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김선주        
작성일 2007-01-24 (수) 11:03
ㆍ조회: 621  
소중하게 느끼는 만남~

 
    ◐소중하게 느끼는 만남◑ 우리들은 이 세상을 살아가면서 여러 부류의 사람들을 만나기도 하고 헤여지게 됩니다. 처음에는 서로 호감을 느꼈는데 자꾸 만나 교류하다 보면 웬지 부담스러운 사람이 있습니다. 처음에는 별로 마음에 와 닿지 않았는데 오래 시간을 접하며 지내다 보면 진국인 사람도 있습니다. 처음부터 좋은 이미지로 보였는데 언제봐도 좋은 사람이 있습니다. 우리들은 대부분 소박하고 자상하며 진실한 사람들을 좋아합니다. 소리도 없는데 있어야 할 자리에 소리없이 있어주는 그런 사람.. 차가운 얼음 밑을 흐르는 물은 소리는 나지 않지만 분명 얼음 밑에서 조용히 흐르고 있습니다. 이처럼 실체는 늘 변함이 없는듯한, 그런 모습을 닮은 사람을, 우리는 대체적으로 그러한 사람을 좋아하게 됩니다. 그리고 그런 사람들을 만나게 되면 우리에게 그런 만남을 가져다준 인연이 무척 고맙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사람보다 소중한 존재는 없습니다. 괜찮은 사람을 만나려 애쓰기보다는 내가 먼저 좋은 사람이 된다면 그도 내게로 다가와 좋은 사람이 되여 줄 것입니다. 만남이란 참으로 소중합니다. 누구를 어떻게 만나느냐에 따라서 자신의 삶에도 지대한 영향을 받으니까요. 그러한 인연은 지혜롭게 그 만남을 잘 이어 가야 할 것입니다. 혼자서만이 아닌 서로가 행복할 수 있고, 진정 좋은 사람으로 늘 기억될 수 있도록 다시 한번 자신의 마음을 추스려 그와의 인연의 소중함을 생각하는 시간들이 되었으면 합니다. = 옮겨온글 =

 


222.99.246.224 방문객: 노래가 아주 특이합니다...제목이 무언지~ -[01/26-10:28]-
211.200.156.247 최윤환: 명심보감에 사람이 살다보면 유익한 친구가 있는가 하면 해로운 친구도 있다고 했습니다.
잘 알아서 행동하여 늙으막에 좋은 친구 을 구해 보심이 어떠실지?.. -[01/28-18:09]-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471 어떤 애주가의 결심 김 해수 2007-02-03 372
2470 군기든 강아지들 김 해수 2007-02-03 352
2469 우린 아무것도 아녀 김 해수 2007-02-03 501
2468 Mc 대격돌. 위험한 초대 ~ 김선주 2007-02-03 386
2467 어느 아버지의 재산 상속 3 김선주 2007-02-01 510
2466 조정래의 "한강"을 읽고... 1 김주황 2007-01-31 317
2465 어느 할머니의 용서와 사랑 4 김선주 2007-01-28 532
2464 소중하게 느끼는 만남~ 2 김선주 2007-01-24 621
2463 ○..어느 시골 청년의 사랑이야기.. 김선주 2007-01-20 145
2462 병신아빠,죽고나니 미안해? 정무희 2007-01-19 452
2461 깊은 감동... 김선주 2007-01-17 648
2460 한맺친글/보훈처란에서 퍼 왔습니다. 1 참전자 2007-01-13 465
2459 '섹스심볼' 마를린 먼로, 과거 플레이보이 사진 화제! 오동희 2007-01-12 623
2458 터프한 한국군. 외국 네티즌에게 인기짱 ... 김선주 2007-01-12 432
2457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창설 김일근 2007-01-12 207
2456 길 위에서의 생각 정무희 2007-01-11 351
2455 전설의 특수부대(코만도,SAS) 김선주 2007-01-11 430
2454 이차 사주세요~ 김선주 2007-01-11 448
2453 와~~ !! 이렇게 클수가 오동희 2007-01-10 608
2452 구름관중이 모였던 우리나라 최대행사들.. 김선주 2007-01-08 309
2451 `전국 공처가 협회 표어 당선작` 2 김선주 2007-01-08 407
2450 한국 여성이 세계 1위부문 김 해수 2007-01-04 547
2449 치마 입으신분들 조심하세요 김 해수 2007-01-04 640
2448 처녀xx 소유권은 총각에게 있다 1 김 해수 2007-01-03 509
2447 해가 바뀌는 길목에서 11 이호성 2007-01-03 399
1,,,1112131415161718192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