 줘라.
그러나 먼저 네 형제나 가족들에게도 그렇게 해줬나 생각하거라.

 

 

25.아들아!!!
네 자녀를 키우면서 효도를 기대하지 말아라.
나도 너를 키우며 너 웃으며 자란 모습으로 벌써 다 받았다

 

 


홍 진흠: 해수 지부장님! 눈의피로가 확 가시는 그림 정말 좋습니다. 지난(?) 그림보단 조금 뒤떨어지자만 말입니다. 암튼 감사드립니다. -[12/28-13:28]-
신 유 균: 새벽에 잠안자고 뭐하노? 작성일시가 0시21분이네. 전화 고쳤다. ㅎㅎㅎ -[12/28-17:02]-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446 가슴에 묻어두고 싶은글 1 김 해수 2007-01-01 463
2445 잘빠진 서양녀 오동희 2007-01-01 999
2444 풍객(風客)들의 변(辯) 1 김일근 2007-01-01 392
2443 Re..지나다가 궁시렁 바람에 낚였구만..... 1 정기효 2007-01-01 415
2442 인신매매범들의 수법/조심하세요. 참전자 2006-12-29 355
2441 누구의 가슴일까요~ 콕~ 1 김선주 2006-12-29 701
2440 기발한 경고문 2 김 해수 2006-12-28 460
2439 아들아 2 김 해수 2006-12-28 400
2438 경주 최부잣집 가훈 2 김 해수 2006-12-26 367
2437 ★ 연말 서울시내 축제의 야경 ★ 1 김선주 2006-12-26 410
2436 * 크리스마스 & 연말을...... 3 김선주 2006-12-21 418
2435 고사성어의 새로운 해석 1 김 해수 2006-12-20 363
2434 가는 해 오는 해 김선주 2006-12-20 368
2433 별이 되었으면 해 정무희 2006-12-20 280
2432 믿을수 있는 친구 김 해수 2006-12-20 314
2431 “황금돼지해 를 아시나요?“ 2 김선주 2006-12-19 439
2430 누나의 비밀 1 김 해수 2006-12-19 634
2429 김 삿 갓 시 박종률 2006-12-18 293
2428 놈 현의 쌍까풀 수술 김 해수 2006-12-18 329
2427 남탕 여탕이 붙어 있습니다 김 해수 2006-12-18 504
2426 回春十訓 2 김일근 2006-12-16 456
2425 이런 카메라 어때요? 2 오동희 2006-12-15 634
2424 아름다운 여체 1 김 해수 2006-12-11 1514
2423 차가운 떨림 경북 2006-12-10 540
2422 번개팅 제의!! 15 김선주 2006-12-10 1501
1,,,1112131415161718192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