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동아일보
작성일 2007-03-22 (목) 17:50
ㆍ조회: 670  
눈물이 납니다.

불행한 실버 


 아범아 내 아들아

       작사,작곡,노래 : 능인
 

1, 
아범아 내 아들아 날 제발 데려가다오
밥굶어도 나는 좋고 헐벗어도 나는 좋단다
너의 얼굴 바라보면 밥 먹은듯 배가부르고
너와 함께 사는것은 옷 입은듯 나를 감싸니
애비야 내 아들아 제발 날 좀 데려 가다오
 
2, 
어멈아 내 며늘아 날 제발 데려가다오
우리 손주 재롱보며 행복하게 살고 싶구나
달이가고 해가가도 그리운건 너희 얼굴들
가고파도 갈 수 없는 기구한 나의 운명을
애미야 새 아가야 제발 날 좀 데려 가다오
 
3.
아가야 내 손주야 날 제발 데려가다오
너의 애비 키우던 정 아직도 변함 없는데
이 할미를 원망할까 니 애비를 미워할까
애지중지 키운자식 세월 따라 멀어만가니
아가야 내 손주야 제발 날 좀 데려가다오.

대학을 졸업하고 공무원 생활을 하고 있는 아들,
역시 대학을 졸업하고 학교 선생님으로 
근무하고 있는 며느리,
거기에 대학을 다니고 있는 손자,

그러나 그러한 가족들에게 버림을 받아서 
양로원을 찾아가야만 했던 어머니,
그것도 오후에 아들 며느리가 함께 동승하여 
차를 태워서 이름모를 길에 내려 주면서 잠깐만 
여기서 기다리라고 해 놓고 다음날 새벽이 되어도 
나타나지 않는 아들과 며느리,

양로원에 갔다가 어느 할머니의 가슴이픈 
사연을 듣고 나는 아연실색 하지 않을 수 없었다.
어머니의 말씀 한 마디면 공무원과 교육자라는 
신분만 가지고도 아들도 며느리도 
과연 안전 할 수 있을까?

그러나 그 할머니는 자식이 그리워 
눈물로 지내시면서도 
우리 아들이 잘 되야 한다고 하시니 
도대체 부모님들의 마음은 어떤 것일까? 

19년전 예천 연꽃 마을에 인 방생법회를 갔을 때 
만난 어느 할머니의 이야기다.

하루하루 아들을 그리워 하는 할머니의 마음을 
노래한 이 노래는 고학력 자식 일 수록 부모님을 
외면하는 이 시대의 가장 뼈아픈 어머니의 마음을 
노래 한 것이리라 생각 하지만,

아마도 젊은 사람들은 싫어 할지도 모르겠으나, 
그래도 나는 이 노래를 만들어서 공연장에 
가면 자신 있게 부른다.
이 시대에 효의 정신이 아롱거리는 아지랑이 처럼 
 다시 아물아물 피어 오르는 그날 까지.....
 

59.12.47.52 월남참전용사: 지금도 돌아가신 어머님 생각하면 그리운마음에 뜨거운눈물이 솟구친다 -[03/23-11:13]-
61.247.79.5 백봉기: 오늘의 현실이 안타까울뿐입니다 -[04/15-08:52]-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21 취중에 한말도 아내를 감동 시킨다 1 김 해수 2007-04-18 539
2520 터집니다 2 오동희 2007-04-17 650
2519 개판 입니다 3 김 해수 2007-04-17 664
2518 그사람을 가졌는가 백봉기 2007-04-14 675
2517 Re..일본 여자들이 즐기는 남자알몸 스시 오동희 2007-04-13 1041
2516 걸린게 남자 널린게 여자 1 김 해수 2007-04-12 653
2515 아주 특별한 실험 3 방문객 2007-04-08 802
2514 사람들을 저절로 모여들게 하는 사람 2 김 해수 2007-04-08 725
2513 숙년인생10계명 1 김삿갓 2007-04-04 487
2512 우리나라의 누드촌 1 김 해수 2007-04-03 949
2511 어른이 된다는 것은---- 2 김일근 2007-04-01 657
2510 며느리 젓먹는 시어머니?(동영상) 김선주 2007-03-31 663
2509 행복한 여자들 5 백 마 2007-03-30 938
2508 영화 300 맞베기편~ 김선주 2007-03-29 869
2507 번개 산행~ 5 김선주 2007-03-28 939
2506    Re..번개 산행~ 김선주 2007-04-01 475
2505    Re..번개 산행~ 8 김선주 2007-04-01 458
2504    Re..번개 산행~ 김선주 2007-04-01 318
2503    Re..번개 산행~ 김선주 2007-04-01 311
2502 재미있는 개구리[펌] 김삿갓 2007-03-27 648
2501 눈물이 납니다. 2 동아일보 2007-03-22 670
2500 어느 강사의 교훈 1 김선주 2007-03-20 619
2499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15 김선주 2007-03-19 892
2498 요즈음 뜨는 건배제의... ㅎㅎ 1 김주황 2007-03-18 499
2497 [[영화]] 달콤한씨받이 2 오동희 2007-03-16 1171
1,,,11121314151617181920,,,11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